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몽돌이의 글상자

피아노 본문

[사진]일상생활/일상생활

피아노

sound4u 2008. 8. 17. 09:48
2004-09-29 (Wed) 21:29  꽤 오래된 피아노. 내가 초등학교 들어가기 전에 아버지가 사주신 피아노다. "호르겔"이라고 이젠 있지도 않는 피아노다. 조율도 잘 안해줘서 뒷부분쪽은 무겁다. 요새 피아노들은 가볍다고 하던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눔은 꽤 무겁다. 이사올때 이거 무겁다고 뭐라 그랬던 기억이 나네. 25년쯤 된 피아노구나. 그땐 피아노 있는 집도 별로 없어서 다들 부러워했던 기억이 난다. 연습하기 구찮아해서 초등학교 한..2학년때까진가? 치다가 말았던거 같은데..언니는 나보다 더 쳤던거 같다. 언니는 작은 아버지들 결혼식때 연주했었다.

우리가 피아노 치는걸 아버지가 좋아하셨었는데.옛날 생각 잠시 난다.
아버지가 좋아하시던 "엘리제를 위하여"는 지금도 칠줄 안다. 근데 그마저도 딱 반까지만 기억이 난다.
피아노학원 다니던 기억이 난다. 피아노 연습은 뒷전이고, 애들하고 놀고, 난로에 불량식품 구워먹던 기억이랑. "새소년", "소년중앙"..이런 잡지들 보던 기억. 그런게 난다.

대학교 들어가서 노래 동아리 들어가게 됐는데. 이래저래 다시 피아노를 조금 치기도 했다.
아무래도 내 방에 있다보니까 그냥 두드려보게 됐다. 손도 굳고해서 잘 안 쳐진다. 이젠.
어려서 피아노 쳐본건 커서도 참 여러모로 좋았던거 같다. 음감도 있고. 악보도 볼 줄 알고 하니까. 악기 배우기도 좋고. 꼭 전공을 하진 않더라도 피아노는 기본적으로 배워보는 것도 좋을거 같다.

2004년에 블로그에 썼던 피아노에 대한 글을 가져왔다. 엄마는 2년전(3년전인가?) 집 이사하실때 이 피아노 파셨다고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08년 5월 26일에 산 전자피아노)

집에서 연습할 수 있게 전자피아노를 샀다. memorial day에 싸게 판다고 그래서 혹해서 샀다. 전시되던 제품이라 더 저렴하게 살 수 있었다.
대학교때 300원짜리 악보사서 뚱땅거리던게 마지막이었으니까, 거의 14~15년만에 치는 것이라 처음에는 손가락이 굳어서 잘 움직여지지도 않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게다가 코드를 보고 반주해야 해서, 그건 더 모르겠었다. 그래서 피아노 살때 이렇게 생긴 책받침도 하나 사서 모르는 코드 나올때마다 보고 연습했다. 지금도 다 외우지는 못한다. Diminish 코드나 aug코드 그런건 모르겠다. 그냥 메이저 장조들은 그럭저럭 칠만한데 #이나 b 나오는건 역시 잘 모르겠는게 태반이다. 계속 연습해봐야지.

5월에 사놓고 사진 올린 적이 없어서.. 생각난 김에 오늘 찍어봤다.
4 Comments
  • Favicon of http://enlog.in BlogIcon el. 2008.08.18 17:28 전 요즘 어쿠스틱 피아노가 많이 그리워요. 연습 열심히 하세요! :)
  • Favicon of https://sound4u.tistory.com BlogIcon sound4u 2008.08.19 12:55 신고 아.. ^^ 그러고보니 피아노 잘 치겠다. 그쵸.
    연습; 손가락 풀릴때까지(?) 해야되는데;; 참..
  • K 2008.11.19 00:02 안녕하세요.
    저는 시골에서 음악공부를 위해서
    서울에 올라왔습니다.그런데 생각처럼,
    제 뜻과는 다르게 현실이라는 측면에 부딪치면서,
    월세와 각종 생활비로 허덕이며
    살아가고 있습니다.

    그래서 이번 보컬시험이 내년 1월달에 있지만,
    시험을 포기하고 내년에 학원비를 모아서 다시
    시험을 준비하고자합니다. 그런데 보컬은 피아노를
    칠줄알아야 하는데요 피아노는 없었지만,
    인터넷 무료강좌를 통해서 연습장에 적어가면서
    마분지에 피아노를 그려놓고 독학으로
    기초적인 공부를 했습니다.

    피아노를 구입하고 싶은 마음이 굴뚝같았지만
    생활비와 월세에 찌들려 디지털피아노를 살 엄두도
    내지 못하고, 결국 며칠을 생각하다가 네이버 블러그에
    검색하고 님글을 보고서 이렇게 쪽지를
    보내게 되었습니다.

    피아노를 안쓰시거나 버리시면
    꼭 저에게 부탁드립니다.

    염치도 없다는것을 알지만, 너무나 절실합니다.
    아르바이트를 하고 집에 들어와서, 매일 조금씩
    노래와 피아노 반주연습을 꼭 해보고 싶습니다.
    혹시 안쓰시고 버리는 피아노가 있다면 제가 가지러
    갈테니 간절히 부탁드립니다.

    i1k@naver.com
  • Favicon of https://sound4u.tistory.com BlogIcon sound4u 2008.11.19 14:21 신고 안녕하세요. 댓글 감사합니다.
    저기 제일 위에 있는 피아노는 1979년쯤 산 것인데, 작년인가 재작년에 동네에 피아노 장사 아저씨가 와서 엄마가 파셨다고 합니다.
    그리고 전자피아노는 제가 지금 치고 있습니다.

    사연보니까 마음이 짠합니다. 도와드리면 좋은데..
    피아노도 피아노인데 제가 지금 한국에 있지 않고 남의 나라에 있어서.. 에고..

    잘 구해보면 집에 쓰지 않는 오래된 전자피아노 묵혀두시고 계신 분들도 있을텐데.. 안타깝습니다.
    눌러가면서 익히는게 또 다르던데요..

    화이팅입니다!
    포기하지 마시고요.
댓글쓰기 폼
올해는 하루에 한장씩이라도 좋으니, 책 읽어보자!

솔직히 머리가 텅 비는 느낌이다. 매일 반복되는 삶. 집안일하고 아이 돌보고.. 남는 틈에는 핸드폰 보고. 이러다 큰일나겠다. 정신이 번쩍 들었다. 올해는 하루에 한장씩이라도 책을 꼭 읽어야겠다고 결심했다. 주중엔 집안일한다..

염색 후 각질 : 미장원에서 들은 '머리감는 방법'과 검색해서 알게된 여러가지 방법들..

전체 염색하고 각질이 생긴지 2주째다. 염색한지 한달반이 넘으니 가르마 사이로 새치가 희긋희긋하게 올라왔다. 뿌리 염색할 때가 됐는데.. (한달반 간격으로 전체 염색 또는 뿌리 염색을 했다) 낼모레 설이고 해서 고민하다가, 염..

세면대 정리
세면대 정리 2020.01.18

25개월 딸내미가 어린이집에서 양치컵을 사용하는 모양이다. 오글오글 퉤... 한다고 했다. 양치컵이 2개가 되다보니 세면대 위가 복잡해졌다. 검색하다가 물병건조대를 발견했다. 역시... 정리를 해야 된다.

동네 고양이
동네 고양이 2020.01.17

아파트 화단을 어슬렁대는 고양이들. 멈춰서서 사진을 찍으니 간식 주는줄 알고 다가왔다. 미안... 그냥 사진 찍은거야. 간식은 없어.

출입문과 물통에서 생긴 무지개

아파트 출입문을 열고 들어오는데 벽에 무지개가 보였다. 25개월 딸내미가 신기한 모양이었다. 열심히 쳐다봤다. 의외로 무지개 생기는 곳이 많구나 싶다.

하원시간 1시간 전...

아이가 다니는 어린이집의 하원 시간은 3시 40분이다. 보통 다른 어린이집은 4시에 하원한다던데.. 여긴 하원시간이 20분 더 빠르다. 어쨌든.. 이 글을 쓰는건 2시 30분이라, 이제 하원시간까지 1시간 가량 남았다. 이 ..

마음 편한 편의점 커피

예전에 살던 집앞에 편의점이 있었다. 그래서 편의점은 참새방앗간이었다. 출근하는 길에, 퇴근하는 길에, 그냥 오며가며.. 편의점에 자주 들렀다. 통신사 할인이 하루 한번밖에 적용 안되는게 아쉬울지경이었다. 그때는 편의점 커피..

집동네 까페같은 지하 식당

집동네에 있는 건물 지하 식당. 밥 먹기도 좋고 차 마시기도 좋다. 사람이 별로 없는(아니 거의 없는) 시간에 편하게 사진도 찍어봤다. 멀지 않은 곳에 이런 조용한 곳이 있어서 좋다.

미세먼지 가득한, 어느 맑은 날 커피 한잔

미세먼지 가득한, 어느 맑은 날 커피 한잔 문밖을 나섰다. 밖에는 미세먼지가 열렬히 환영을 해준다. 겨울에 덜 추우면 미세먼지구나. 볼일을 보고 근처 빠바를 갔다. 바깥이 훤히 보이는 자리에 앉아 여유롭게 한잔을 마셨다. ..

우리에게 필요한 작별의 기술, 알릴레오 1주년 특집 방송 댓글 중에서..

우리에게 필요한 작별의 기술, 알릴레오 1주년 특집 방송 댓글 중에서.. jtbc 신년토론에서 진중권과 유시민 작가님의 썰전, 아니 진중권의 막말을 참아내는 유작가님을 보며 속상했다. 예전 함께 팟캐스트도 진행하고 같은 당을..

전체 염색 후 두피 각질 생김 : 두피샴푸, 두피에센스 그리고 미용실 두피 스케일링 - 할 수 있는건 다 해보는 중이다.

전체 염색 후 두피 각질 생김 : 두피샴푸, 두피에센스 그리고 미용실 두피 스케일링 - 할 수 있는건 다 해보는 중이다. 12월 중순에 전체 염색을 했다. 그리고 한달 조금 못 되서 두피 각질이 생겼다. 머리 껍데기가 벗겨지고..

12월초와 12월말 풍경, 시간이 느껴지다.

가끔 같은 장소(위치)에서 시간차이를 두고 사진을 찍는다. 사진을 보며 시간을 느낄 수 있다.

집에 '정 붙이기'(14) : 넓은 투명문풍지(와이드 투명문풍지)와 문풍지로, 다용도실에서 들어오던 찬바람과 냄새를 잡다

집에 '정 붙이기'(14) : 넓은 투명문풍지(와이드 투명문풍지)와 문풍지로, 다용도실에서 들어오던 찬바람과 냄새를 잡다 # 다용도실 바깥문 영하 9도였던 날, 부엌에 가니 다용도실쪽에서 찬바람이 솔솔 들어오는게 느껴졌다. ..

집에 '정 붙이기'(13) : 찢어지는 벽지에 포인트 스티커 붙이기

기존 실크벽지를 뜯어내지 않고, 그 위에 벽지를 발라버리셔서... 그래서 문제가 생기는 것 같다. 4년이 지나자 벽지 여기저기가 문제다. 스위치 근처의 벽지가 찢어지기 시작해서 포인트 스티커를 붙였다. 덕분에 집안에 곳곳에 ..

2020, 아직도 생소한 년도

볼때마다 신기한게 2020이라는 년도다. 서류에 오늘 날짜 써야할때마다 또 신기할 것 같다. 음력설 즈음 되면 익숙해지려나...

집에 '정 붙이기'(12) : 시트지로 벽지 보정하기/ 벽지를 대충 발라놓으셔서 벽과 벽지 사이가 뜨고 있다.

집에 '정 붙이기'(12) : 시트지로 벽지 보정하기/ 벽지를 대충 발라놓으셔서 벽과 벽지 사이가 뜨고 있다. 4년전 이사올 당시 도배를 했는데, 슬슬 문제가 생긴다. 원래 있던 실크 벽지를 뜯어내고 벽지를 발라야 했던 것 ..

손석희 앵커 마지막날, jtbc 2020 신년특집 대토론 끝나고..

손석희 앵커 마지막날, jtbc 2020 신년특집 대토론 끝나고.. 2일 신년토론을 마지막으로 손석희 앵커님 뉴스룸 진행을 마무리했다. 6년 몇개월간 많이 일이 있었고, 많이 성장한 시간이었다고 한다. 손앵커와 jtbc뉴스룸..

집에 '정 붙이기'(11) : 낙서한 벽에 포인트 스티커 붙이기

집에 '정 붙이기'(11) : 낙서한 벽에 포인트 스티커 붙이기 25개월 딸내미가 색연필로 부엌벽에 그림을 그려놓았다. 딴에 잘 칠해지니까 굉장히 신나하기까지 했다. 아이가 신나하는 소리 듣고 나와서 사태를 파악하고는 헉....

아크릴 장식장에 모형 오토바이를 넣다.
집에
집에
집에
집에
집에
집에
집에
집에
집에
집에
(첫)눈이 내리다
(첫)눈이 내리다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21세기 종묘는... - 개성여고가 아니고 "계성여고"에요!(자막실수?)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21세기 종묘는... - 개성여고가 아니고 "계성여고"에요!(자막실수?)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21세기 종묘는... - 개성여고가 아니고 "계성여고"에요!(자막실수?)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21세기 종묘는... - 개성여고가 아니고 "계성여고"에요!(자막실수?)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21세기 종묘는... - 개성여고가 아니고 "계성여고"에요!(자막실수?)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21세기 종묘는... - 개성여고가 아니고 "계성여고"에요!(자막실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