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몽돌이의 글상자

가을이면 생각나는 영화, 8월의 크리스마스 본문

[글]읽기/영화/ 연극

가을이면 생각나는 영화, 8월의 크리스마스

sound4u 2015.10.23 00:00

가을이면 생각나는 영화, 8월의 크리스마스


누군가 나한테 제일 좋아하는 영화를 꼽으라면, 주저하지 않고 이 영화를 꼽는다.  

영화 제목에는 8월과 어울리지 않게도 크리스마스가 있지만, 영화 속 장면들 때문인지 가을이 무르익을 무렵, 낙옆이 많이 떨어지는 때에 생각이 난다.

남자주인공은 자그마한 동네 사진관을 운영하는 사진사다. 사진은 찍을때도 재밌고 좋지만, 나중에 시간이 많이 흐른 후 찍은 사진들을 보면서 당시 추억을 떠올릴 수 있어서 더 좋은거 같다.
영화는 시나리오도 좋고, 배우들 연기도 좋지만 무엇보다 잘 찍어둔 사진처럼 여러번 보아도 질리지 않고, 나중에도 기억이 남는 사진처럼 만듦새가 좋다.


보고있자니 가슴 한켠이 아릿하다. 이제는 고인이 되신, 촬영감독이 유명한 분(유영길 촬영감독)이라고 하는데 그래서 그런지 참 기억에 남는 장면들이 몇개 있다.



[장면1] 남자주인공과 여자주인공이 낙엽이 수북하게 쌓인 길을 걸으며 썰렁한 이야기하면서 웃던 장면


이 생각난다. 무서운 얘기에 깜짝 놀란 여자가 엉겹결에 팔짱을 끼니, 순간 멈짓하는 남자. 사랑의 떨림이 좋았다. 



[장면2] 영화 시작하구서 남자 주인공 방을 가만히 보여준다. 시간이 흐르는지 ... 서서히 해가 옮겨가는게 보인다. 

어렸을때 아마 방학때였을꺼다. 느긋하게 일어날때 해가 서서히 떠서 머리 위쪽으로 올라가는걸 멍하니 보았던 기억이 오버랩되면서 그 장면이 인상적이었다.




[장면3] 남자주인공이 마루에서 만년필을 깨끗히 씻는다. 유리컵에다가 씻는지 그래서 컵에 파란 잉크물
이 번져간다.
 


그런 참 소소한 일상적인 모습도 좋았다.




[장면4] 이제 죽을 날이 며칠 안 남았다는 걸 알고 마루에 누워서 흐득흐득 울던 주인공의 모습도 생각이 난다.

담담히 마음 준비를 하고 있다고 생각했는데, 역시 죽음은 두렵고 무섭고 또 슬픈 것이다.




[장면5] 남자 주인공이 자기 사진을 찍는데 그게 영정사진으로 바뀌던 장면

참 마음 아픈 장면인데, 감독이 가수 김광석 '웃는 모습'의 영정 사진을 보고는 영감을 받았다고 들었다.





[장면6] 김창완 아저씨의 "창문 너머 어렴풋이 옛생각이 나겠지요"도 햇살 좋은 가을날 차타고 갈때 희미하게 생각이 난다. 

김창완 아저씨의 목소리도 독특한데다가 주인공이 버스타고 가면서 무심하게 창밖 풍경을 바라보는 모습이 서늘하면서도 무심하게 기억되어서 그랬나보다.

 





< 2013년도 재개봉하면서 공개됐다는 뮤직비디오. 한석규씨가 노래했다. 썸네일 이미지가 깨져보인다.> 

서로를 향해 웃고 있는 남자주인공과 여자주인공을 보면서 왠지 슬프다.

슬프고 애잔한 마음이 든다.
남자주인공의 '배려하는 사랑'을 여자주인공은 좋아하고 고마워했던거 같다. 


같이 우산을 쓰고 가면서 비를 덜 맞게 우산을 기울여줄 줄 알고, 선풍기 바람을 좀더 쐴 수 있게 방향을 틀어주고, 땡볕에 아이스크림을 조용히 건내며 웃는 마음 좋은 아저씨가 그녀는 좋았을 것이다. 
만나기 시작한 여름을 지나, 가을이 되었을때 그녀도 배려해주는 남자주인공처럼 그를 위해 작은 배려들을 보여준다. 서로가 조금씩 닮아가고 있던 그들이었다.




 


병세가 악화된 남자주인공은 결국 여자주인공에게 자신의 병과 상태를 알리지 못하고, 여자주인공은 답답한 마음을 편지에 담아 유리창 너머로 남기게 되는데...


원래 이 영화 제목이 "즐거운 편지"였는데,
당시에 박신양 & 전도연 주연의 <편지>가 개봉을 해서 급히 제목을 바꾼거라고 했다.


뮤직비디오 마지막에 한석규씨의 나레이션은 마지막에 남자주인공이 여자주인공에게 남긴 편지의 내용인가보다.
전해지지 못한 마지막 편지.


그래서 영화제목이 "즐거운 편지"였나보다.
'즐겁다'는 역설적인 표현이었겠다. 실은 슬픈 편지 또는 전해지지 못한 편지로 했어야 맞았을거 같기도 하다.


추운 겨울이 되기전 잠시나마 머무는 햇살마냥, 
따뜻한 햇볕이 좋은 가을이면 문득 생각나는 영화이기도 하다.

사진은 추억을 남기고, 영화는 봤을 당시에 기억과 추억을 남긴다.




ps.

이제와 생각해보니 여자주인공 이름이 '다림'이었는데, 기다린다는 뜻의 작명이었던거 같다. (기)다림

 



 

글쓴이에게 힘이 되는, [ ♡ 공감 ] 버튼은
로그인하지 않고도 누를 수 있답니다 : )


3 Comments
  • 2016.11.20 13:25 남자 주인공 이름은 유정원이었던 것 같은데... 왜 유정원이었을까요?ㅎㅎ
    8월의 크리스마스..저에게도 최고의 명작입니다. 글 잘 읽었습니다.
  • Favicon of https://sound4u.tistory.com BlogIcon sound4u 2016.11.20 16:20 신고 그러게요. 남자주인공이 정원이었던거 같던데.
    왜 정원이었을까요?

    참 따뜻한 영화였던거 같은데.
    어느새 한지 20년이 다 되어가네요.

    감사합니다!!!
  • Favicon of https://sound4u.tistory.com BlogIcon sound4u 2016.12.21 02:01 신고 위에 댓글 보고, 그러게.. 여자 주인공 이름은 유추했으면서 왜 남자 주인공 이름은 유추해내지 못했을까?

    했었는데..
    이번에 다시 보면서 알게 됐어요 : )

    아버지 성함하고 사진관 이름에서 한자씩 따온거 같더라구요.

    http://sound4u.tistory.com/3560
댓글쓰기 폼
멜로가 체질 13회 : 엔딩 문구 - 사랑의 가해자

멜로가 체질 13회 : 엔딩 문구 - 사랑의 가해자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그 사람이 손을 잡아주면 이상하게 마음이 편안해져. 기대도 될 것 같고 안아도 될 것 같고 후회하지 않을 것 가토 뭐..

문득 남산둘레길 산책 & 왕돈까스 : 미세먼지가 몰려오기 전에..

문득 남산둘레길 산책 & 왕돈까스 : 미세먼지가 몰려오기 전에.. # 문득. 남산에 가다 문득 남산에 갔다. 어제보다 덜 화창한데.. 구름도 많고 그랬지만. 미세먼지앱을 보니 일요일부터 미세먼지가 나쁨이었다. 이렇게 좋은 공..

빠바 에코백 받다 (10.17 ~ 10.18) : 1만3천원 이상 구매시 증정

남편 생일이 될려면 며칠 남았지만... 에코백에 눈이 멀어서(?) 겸사겸사 케익을 일찍 샀다. 미안.. 어제, 오늘 1만3천원 이상 사면 준다고 했다. 천이 그렇게 좋지는 않다. 그냥 적당한 시장바구니로 쓰기엔 나쁘지 않은듯..

광명동굴 & 레인보우팩토리(4.27~11.24): 빛의 놀이터/그림자놀이, 폭포와 쉼터, 가을 구경

광명동굴 & 레인보우팩토리(4.27~11.24): 빛의 놀이터/그림자놀이, 폭포와 쉼터, 가을 구경 집 근처에서 가까이에 있는 광명동굴에 갔다. 22개월 아이가 동굴은 무서워할 것 같아서, 레인보우팩토리라는 빛과 그림자놀이하..

멜로가 체질 12회 : 엔딩 문구 - 앞으로 올 시간에 대한 기대가 지난 시간에 대한 후회를 앞질렀달까/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샴푸향이 느껴진거야(사야)

멜로가 체질 12회 : 엔딩 문구 - 앞으로 올 시간에 대한 기대가 지난 시간에 대한 후회를 앞질렀달까 -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샴푸향이 느껴진거야(사야)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12회는 ..

멜로가 체질 11회 : 엔딩 문구 - 고슴도치/ 내가 좋아해요.

멜로가 체질 11회 : 엔딩 문구 - 고슴도치/ 내가 좋아해요.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우리 떨어져서 일하고 바빠지더라도 서로 이해해주고 배려해주고 개뿔 그러지 말자. 매일 보는거야. 고슴도치..

멜로가 체질 10회 : 엔딩 문구 - 절 보러 가자/ (엔딩)어.. 좋아해/ Moonlight (하현상)

멜로가 체질 10회 : 엔딩 문구 - 절 보러 가자 - (엔딩)어... 좋아해. - Moonlight (하현상)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서로 미안해하지 않아도 되는 걸로 하자. 그냥 일기장에 있..

소방재난센터 보라매 안전체험관 : 휴일 22개월 아이와 함께 가볼만한 곳이었다.

소방재난센터 보라매 안전체험관 : 휴일 22개월 아이와 함께 가볼만한 곳이었다. 보라매공원 안에 있는 소방재난센터 안전체험관에 갔다. 1층에 있는 역사박물관 구경을 하고 있는데, 안내해주시는 분이 3층에 가보라고 하셨다. 지..

멜로가 체질 9회 : 엔딩 문구 - 사랑이었다.

멜로가 체질 9회 : 엔딩 문구 - 사랑이었다.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나 좀 기억해주라. 그냥 나 말고 너랑 행복했던 나. 너가 여기 없으면... 누가 그렇게 행복한 날 기억해 주겠어? 근..

멜로가 체질 8회 : 엔딩 문구 - 사랑을.. 시작하고 난 후에 들춰서 보이는 건 미워하는 마음 아닌가?

멜로가 체질 8회 : 엔딩 문구 - 사랑을.. 시작하고 난 후에 들춰서 보이는 건 미워하는 마음 아닌가? 외로운데 여길 왜 와? 외로울 땐 더 외로운 사람 보면 덜 외로워져. 국장님과 정혜정 작가님 커플도 재밌다. 티격태격 ..

비오는 날, 창밖 풍경/물 바닥/ 칼제비(칼국수+수제비)

며칠전 비오는 날 찍은 사진을 갈무리해본다. 버스 타고 가다가 유리창이 예뻐서 찍었던 사진. 흙바닥에 그려지는 동그라미가 예뻤다. 비 떨어지는 소리가 맑게 들렸다. 칼국수가 생각나서 국수집에 갔다. 김치가 맛있는 집이라 ..

멜로가 체질 7회 : 엔딩 문구 - 사랑했던 사람은 평생 신경 쓰이는 사람으로 남는 거니까...

멜로가 체질 7회 : 엔딩 문구 - 사랑했던 사람은 평생 신경 쓰이는 사람으로 남는 거니까... # 엔딩 문구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괜찮아. 사랑했던 사람은 원래 평생 신경 쓰이는 사람으로 남..

멜로가 체질 6회 : 엔딩 문구 - 정 들었어요. 정 들었다고.

멜로가 체질 6회 : 엔딩 문구 - 정 들었어요. 정 들었다고.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불판 위에 삼겹살과 미나리, 파의 조합이라니! 배 고플 시간에 사람 참 배고프게 하는 재주가 있는 드라마..

반토막 피자, 냉동 CJ 고메 하프피자

반토막 피자, 냉동 CJ 고메 하프피자 쓱배송 시키려고 앱을 들여다보고 있는데 피자가 눈에 띄였다. 하나 다 주문하기엔 조금 부담스러웠는데... 나같은 경우의 사람들을 위해 반쪽 피자가 나온 모양이다. 사람들의 아이디어란! ..

멜로가 체질 5회 : 엔딩 문구 - 사랑은 자동차 소모품 같은 거야.

멜로가 체질 5회 : 엔딩 문구 - 사랑은 자동차 소모품 같은 거야.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다툼이 헤어짐이 아니란 것을 믿게 된 어느 시기. 우린 그 믿음에 안심하게 되고 아이러니하게도 그 ..

멜로가 체질 4회 : 엔딩 문구 - 사랑하는 사람을 만났다는 건/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샴푸향이 느껴진거야 (천우희, 안재홍)(장범준)

멜로가 체질 4회 : 엔딩 문구 - 사랑하는 사람을 만났다는 건 어마어마한 기회거든 -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샴푸향이 느껴진거야 "(천우희, 안재홍) -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샴푸향이 느껴진거야 "(장범준) < 글..

인천공항, 하늘정원 코스모스 꽃밭 : 관람시간 오전 9시반~오후 5시반 - 넓고 예쁜 꽃밭 사이에 비행기도 잘 보여요

인천공항, 하늘정원 코스모스 꽃밭 : 관람시간 오전 9:30~오후 5:30 - 넓고 예쁜 꽃밭 사이에 비행기도 잘 보여요 - 22개월 꼬맹이의 첫 코스모스 꽃밭 관람기 & 비행기 구경 # 하늘정원 이용안내 코스모스 꽃밭을 구..

멜로가 체질 3회 : 엔딩 문구 - 어쨌든 그 마음이 움직인 이유는 당신이니까

멜로가 체질 3회 : 엔딩 문구 - 어쨌든 그 마음이 움직인 이유는 당신이니까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난 택배받는 것도 좋아하고, 식당에서 메뉴판 보는 것도 좋아하는데 그거랑은 비교도 안 될 ..

멜로가 체질 13회 : 엔딩 문구 - 사랑의 가해자
멜로가 체질 13회 : 엔딩 문구 - 사랑의 가해자
멜로가 체질 13회 : 엔딩 문구 - 사랑의 가해자
멜로가 체질 13회 : 엔딩 문구 - 사랑의 가해자
문득 남산둘레길 산책 & 왕돈까스 : 미세먼지가 몰려오기 전에..
문득 남산둘레길 산책 & 왕돈까스 : 미세먼지가 몰려오기 전에..
문득 남산둘레길 산책 & 왕돈까스 : 미세먼지가 몰려오기 전에..
문득 남산둘레길 산책 & 왕돈까스 : 미세먼지가 몰려오기 전에..
문득 남산둘레길 산책 & 왕돈까스 : 미세먼지가 몰려오기 전에..
문득 남산둘레길 산책 & 왕돈까스 : 미세먼지가 몰려오기 전에..
문득 남산둘레길 산책 & 왕돈까스 : 미세먼지가 몰려오기 전에..
문득 남산둘레길 산책 & 왕돈까스 : 미세먼지가 몰려오기 전에..
문득 남산둘레길 산책 & 왕돈까스 : 미세먼지가 몰려오기 전에..
빠바 에코백 받다 (10.17 ~ 10.18) : 1만3천원 이상 구매시 증정
광명동굴 & 레인보우팩토리(4.27~11.24): 빛의 놀이터/그림자놀이, 폭포와 쉼터, 가을 구경
광명동굴 & 레인보우팩토리(4.27~11.24): 빛의 놀이터/그림자놀이, 폭포와 쉼터, 가을 구경
광명동굴 & 레인보우팩토리(4.27~11.24): 빛의 놀이터/그림자놀이, 폭포와 쉼터, 가을 구경
광명동굴 & 레인보우팩토리(4.27~11.24): 빛의 놀이터/그림자놀이, 폭포와 쉼터, 가을 구경
광명동굴 & 레인보우팩토리(4.27~11.24): 빛의 놀이터/그림자놀이, 폭포와 쉼터, 가을 구경
광명동굴 & 레인보우팩토리(4.27~11.24): 빛의 놀이터/그림자놀이, 폭포와 쉼터, 가을 구경
광명동굴 & 레인보우팩토리(4.27~11.24): 빛의 놀이터/그림자놀이, 폭포와 쉼터, 가을 구경
광명동굴 & 레인보우팩토리(4.27~11.24): 빛의 놀이터/그림자놀이, 폭포와 쉼터, 가을 구경
광명동굴 & 레인보우팩토리(4.27~11.24): 빛의 놀이터/그림자놀이, 폭포와 쉼터, 가을 구경
광명동굴 & 레인보우팩토리(4.27~11.24): 빛의 놀이터/그림자놀이, 폭포와 쉼터, 가을 구경
멜로가 체질 12회 : 엔딩 문구 - 앞으로 올 시간에 대한 기대가 지난 시간에 대한 후회를 앞질렀달까/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샴푸향이 느껴진거야(사야)
멜로가 체질 12회 : 엔딩 문구 - 앞으로 올 시간에 대한 기대가 지난 시간에 대한 후회를 앞질렀달까/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샴푸향이 느껴진거야(사야)
멜로가 체질 12회 : 엔딩 문구 - 앞으로 올 시간에 대한 기대가 지난 시간에 대한 후회를 앞질렀달까/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샴푸향이 느껴진거야(사야)
멜로가 체질 12회 : 엔딩 문구 - 앞으로 올 시간에 대한 기대가 지난 시간에 대한 후회를 앞질렀달까/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샴푸향이 느껴진거야(사야)
멜로가 체질 12회 : 엔딩 문구 - 앞으로 올 시간에 대한 기대가 지난 시간에 대한 후회를 앞질렀달까/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샴푸향이 느껴진거야(사야)
멜로가 체질 11회 : 엔딩 문구 - 고슴도치/ 내가 좋아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