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07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s
Today
582
Total
1,484,716
관리 메뉴

청자몽의 하루

카스테라/ 크로와플/ 살 찌는 소리, 컥.. 이건 나한테 주는 위로 본문

[사진]일상생활/요리/ 먹거리

카스테라/ 크로와플/ 살 찌는 소리, 컥.. 이건 나한테 주는 위로

sound4u 2021. 6. 27. 00:00
반응형

요새 단게 심하게 땡긴다.
덥고 힘에 부치니 그런가보다. 밥도 머슴밥을 꾹꾹 담아서 입에 우겨넣는다.


스* 카스테라와 커피(에 우유랑 얼음 탔다)

여기는 카스테라가 맛있다.
커피는 너무 진해서 우유랑 얼음 많이 넣고 미친듯이 저어 마셨다.


크로플이 뭘까? 와플이랑 비슷한데 약간 더 바삭한거 같다.

쿠*이츠에서 배달시켜서 먹었다.
새로 생긴 크로플 가게란다.
단거 먹으며 잊는다.

나에게 주는 위로는 단 음식이다.

반응형
2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