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몽돌이의 글상자

(4)8월의 크리스마스 : 다림과 정원의 애틋한 사랑이야기 본문

[글]읽기/영화/ 연극

(4)8월의 크리스마스 : 다림과 정원의 애틋한 사랑이야기

sound4u 2016.12.24 00:00

(4)8월의 크리스마스 : 다림과 정원의 애틋한 사랑이야기


"아저씨는 왜 나만 보면 웃어요?"


어느날 문득 시작된 두 사람의 사랑은 불같이 확 타올랐다든가, 큰 사건이 있었다든가 그러지도 않고 은은했는데, 그래서인지 더 애틋하게 느껴졌다. 피곤해서 잠시 소파에 눈을 부친 다림을 위해 선풍기 방향을 틀어주는 정원의 세심한 배려가 푸근해 보였다.




아이스크림을 나눠먹는 부분이었는데, 숟가락 살짝 부딪히는 것에도 흠찔하면서 놀랐다.
손을 잡거나 포옹을 한 것도 아닌, 겨우 숟가락 부딪혔을 뿐인데...




컵이 뜨거워 조심시키는 아저씨의 배려가 철없는 아가씨는 마냥 좋았을 것 같다.




비를 피해 우산을 쓰고 가는 장면이 이렇게 설렐 수도 있구나 싶었다.







어 화장했네? 이쁘다.




하고 알아봐주니까 마냥 좋아하는 다림이와 예뻐죽겠는 정원 아저씨




배려는 전염되는 걸까?

속이 불편해하는 아저씨를 위해 사이다를 사와 건네는 다림이를 보면서 그런 생각을 했다.

그들 뒤에 결혼식 야외 촬영차 움직이는 신랑과 신부가 보였던건 일부러 저렇게 화면을 배치한게 아닐까 싶었다. 이제 시간이 얼마 남지 않은 정원과 한걸음 다가가는 다림.




"그래서요?"

"어?...."


무서운 얘기를 하다가 문득 팔짱을 낀 다림 때문에 깜짝 놀라는 정원의 모습이 좋았다.

사귄지 얼마 안된 커플의 설레임이 느껴졌기 때문이었다. 이런게 사랑인데...




수북한 낙엽을 밟고 팔짱 끼고 걸으며 그들의 설레는 첫 데이트이자, 마지막 데이트는 끝을 맺었다.

여러번 만나서 함께 하지도 못했는데, 겨우 딱 한번 이렇게 같이 걸었는데...

하는 생각에 더 안타까웠다.


낙엽 밤길 데이트도 인상적인 장면 중에 하나다.

그래서인지 낙엽이 수북하게 쌓이는 늦가을이면, 이 영화가 생각나곤 한다.




진한 키스는 고사하고 뽀뽀도 한번 못해본, 포옹도 해보지 못한 이 애잔 커플은 "사랑해"라든가 "좋아해"라는 말 한마디 못하고 이별을 하게 된다. 대공원 데이트 이후 병세가 악화된 정원은 병원에 입원하게 되고, 기다리다 지친 다림은 자신의 마음을 담아 편지에 적게 된다.




다림의 편지를 받은 정원은 부치지 못할 답장을 쓴다.


영화 제목을 <편지>로 하고 싶었는데, 비슷한 시기에 박신양과 최진실 주연의 '편지'라는 제목의 영화가 먼저 나와버리는 바람에 <8월의 크리스마스>라고 제목을 바꿨다고 한다.


한 여름에서 가을 무렵까지 이어진 짧은 시간이었지만, 시간이 짧아서 그런지 더 애틋하게 느껴졌다.



"내 기억 속에 무수한 사진들처럼 사랑도 언젠가 추억으로 그친다는 것을

난 알고 있었습니다.

하지만 당신만은 추억이 되질 않았습니다.

사랑을 간직한채 떠날 수 있게 해준 당신께 고맙다는 말을 남깁니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
멜로가 체질 10회 : 엔딩 문구 - 절 보러 가자/ (엔딩)어.. 좋아해/ Moonlight (하현상)

멜로가 체질 10회 : 엔딩 문구 - 절 보러 가자 - (엔딩)어... 좋아해. - Moonlight (하현상)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서로 미안해하지 않아도 되는 걸로 하자. 그냥 일기장에 있..

소방재난센터 보라매 안전체험관 : 휴일 22개월 아이와 함께 가볼만한 곳이었다.

소방재난센터 보라매 안전체험관 : 휴일 22개월 아이와 함께 가볼만한 곳이었다. 보라매공원 안에 있는 소방재난센터 안전체험관에 갔다. 1층에 있는 역사박물관 구경을 하고 있는데, 안내해주시는 분이 3층에 가보라고 하셨다. 지..

멜로가 체질 9회 : 엔딩 문구 - 사랑이었다.

멜로가 체질 9회 : 엔딩 문구 - 사랑이었다.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나 좀 기억해주라. 그냥 나 말고 너랑 행복했던 나. 너가 여기 없으면... 누가 그렇게 행복한 날 기억해 주겠어? 근..

멜로가 체질 8회 : 엔딩 문구 - 사랑을.. 시작하고 난 후에 들춰서 보이는 건 미워하는 마음 아닌가?

멜로가 체질 8회 : 엔딩 문구 - 사랑을.. 시작하고 난 후에 들춰서 보이는 건 미워하는 마음 아닌가? 외로운데 여길 왜 와? 외로울 땐 더 외로운 사람 보면 덜 외로워져. 국장님과 정혜정 작가님 커플도 재밌다. 티격태격 ..

비오는 날, 창밖 풍경/물 바닥/ 칼제비(칼국수+수제비)

며칠전 비오는 날 찍은 사진을 갈무리해본다. 버스 타고 가다가 유리창이 예뻐서 찍었던 사진. 흙바닥에 그려지는 동그라미가 예뻤다. 비 떨어지는 소리가 맑게 들렸다. 칼국수가 생각나서 국수집에 갔다. 김치가 맛있는 집이라 ..

멜로가 체질 7회 : 엔딩 문구 - 사랑했던 사람은 평생 신경 쓰이는 사람으로 남는 거니까...

멜로가 체질 7회 : 엔딩 문구 - 사랑했던 사람은 평생 신경 쓰이는 사람으로 남는 거니까... # 엔딩 문구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괜찮아. 사랑했던 사람은 원래 평생 신경 쓰이는 사람으로 남..

멜로가 체질 6회 : 엔딩 문구 - 정 들었어요. 정 들었다고.

멜로가 체질 6회 : 엔딩 문구 - 정 들었어요. 정 들었다고.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불판 위에 삼겹살과 미나리, 파의 조합이라니! 배 고플 시간에 사람 참 배고프게 하는 재주가 있는 드라마..

반토막 피자, 냉동 CJ 고메 하프피자

반토막 피자, 냉동 CJ 고메 하프피자 쓱배송 시키려고 앱을 들여다보고 있는데 피자가 눈에 띄였다. 하나 다 주문하기엔 조금 부담스러웠는데... 나같은 경우의 사람들을 위해 반쪽 피자가 나온 모양이다. 사람들의 아이디어란! ..

멜로가 체질 5회 : 엔딩 문구 - 사랑은 자동차 소모품 같은 거야.

멜로가 체질 5회 : 엔딩 문구 - 사랑은 자동차 소모품 같은 거야.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다툼이 헤어짐이 아니란 것을 믿게 된 어느 시기. 우린 그 믿음에 안심하게 되고 아이러니하게도 그 ..

멜로가 체질 4회 : 엔딩 문구 - 사랑하는 사람을 만났다는 건/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샴푸향이 느껴진거야 (천우희, 안재홍)(장범준)

멜로가 체질 4회 : 엔딩 문구 - 사랑하는 사람을 만났다는 건 어마어마한 기회거든 -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샴푸향이 느껴진거야 "(천우희, 안재홍) -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샴푸향이 느껴진거야 "(장범준) < 글..

인천공항, 하늘정원 코스모스 꽃밭 : 관람시간 오전 9시반~오후 5시반 - 넓고 예쁜 꽃밭 사이에 비행기도 잘 보여요

인천공항, 하늘정원 코스모스 꽃밭 : 관람시간 오전 9:30~오후 5:30 - 넓고 예쁜 꽃밭 사이에 비행기도 잘 보여요 - 22개월 꼬맹이의 첫 코스모스 꽃밭 관람기 & 비행기 구경 # 하늘정원 이용안내 코스모스 꽃밭을 구..

멜로가 체질 3회 : 엔딩 문구 - 어쨌든 그 마음이 움직인 이유는 당신이니까

멜로가 체질 3회 : 엔딩 문구 - 어쨌든 그 마음이 움직인 이유는 당신이니까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난 택배받는 것도 좋아하고, 식당에서 메뉴판 보는 것도 좋아하는데 그거랑은 비교도 안 될 ..

멜로가 체질 1회 엔딩 문구/ 2회 엔딩노래 "느린걸음"(윤지온, 남영주)

jtbc 드라마 <멜로가 체질> : 1회 엔딩 문구 : 2회 엔딩노래 "느린걸음"(윤지온, 남영주) 1회 엔딩 문구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일부러 찾아서 끝까지 보고 싶은 드라마를 찾았다. 이..

오늘 커피 : 은행 맥심 믹스커피, 빠바 커피

그냥 커피 : 은행 맥심봉지 커피, 빠바 커피 은행가서 번호표를 뽑고 순서를 기다렸다. 주변을 둘러보다보니 믹스커피가 보였다. 아침에 마시는 커피는 역시 믹스커피지. 하면서 한봉지 뜯어서 한잔 마셨다. 집 바로 근처에 있는..

테라로사커피 광화문점 : 커피잔이 예쁘다/ 커피 맛도 좋다/ 분위기도 좋다

테라로사커피 광화문점 : 커피잔이 예쁘다/ 커피 맛도 좋다/ 분위기도 좋다 < 언니가 아이폰으로 찍은 찻잔 사진 > 테라로사커피 광화문점에 갔다. 오랜만에 갔다. 안 가본지 3년은 훨씬 더 됐을듯 싶다. 이곳 커피가 특이하고..

내 어머니 이야기>...엄마는 긴긴 시린 시간을 어떻게 보내셨을까? 그 나이가 되어보니 짠하다.

내 어머니 이야기>...엄마는 긴긴 시린 시간을 어떻게 보내셨을까? 그 나이가 되어보니 짠하다. 김영하 작가님이 추천하셨던 <내 어머니 이야기> 4권을 도서관에서 빌렸다. 전에 pdf 버전으로 몇장 미리 보고는 흥미가 생겼다..

5월의 기록. 어느날 먹었던 순대국밥과 아이스 아메리카노 한잔

< 5월 어느날 땀 닦으며 먹었던 순대국밥. 9월까지 땀 흘리는걸 보면.. 여름이 길긴 길다. 5개월째 여름. > 블로그. 말 그대로 로그(log) 매일 있었던 일상을 기록하는 글터다. 적어도 나한텐 그랬는데... 언제부턴가..

9월의 끝 더위
9월의 끝 더위 2019.09.28

한동안 추워서, 이렇게 훌쩍 겨울이 될까? 걱정되기도 했었는데.. 기우였다. 9월의 끝. 더위가 엄청나다. 오늘은 30도 가까이 됐다. 여름 끝이 길다.

멜로가 체질 10회 : 엔딩 문구 - 절 보러 가자/ (엔딩)어.. 좋아해/ Moonlight (하현상)
멜로가 체질 10회 : 엔딩 문구 - 절 보러 가자/ (엔딩)어.. 좋아해/ Moonlight (하현상)
멜로가 체질 10회 : 엔딩 문구 - 절 보러 가자/ (엔딩)어.. 좋아해/ Moonlight (하현상)
멜로가 체질 10회 : 엔딩 문구 - 절 보러 가자/ (엔딩)어.. 좋아해/ Moonlight (하현상)
멜로가 체질 10회 : 엔딩 문구 - 절 보러 가자/ (엔딩)어.. 좋아해/ Moonlight (하현상)
소방재난센터 보라매 안전체험관 : 휴일 22개월 아이와 함께 가볼만한 곳이었다.
소방재난센터 보라매 안전체험관 : 휴일 22개월 아이와 함께 가볼만한 곳이었다.
소방재난센터 보라매 안전체험관 : 휴일 22개월 아이와 함께 가볼만한 곳이었다.
소방재난센터 보라매 안전체험관 : 휴일 22개월 아이와 함께 가볼만한 곳이었다.
멜로가 체질 9회 : 엔딩 문구 - 사랑이었다.
멜로가 체질 9회 : 엔딩 문구 - 사랑이었다.
멜로가 체질 9회 : 엔딩 문구 - 사랑이었다.
멜로가 체질 9회 : 엔딩 문구 - 사랑이었다.
멜로가 체질 9회 : 엔딩 문구 - 사랑이었다.
멜로가 체질 8회 : 엔딩 문구 - 사랑을.. 시작하고 난 후에 들춰서 보이는 건 미워하는 마음 아닌가?
멜로가 체질 8회 : 엔딩 문구 - 사랑을.. 시작하고 난 후에 들춰서 보이는 건 미워하는 마음 아닌가?
멜로가 체질 8회 : 엔딩 문구 - 사랑을.. 시작하고 난 후에 들춰서 보이는 건 미워하는 마음 아닌가?
비오는 날, 창밖 풍경/물 바닥/ 칼제비(칼국수+수제비)
비오는 날, 창밖 풍경/물 바닥/ 칼제비(칼국수+수제비)
비오는 날, 창밖 풍경/물 바닥/ 칼제비(칼국수+수제비)
멜로가 체질 7회 : 엔딩 문구 - 사랑했던 사람은 평생 신경 쓰이는 사람으로 남는 거니까...
멜로가 체질 7회 : 엔딩 문구 - 사랑했던 사람은 평생 신경 쓰이는 사람으로 남는 거니까...
멜로가 체질 7회 : 엔딩 문구 - 사랑했던 사람은 평생 신경 쓰이는 사람으로 남는 거니까...
멜로가 체질 7회 : 엔딩 문구 - 사랑했던 사람은 평생 신경 쓰이는 사람으로 남는 거니까...
멜로가 체질 7회 : 엔딩 문구 - 사랑했던 사람은 평생 신경 쓰이는 사람으로 남는 거니까...
멜로가 체질 7회 : 엔딩 문구 - 사랑했던 사람은 평생 신경 쓰이는 사람으로 남는 거니까...
멜로가 체질 7회 : 엔딩 문구 - 사랑했던 사람은 평생 신경 쓰이는 사람으로 남는 거니까...
멜로가 체질 7회 : 엔딩 문구 - 사랑했던 사람은 평생 신경 쓰이는 사람으로 남는 거니까...
멜로가 체질 6회 : 엔딩 문구 - 정 들었어요. 정 들었다고.
멜로가 체질 6회 : 엔딩 문구 - 정 들었어요. 정 들었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