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07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s
Today
327
Total
1,484,461
관리 메뉴

청자몽의 하루

다같이 돌자 동네 반바퀴~ / 집에 오는 길에 밤 석촌호수를 걷다 본문

[사진]풍경,터/풍경/ 산책

다같이 돌자 동네 반바퀴~ / 집에 오는 길에 밤 석촌호수를 걷다

sound4u 2013. 12. 10. 00:54
반응형

한달여 넘게 공사하던 2층 은행이 드디어! 오픈을 하고

퇴근녁에 따뜻한 떡을 돌리는 바람에

집에 오는 길에 배 두드리며 올 수 있었다.

 

(떡을 2개나 집어먹었다)

 

배도 끌겸, 밤 산책을 했다.

 

 

 

빗방울도 흩뿌리고 월요일이고 해서 그런지,

오늘따라 사람도 별로 없는 호수는 넋놓고 걷기 좋았다.

 

"이야! 예쁘다"

 

감탄하며 한참을 바라봤다.

 

 

 

생각하기도, 명상하기도

너무너무 좋았다.

비 그쳤으니 내일은 분명 추워질테고, 그럼 이렇게 걷기도 힘들듯 싶다.

 

 

 

영상 4도.

 

 

 

걷다보니 우울하고, 답답하고, 꽉 막혔던 기분은 온데간데 없이 사라지고

몸이 가뿐해졌다.

 

역시 복잡할때는 걷는게 최고다.

어떻게 해야할지 모를때는, 지칠때까지 길 따라서 주욱 걷는 것도

방법이다.

 

산책할 공간이 있어서 좋다.

 

반응형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