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몽돌이의 글상자

크리스마스 파티~ 본문

[사진]풍경,터/회사

크리스마스 파티~

sound4u 2006. 12. 3. 12:38
(역시 사진없다. 흠..어쩌다가 /회사/폴더를 사진 관련 폴더에 포함시켰는지. 쩝..할 수 없지..머)

미국회사들은 보면 12월24일 이전에 '크리스마스 파티'를 한다.
(전에 회사도 12월 초던가? 중순이던가?에 크리스마스 파티라고 아주 근사한데서 저녁을 먹었었는데..)

오늘 저녁때 크리스마스 파티를 했다.

차로 좀 한참 간거 같은데 (그래봐야 회사에서 10여분 정도 더 간 거리였지만)
정말로 꽤 근사한 곳이었다. 앞에 바다가 있는 곳... 환한 낮에 와서 보면 더 좋을거 같고, 시원한 밤바람 부는 여름에 오면 그것도 좋을듯했다.

....................

맨날 일하는 우리 방에서만 있다보니 회사에 다른 직원들은 잘 모르겠다.
오며가며 얼굴 본 사람들도 있고, 개중에는 "Hi!" "How are you?" 정도의 간단한 인사를 하는 사람들도 있지만, 처음 본 사람들도 있었다. @@~

파트너를 데려온 사람들도 있고 그랬는데 인사할때 조금 멋적었다.
내 이름을 아는 사람도 별로 없고, 내 이름이 그렇게 발음하기 어려운 이름인줄 몰랐다. "현"자 발음을 미국사람들이 그렇게 어려워하는줄 몰랐었지만, "주"자 발음도 ㅡㅡ; 역시 못한다. J빼고 꼭 "woo" 이런식으로 발음하더라.

( 아무래도 방에 틀어박혀서 하는 일만 하고 방 밖에 다른 사람들하고 접촉할만한 일도 없고 그러니까 사람들 모르는게 당연하다 싶기도 하고. )

회사 크리스마스 파티때 파트너를 데려온다는 것도 특색 중에 하나인듯 싶다.

.....................

기다린다고 서있다가 테이블로 가서 코스 요리를 차근차근 먹었다. 요리들이 다 맛있었다.
이야기하면서 천천히 먹으라고 천천히 나온다더니 정말로 천천히 나왔다.
그래서 다 먹는데 3시간.

한국의 송년회처럼 "사장님 말씀"이나 그런 것도 없고, 먹고 이야기하고 그러고 시간되니 다들 가고 그랬다.
떠들석했던 예전 회사들 송년회 생각도 나고
소주에 삼겹살 먹던 송년회도 생각나고
2차, 3차...참 징하게 끝까지 가던 광란의 송년회 생각도 나고
예전 생각도 잠시 나긴했었다.

아무래도 여기 사람들이 '가족' 중심이다보니 이런 회식자리도 많지 않게 되나보다.

.
.
그러고보니 어느덧 이 회사에 입사한지 1년이 다되어 간다.
회사 사람들에게 조금 더 관심을 갖자.
그리고 내년엔 사람들하고 얘기도 하고 그래서 내년 크리스마스 파티때는 인사도 하고 얘기도 하고 그랬으면 좋겠다. 어떤 건 시간이 해결해주지 않나. 사람들하고 엄청 친하고 모두를 알기에 1년은 좀 짧은 기간이다. 그리고 하는 일도 그렇고. 쩝쩝..

내년엔 쬐끔 더 나아지면 되지. 머. ㅎㅎㅎ..
0 Comments
댓글쓰기 폼
식물도 영양 보충이 필요해..

베란다 화분 식물들이 시들시들해 보였다. 물을 주고도 뭔가 부족해 보여서, 영양제를 꽂아주었다. 추위와 싸우느라 고생 많았을 식물들.. 식물들도 영양 보충이 필요하다.

동네 겨울 야경

크리스마스 지나고 해가 바뀌니 전구 인테리어 많이 정리했던데, 여긴 아직 정리 안했다. 치우기 전에 사진 찍었다. 사람 키만큼 큰 눈사람이 있었다.

힘든 일이 있었지만.. 힘든 일만 있었던 건 아니에요 : 특집 슈가맨, 양준일 91.19 (1부)

힘든 일이 있었지만.. 힘든 일만 있었던 건 아니에요 : 특집 슈가맨, 양준일 91.19 (1부) 살면서 힘든 일이 있었지만, 힘든 일만 있었던 건 아니에요. 라는 당연한 말이 감동적으로 들린다. 진심에서 우러난 말이어서 그..

하지만 걱정하지 마. 모든 것은 완벽하게 이루어지게 될 수밖에 없어 : 특집 슈가맨, 양준일 91.19 (1부)

하지만 걱정하지 마. 모든 것은 완벽하게 이루어지게 될 수밖에 없어 : 특집 슈가맨, 양준일 91.19 (1부) 전에 슈가맨에서 양준일이 이야기한 "20대의 나에게"가 인상적이었는데, 기자회견에서도 이 말에 대한 질문이 나왔..

딸내미 갖다주라고.. 병원과 약국에서 비타민 주셨다. (내꺼 아님)

(내가 아파서 간) 병원과 약국에서 아이에게 주라며 비타민을 주셨다. 딸내미가 며칠 아프고 나서... 감기가 나한테 왔나보다. 며칠째 골골한다. 병원에서 진료비 계산하는데 비타민을 2개 주셨다. 딸 갖다주라고 하셨다. 감사합..

500원짜리 커피를 마시다 (500원의 행복) : 포인트 1천원 + 500원 결제

500원짜리 커피(포인트 1천원 사용)500원짜리 커피를 마시다 (500원의 행복) : 포인트 1천원 + 500원 결제 포인트가 1천점이 있길래, 아메리카노를 사러 갔다. 포인트 1천점 쓰고, 500원 더 결제했다. 500원..

25개월 딸내미, 생애 첫 세배돈 2천원

25개월 딸내미, 생애 첫 세배돈 2천원 어린이집을 다니는 25개월 딸아이가 경로당 가서 세배하고 세배돈을 받아왔다. 2천원을 받았다고 한다. 할아버지랑 할머니한테 받았다고 했다. "아휴.. 예쁘다." 말투를 흉내냈다. 제 ..

"망할 수 있는 권리" 있지 않나요? : 특집 슈가맨, 양준일 91.19 (1부)

"망할 수 있는 권리" 있지 않나요? : 특집 슈가맨, 양준일 91.19 (1부) 1월 16일 11시에 jtbc에서 하는 슈가맨 특집 방송 <특집 슈가맨, 양준일 91.19> 1부를 봤다. 양준일이 슈가맨 방송 이후 팬미팅을 ..

티스토리앱 버그 : 사진 첨부하고 저장 후에 열어보면 사진 깨져 있어요.

며칠 됐는데.. 티스토리앱에서 글 올리기 할때 사진 첨부하고 저장한 다음에 다시 열어보면 사진이 깨져 보여요. (이렇게요 ㅠㅜ) 버그 고쳐주세요. 부탁드릴께요!!!!!

올해는 하루에 한장씩이라도 좋으니, 책 읽어보자!

솔직히 머리가 텅 비는 느낌이다. 매일 반복되는 삶. 집안일하고 아이 돌보고.. 남는 틈에는 핸드폰 보고. 이러다 큰일나겠다. 정신이 번쩍 들었다. 올해는 하루에 한장씩이라도 책을 꼭 읽어야겠다고 결심했다. 주중엔 집안일한다..

염색 후 각질 : 미장원에서 들은 '머리감는 방법'과 검색해서 알게된 여러가지 방법들..

염색 후 각질 : 미장원에서 들은 '머리감는 방법'과 검색해서 알게된 여러가지 방법들.. 전체 염색하고 각질이 생긴지 2주째다. 염색한지 한달반이 넘으니 가르마 사이로 새치가 희긋희긋하게 올라왔다. 뿌리 염색할 때가 됐는데....

세면대 정리
세면대 정리 2020.01.18

25개월 딸내미가 어린이집에서 양치컵을 사용하는 모양이다. 오글오글 퉤... 한다고 했다. 양치컵이 2개가 되다보니 세면대 위가 복잡해졌다. 검색하다가 물병건조대를 발견했다. 역시... 정리를 해야 된다.

동네 고양이
동네 고양이 2020.01.17

아파트 화단을 어슬렁대는 고양이들. 멈춰서서 사진을 찍으니 간식 주는줄 알고 다가왔다. 미안... 그냥 사진 찍은거야. 간식은 없어.

출입문과 물통에서 생긴 무지개

아파트 출입문을 열고 들어오는데 벽에 무지개가 보였다. 25개월 딸내미가 신기한 모양이었다. 열심히 쳐다봤다. 의외로 무지개 생기는 곳이 많구나 싶다.

하원시간 1시간 전...

아이가 다니는 어린이집의 하원 시간은 3시 40분이다. 보통 다른 어린이집은 4시에 하원한다던데.. 여긴 하원시간이 20분 더 빠르다. 어쨌든.. 이 글을 쓰는건 2시 30분이라, 이제 하원시간까지 1시간 가량 남았다. 이 ..

마음 편한 편의점 커피

예전에 살던 집앞에 편의점이 있었다. 그래서 편의점은 참새방앗간이었다. 출근하는 길에, 퇴근하는 길에, 그냥 오며가며.. 편의점에 자주 들렀다. 통신사 할인이 하루 한번밖에 적용 안되는게 아쉬울지경이었다. 그때는 편의점 커피..

집동네 까페같은 지하 식당

집동네에 있는 건물 지하 식당. 밥 먹기도 좋고 차 마시기도 좋다. 사람이 별로 없는(아니 거의 없는) 시간에 편하게 사진도 찍어봤다. 멀지 않은 곳에 이런 조용한 곳이 있어서 좋다.

미세먼지 가득한, 어느 맑은 날 커피 한잔

미세먼지 가득한, 어느 맑은 날 커피 한잔 문밖을 나섰다. 밖에는 미세먼지가 열렬히 환영을 해준다. 겨울에 덜 추우면 미세먼지구나. 볼일을 보고 근처 빠바를 갔다. 바깥이 훤히 보이는 자리에 앉아 여유롭게 한잔을 마셨다. ..

아크릴 장식장에 모형 오토바이를 넣다.
집에
집에
집에
집에
집에
집에
집에
집에
집에
집에
(첫)눈이 내리다
(첫)눈이 내리다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21세기 종묘는... - 개성여고가 아니고 "계성여고"에요!(자막실수?)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21세기 종묘는... - 개성여고가 아니고 "계성여고"에요!(자막실수?)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21세기 종묘는... - 개성여고가 아니고 "계성여고"에요!(자막실수?)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21세기 종묘는... - 개성여고가 아니고 "계성여고"에요!(자막실수?)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21세기 종묘는... - 개성여고가 아니고 "계성여고"에요!(자막실수?)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21세기 종묘는... - 개성여고가 아니고 "계성여고"에요!(자막실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