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소중한 하루

(7/9)Quebec - 업타운(8) : 상점, 까페, 버스 등.. 본문

[사진]여행기(2004~)/캐나다-퀘백Quebec

(7/9)Quebec - 업타운(8) : 상점, 까페, 버스 등..

sound4u 2008. 7. 19. 13:44
012
상점 건물 색깔이나 인테리어들과 바깥에 외형들이 아기자기하고 또 알록달록했다.

012
상점에 진열되어 있는 소품들도 귀엽고 멋진 것들이 많았다. 크리스마스 장식품을 파는 가게 앞에도 사람들이 많이 모여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멋진 그림을 파는 가게.

01
자그마한 미니버스와 우편배달차.

012
그냥 지나치기 힘들게시리 상점 하나하나 아기자기 보기 좋았다. 사진찍는 관광객들이 많았다.

01
시원한 까페라떼 한잔으로 더위를 식혔다. 비가 부슬거려서 습한데다가 많이 걸어서 다리도 아프고 지쳤다.


관련글:
2008/07/13 - [다른 지역 여행기,생활기(2004~)] - (7/7~7/11)여행
2008/07/13 - [다른 지역 여행기,생활기(2004~)] - (7/7)Acadia국립공원 - 해변도로
2008/07/13 - [다른 지역 여행기,생활기(2004~)] - (7/7)Acadia국립공원 - Cadlilac Mountain
2008/07/13 - [다른 지역 여행기,생활기(2004~)] - (7/7)Acadia국립공원 - Sand Beach
2008/07/13 - [다른 지역 여행기,생활기(2004~)] - (7/8)Acadia국립공원 - 어느 Picnic Area에서..
2008/07/13 - [다른 지역 여행기,생활기(2004~)] - (7/8)Acadia국립공원 - 경비행기 타고 공중에서 구경하다
2008/07/13 - [다른 지역 여행기,생활기(2004~)] - (7/8)Maine주 ~ 캐나다 가기전..
2008/07/14 - [다른 지역 여행기,생활기(2004~)] - (7/8)캐나다 - Quebec가는 길 ~ '암스트롱'이라는 지역
2008/07/14 - [다른 지역 여행기,생활기(2004~)] - (7/8)Quebec - 멋있었던 숙소
2008/07/14 - [다른 지역 여행기,생활기(2004~)] - (7/8)Quebec - 숙소 근처 lower town
2008/07/14 - [다른 지역 여행기,생활기(2004~)] - (7/8)Quebec - 업타운(1) : 거리 모습
2008/07/15 - [다른 지역 여행기,생활기(2004~)] - (7/8)Quebec - 업타운(2) : 화려한 공연장, 문, 성 안쪽
2008/07/15 - [다른 지역 여행기,생활기(2004~)] - (7/8)Quebec - 업타운(3) : 까페에서
2008/07/15 - [다른 지역 여행기,생활기(2004~)] - (7/9)Quebec - Chateau Frontenac(1) ... 성 구경하러~
2008/07/16 - [다른 지역 여행기,생활기(2004~)] - (7/9)Quebec - Chateau Frontenac(2) ... 성 구경하러~
2008/07/17 - [다른 지역 여행기,생활기(2004~)] - (7/9)Quebec - Chateau Frontenac(3) ... 성 주변
2008/07/17 - [다른 지역 여행기,생활기(2004~)] - (7/9)Quebec - 업타운(4) : 성당1
2008/07/17 - [다른 지역 여행기,생활기(2004~)] - (7/9)Quebec - 업타운(5) : Chateau Frontenac 주변
2008/07/18 - [다른 지역 여행기,생활기(2004~)] - (7/9)Quebec - 업타운(6) : 문, 성곽의 모습들
2008/07/18 - [다른 지역 여행기,생활기(2004~)] - (7/9)Quebec - 업타운(7) : 성당2
2008/07/19 - [다른 지역 여행기,생활기(2004~)] - (7/9)Quebec - 업타운(8) : 상점, 까페, 버스 등..
2008/07/19 - [다른 지역 여행기,생활기(2004~)] - (7/9)Quebec - 업타운(9) : 상점들과 거리를 떠나면서..
2008/07/19 - [다른 지역 여행기,생활기(2004~)] - (7/10)캐나다 Montreal에서 출발해서~Vermont~뉴햄프셔~Cape Cod까지
2008/07/19 - [다른 지역 여행기,생활기(2004~)] - (7/11)Cape Cod(2) : 일출!
2008/07/19 - [다른 지역 여행기,생활기(2004~)] - (7/11)Cape Cod(3) : 해변.. - 휴가 끝!
0 Comments
댓글쓰기 폼
9월 21일 월요일. 아파트 우리동 같은 라인에 코로나 확진자가 나왔다.

45일만에 미장원 가서 머리 자르고 집에 왔다. 어린이집 원장님께 전화가 왔다. 애 열나나? "어머니 같은 동에.. 아니 같은 라인에 확진자 나왔대요. 안내 방송 들으셨죠?" "네? 아뇨. 밖에 나갔다 와서 못 들었는대요."..

하남이마트 근처 공원

지난 사진을 갈무리하다 보면.. (어렵긴해도) 돌아다닐 수 있을 때 (조심조심, 최대한 조심) 다니는게 좋았구나 싶다. 이젠 많이 떨어지고 보기 힘든 배롱나무꽃도 봤다. 한적하니 좋았는데 공원 이름을 모르겠다.

동해나들이(5) : 해돋이 (6시 7분 ~ 6시 51분)

운좋게 일출을 볼 수 있었다. 돌아오는 날 새벽이었다.

동해나들이(4) : 숙소에서 바라본 바다(먹구름 드리운 바다와 맑은 날 바다)

이번에도 운 좋게 바다가 보이는 숙소에 묵었다. 여러모로 감사드린다. # 먹구름 드리운 바다 탁 트인 바다다. # 맑은 날 바다 같은 바다인데 하늘색 따라 달리 보인다. # 숙소에서 바라본 풍경 머무는 동안은 그렇게 ..

동해나들이(3) : 설악산 입구/ 신흥사 주변, 진미동치미메밀막국수

# 설악산 입구/ 신흥사 주변 설악산 입구만 잠깐 갔다 왔다. 잠깐이나마 해를 보기도 했다. # 진미동치미메밀막국수 작년에 처음 먹어보고 맛있어서 또 갔다. 막국수는 비빔국수 형태로 나오는데, 동치미 국물을 넣어서 국물을..

동해나들이(2) : 킹스턴 스타 호텔 설악 (식사 가성비 훌륭)

밥 먹으러 킹스턴 스타 설악 호텔에 갔다. 오래된 호텔인 모양이다. 1층 로비에 다녀간 연예인들 사진에서 세월이 느껴졌다. 신애라, 채시라 등이 젊은 시절에 다녀갔나보다. # 식당 식당 내부에서 세월이 느껴졌다. 오래된 건..

동해나들이(1) : 씨마크 호텔 커피와 식사 (많이 비싸요)

가는 날은 괜찮았는데, 다음날 그 다음날은 비가 부슬부슬 와서 주로 숙소에 있었다. 밥을 먹거나 마실을 갈 때만 잠깐씩 밖에 나갔다. 둘째날 비오는데 밥도 먹고 주변 구경도 할겸 호텔을 찾아갔다. # 커피 장마 때처럼 비가 ..

석류가 익는 계절

지나가다가 석류 나무를 보았다. 석류 맞겠지. 하하.. 색이 곱길래 열심히 봤다.

커피 마시며 푸른 하늘을 보다

날씨가 너무 좋아서.. 일주일만에 커피를 사러 새로 오픈한 커피집에 갔다. 더 이상 방명록을 쓰지 않았다.

미국 캘리포니아 한달째 산불

9월 중순쯤 언니가 사진 한장을 보내줬다. 아침 8시라는데 새벽녘 아니면 해저물 때 하늘처럼 보였다. 실제로는 더 까맣고 더 빨갛다고 했다. 하늘이 이렇게 보이는건 산불 때문이라고 했다. 산이 커서 불을 다 끄는데 시간이 걸..

오뎅볶음과 가지나물 : 책 보고 만들다

반찬을 만들었다. 아이 먹으라고 만들었지만, 실상은 내가 먹는다. 아이가 먹는 양이 적어서 그냥 두면 결국 상해서 버리게 된다. 책 보고 만들었는데.. 생각보다는 어렵다. 간 맞추고 그런게 잘 안 된다. 넣으라는 간장보다 더..

꼬막비빔밥과 만두국 : 꾸물거리는 날엔 따뜻한 식사를 해요.

비가 솔솔 뿌리던 날.. 배달앱에서 주문해서 맛있게 먹었던 점심밥. 꼬막비빔밥은 반은 먹고 반은 냉동실에 쟁여놓았다.

나에게 간식을 선물하다 : 오리온 모두의 간식

달달한게 먹고 싶어서 나한테 간식을 선물했다. 상자를 여는 순간 와! 했다. 당이 필요했는데.. 행복해졌다.

예쁜 잔에 담긴 커피

커피 맛은 잘 모르겠지만.. 왠지 예쁜 잔에 담아서 마시면 더 맛깔나 보인다. 이래서 예쁜 잔을 사나보다. 근사하게 한잔 마셨다.

청춘기록 vs.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 조금은 답답해 보이는 주인공들에게 끌렸다. 음악과 함께..

시간 내서 보고 싶은 드라마가 비슷한 시기에 시작했다. 둘다 월화 드라마다. 두개 다 볼 수는 없고 뭘 보지? 고민이 됐다. 우선 1회를 보기로 했다. # 청춘기록 (tvN) 오랜만에 박보검이 드라마에 나온다. 말이 필요없다..

아아 한잔의 여유

오픈 기념 1천원 짜리 아이스 아메리카노 한잔 사들고 집에 오는데 정말 행복했다. 커피를 싸게 한잔 사서 좋았고, 땅을 딛고 걸어다니는게 행복했다. 행복이 참 별거 없는데.. 이 별거 아닌게 쉽지 않으니.. 야속하다.

동네 커피집 오픈 : 이젠 어딜 가나 방명록을 작성해야 하나보다!

아주 목 좋은 자리에 커피집이 생겼다. 딱 커피집 자리다. 오픈 기념으로 50% 할인행사를 한다고 했다. 아이스 아메리카노 큰거 하나가 1천원이었다. 이젠 빵집을 가든 커피집을 가든.. 방명록을 작성해야 하나보다. 역학조사..

사진으로 남은 수박 한통

사진으로 남긴 수박 한통을 갈무리해본다. 7월 중순에 어른 머리 하나만한 수박 한통을 사서 열심히 분해를 했다. 5개의 그릇에 꽉꽉 채울 수 있었다. 이래서 수박을 사먹지 않게 된다. 2020년 여름엔 그래도 수박 한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