관리 메뉴

몽돌이의 글상자

(5/26)뉴햄프셔 White Mountain 본문

[사진]여행기(2004~)/New Hampshire뉴햄프셔

(5/26)뉴햄프셔 White Mountain

sound4u 2007. 5. 29. 13:33

뉴햄프셔에 있는 White Mountain이라는 산이 좋다는 이야기를 들어서 언제 가까운 시일내에 한번 가봐야지..하고 있었다. 월요일까지 쉬는 길다면 긴(?) 연휴에 뭘할까 하다가... 토요일 아침 김밥 싸고 달걀 삶아가지고 무작정 집을 나섰다. 예정보다 40여분 늦은 10시 50분에 출발했다. 뉴햄프셔는 2시간 40분쯤 걸리는 거리였는데 천천히 가니 3시간쯤 걸렸다.

뉴햄프셔는 가을에 단풍이 정말 볼만하다고 하던데, 여름산도 보기 좋았다. 관광코스가 여러군데였는데 이번에 처음가는 길이라 간단하게 드라이브할 수 있는 코스로 갔다 왔다.

(공식적인 휴일-일명 빨간날-이 1년에 8일밖에 안된다. 그런데 전반기(1~6월)엔 딱 2번밖에 없다. 7월부터는 거의 한달에 한번씩 쉬는 날이 있는데 말이다. 빡센 전반기다.. 한국에 있을때는 한국에 그렇게 노는 날이 많은지 몰랐는데. 막상 밖에 나와보니;; 그 많던 빨간날들이 정말 그립다.)

풍경

012

1. 가는 길...간만에 산을 보니 참 좋았다. 굽이 굽이 산등성이.. 입구까지 이런 절경들이 펼쳐져있었다. 이야~~ 산이다~~~


0123

2. 산과 계곡...여름에는 카누를 타고, 겨울에는 스키타러 많이 오나보다. 어쩐지 가는 동안 차지붕에 '카누'를 매고 가는 사람들이 많더라니^^ 계곡에서 카누를 타는 사람들이 종종 있었다.



012345

3. 산 정상에서...드라이브하는 기분으로 주욱..가다보니 어느덧 정상에 오르게 되었다. 완만하게 올라서 그런지 처음에는 산 정상인지 몰랐었는데...귀가 먹먹해지는걸 느꼈다. 산 정상에는 전망대가 있어서 밑을 내려다볼 수 있었다. 덕유산에서 내려다보던 풍경이랑 비슷해서 그런지 왠지 친근한 느낌도 있었다. 바람이 참 시원한 날이었다.



01

4. 계곡...정상에서 내려가다가 계곡이 보이길래 잠시 내려갔다. 계곡물에 발을 담구고 앉아서 쉬었다. 날씨는 더운데 물은 참 차가웠다. 나중에 한참 더울때 와도 재밌겠다 싶었다. <흐르는 강물처럼>이라는 영화에 나올법한 맑은 계곡이었다.



사람

012

우리집 아저씨... 나는 주로 풍경이랑 사람이랑 잘 나오게 찍어주는 편이다.  두가지 다 잘 나오게 열심히 찍었는데;; 우리집 아저씨는 풍경보다는 내가 돋보이게 찍어준단다. 어디다 중점을 두느냐가 달라서 그런지 같은 장소에서 찍은 사진이라도 다르게 나온다.

012

나... 곱슬거리는 뒷머리가 지저분해서 며칠전 남편이 뒷부분만 잘라줬는데.. 꼭 커트머리처럼 됐다. 요새 연예인들이 하고나오는 유행머리라고 보는 사람들마다 그러던데, 회사 주영이는 나보고 "언니~ 회춘하셨네요!" ㅎㅎ 그랬다. 회춘!!! 오예!!!!!


기념품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올때 그냥 오기 아쉬워서 냉장고에 붙이는 자석을 샀다.
산은 여름에 가도 좋고~ 가을에 가도 좋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
또 미세먼지 최악 '절대 나가지 마세요!!!'를 보다 : 하지만 나가야 했다.

오늘도 미세먼지는 여전히 최악이었다. 여전히가 아니라.. 또! 다. 한달전에도 최악을 본 적 있다. 나가고 싶지 않으나 병원 가느라 나가야했다. 아이도 나도 감기에 걸려 골골 하다가 약 받으러 갔다. 미세먼지 예보 보니 한..

티스토리앱 새 버전(2019.12.9자)에서 쓰는 글 : 2020년은 경자년이라네~.

< 지밸리몰에 걸려있는, 2020년을 알리는 큰 현수막. 내년은 쥐의 해인가보다. > 티스토리앱이 업데이트가 됐다고 했다. 기존앱을 삭제하고 다시 깔았다. * 엄청 깔끔해졌다! 로그인하고보니 관리화면이 메인이다. * 그전에 ..

아크릴 장식장에 모형 오토바이를 넣다.

아크릴 장식장에 모형 오토바이를 넣다. 쇠로 만든 모형 오토바이를 넣기 위해 아크릴 장식장을 하나 더 샀다. 먼지가 앉는 것도 문제지만, 쌓인 먼지 털어낸다고 닦다가 손을 찔리는게 더 문제였다. 가로,세로,폭에 딱 맞는 것을..

집에 '정 붙이기'(6) : 찢어진 벽지 가리기 - 포인트 스티커 붙이기

집에 '정 붙이기'(6) : 찢어진 벽지 가리기 - 포인트 스티커 붙이기 < 붙이기 전 > 도대체 벽지를 어떻게 발랐길래 이렇게 찢어질까? 아무튼 이번에도 찢어져가는 벽지를 가리기 위해 포인트 스티커를 샀다. < 붙인 후 ..

영하 7도? 10도? : 올겨울 첫 추위

아침에 핸드폰 날씨를 확인하니 영하 7도였다. 정말 춥구나! 라디오 방송에 일기예보를 들으니 영하 10도라고 했다. 영하 10도라니... 올겨울 첫 추위다.

집에 '정 붙이기'(5) : 더러워진 벽에 포인트 스티커 붙이기

집에 '정 붙이기'(5) : 더러워진 벽에 포인트 스티커 붙이기 < 붙이기 전 > 화장실 스위치 주변 벽이 얼룩덜룩 더러웠다. 손에 물 묻은채로 만져서 그런가보다. 어떻게 할까? 고민하다가 포인트 스티커를 샀다. < 붙인 ..

집에 '정 붙이기'(4) : 찢어진 벽지 찢고 시트지 붙이기 - 이것은 '노가다'

집에 '정 붙이기'(4) : 찢어진 벽지 찢고 시트지 붙이기 - 이것은 '노가다' 시트지 붙치기 전 제일 신경 쓰이던게 바로 안방 벽지였다. 4년전 이사올 때 벽지 발라주신 분이 정말 대충 날림으로 발라버리셨다. 벽지가 조금..

(첫)눈이 내리다

이미 서울에 첫눈이 내렸다고 하던데... 잘때 내렸는지 아직 보지 못했다. (내가 눈으로 본)'첫눈'을 오늘 봤다. 펑펑 내리는 함박눈은 아니었지만 그래도 반가웠다. 딱히 아름다운 동네 풍경은 아니었지만, 눈이 내리니 분위..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가 인상적이었던 이유는.. 익숙하다고 생각되는 서울에 오래되거나 의미있는 곳을 돌아보며 이야기 나눴기 때문이다. '여..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21세기 종묘는... - 개성여고가 아니고 "계성여고"에요!(자막실수?)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21세기 종묘는... - 개성여고가 아니고 "계성여고"에요! (자막실수?) 2017년 겨울에 방송됐던 알쓸신잡2를 이제 정리한다. 병실과 조리원에서 열심히 봤던 기억이 난다..

겨울 같은 늦가을 11월을 보내며...

언제부터가 딱 가을이다 겨울이다 말하기 어렵다. 이제 겨울이라 느낀지 꽤 됐지만, 땅바닥을 뒹구는 낙옆을 보면 아직 가을이 다 가버린건 아닌 것 같다. 그렇게 겨울 같은 늦가을 11월을 보냈다. 이제는 달력상으로도 12월이니..

까치밥 : 나뭇가지에 남은 감

"저기 나뭇가지에 있는 감 보이지? 저건 사람이 먹는게 아니고, 까치밥이야. 배고픈 까치가 와서 콕콕 쪼아 먹으라고 놔둔거야." "감.. 까치밥!" "맞았어. 사람이 다 먹는게 아니고, 남겨둔거야." 이야기를 해준 다음, ..

가을이 깊어지다(2) : 10월 23일 풍경

가지에 붙어있는 잎이 별로 없는 요즘과 비교가 된다. 불과 한달 전에는 이렇게 무성했던 나뭇잎들... 갈색 나뭇잎도 많았지만, 이때까지만해도 초록잎이 더 많았던 시절.

구름 가득 파란하늘/ 늦가을 저녁 하늘

전에 찍어놨던 하늘이다. 구름이 가득했던 파란 하늘. 주황빛이 고운 저녁 하늘.

2019년 11월 27일. 3살 생일

감사합니다 ^^.

화분갈이를 했다. 목베고니아 화분이 2개가 됐다.

목베고니아를 지지대에 묶어주다가 가지가 부러졌다. 물꽂이해서 뿌리를 내린다음 화분에 심어줬다. 목베고니아 화분이 2개가 됐다.

새로운 티스토리앱 곧 출시예정(12월) : pc 작성 티스토리글을 모바일에서도 업뎃 가능

티스토리앱 전면 개편 : PC 작성 글의 모바일 수정도 가능(12월 출시 예정) < 출처 : 티스토리 공식 홈페이지 > https://notice.tistory.com/2518 티스토리 공식 홈페이지에 글을 보니 티스토리앱이..

동네 퀘사디아
동네 퀘사디아 2019.11.25

동네에 타코 가게가 생겼다. 타코를 좋아하지 않지만, 새로 오픈한 가게가 궁금해서 들어갔다. 보니까 퀘사디아도 팔길래 주문했다. 7천원이었다. 흑.. 근데 양이 적어서 먹고나서 배고팠다. 보니까 생맥주 안주로 먹는 모양이다.

아크릴 장식장에 모형 오토바이를 넣다.
집에
집에
집에
집에
집에
집에
집에
집에
집에
집에
(첫)눈이 내리다
(첫)눈이 내리다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21세기 종묘는... - 개성여고가 아니고 "계성여고"에요!(자막실수?)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21세기 종묘는... - 개성여고가 아니고 "계성여고"에요!(자막실수?)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21세기 종묘는... - 개성여고가 아니고 "계성여고"에요!(자막실수?)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21세기 종묘는... - 개성여고가 아니고 "계성여고"에요!(자막실수?)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21세기 종묘는... - 개성여고가 아니고 "계성여고"에요!(자막실수?)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21세기 종묘는... - 개성여고가 아니고 "계성여고"에요!(자막실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