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몽돌이의 글상자

쥐랑 같이 한집에서 살고 있다니!!! -- 크악! 다 잡힐때까지 포기하지 않고 다 잡아버릴꺼야!!! 본문

[글]쓰기/생각나는대로

쥐랑 같이 한집에서 살고 있다니!!! -- 크악! 다 잡힐때까지 포기하지 않고 다 잡아버릴꺼야!!!

sound4u 2007. 12. 3. 08:48

얼마전부터 부엌에 조그만 쥐똥으로 의심되는 물체들을 봤다. 설마.. 쥐똥일까? 했다.
그런데 키우는 화분의 흙도 파헤쳐지고, 점점 쥐똥으로 보이는 물체들이 많아지는 것이다.

급기야 금요일밤 쥐덧을 놓고 잠을 잤다. 다음날 쥐덫에 걸려(찍찍이- 테이프로 붙인거 같은) 허우적대는 쥐를 보았다. 새앙쥐였고 손가락 마디만한 놈이었다! 그런데 한국에서 보던 시궁창 까만쥐가 아니었다. 만화에서 보던 바로 그 쥐였던 것.
오늘 아침에도 한마리 또 잡았다. 쥐덧(찍찍이)에 붙어서 빠져나오려고 몸을 움직이는 녀석을 신문지에 말아서 봉다리에 넣고 갖다버리면서 마음이 별로 좋지 못했다.

원래 인간은 쥐와 바퀴벌레랑 같이 사는거라지만.. 그래도 쥐랑 같이 한집에서 살고 있다니. 으... 내일 아파트 office에 말해야겠다. 그리고 쥐가 더 이상 잡히지 않을때까지 포기하지 않고 쥐덧은 계속 놓고 잡고 또 잡아야겠다.
....................
쥐를 좀 귀엽게 보고 싶어서 동네에 "Shaws"라는 큰 마트가서 DVD빌려주는 자판기에서 $1내고 <라따뚜이>를 빌려와서 봤다. 빌려봤지만;; 전에 봤을때 느꼈던 그 귀여운 느낌은 없었다. 실제로도 귀엽게 생기긴 했으나 그 놈을 처리해야한다는 부담감때문에 그런거 같다.

DVD자판기에서 빌려온 DVD는 바로 다음날까지 갖다줘야 $1란다. 늦게 갖다주면 돈 더 charge한다고. 그래서 결제도 Credit Card로만 할 수 있다. 바로 갖다줄 자신 있으면 가끔 빌려봐도 괜찮을듯.


2 Comments
  • piano 2007.12.06 13:41 내동생도 뉴저지 살때 쥐랑 동거동락 했다고 들었어요
    동부쪽엔 쥐가 많나봐요
    우리집엔 쥐는 없는데 다람쥐천지에 또 얼마전엔 "아르마딜로" 마당에서 있는거예요
  • Favicon of https://sound4u.tistory.com BlogIcon sound4u 2007.12.07 12:24 신고 ㅎㅎㅎ.. 그렇군요.
    동부쪽 집들이 '노후'되어서 틈바구니가 많아서 그런가봐요.

    이 동네 다람쥐는 쬐끄마니 아주 예쁘답니다. 휴스턴 다람쥐랑 틀려요 : )
    여긴 간혹 잔디밭에서 '토끼'들이 뛰어다니는 것도 볼 수 있어요. 지금은 추워서 굴파고 다 땅에 들어갔겠죠.
댓글쓰기 폼
서울시 어린이집 휴원(2.25 ~ 3.9)

어린이집도 휴원령이 떨어졌다. 2월 25일부터 3월 9일까지 휴원이란다. 화요일과 목요일 검사와 진료 때문에 병원에 가야해서, 어쩔 수 없이 목요일까지 보내기로 했다. 대상포진도 아직 다 낫지 않았는데... 2주 다시 방학이..

대상포진2, 낫는 중... 셀프 앞머리컷 - 안과 간호사가 화내서 잘랐음 (아주 아팠을 때 사진 포함)

대상포진2, 나아가는 중... 셀프 앞머리컷 - 안과 간호사가 화내서 잘랐음 (아주 아팠을 때 사진 포함) 대상포진 발병 3주차. 2주차인 지난주초에 통증이 극에 달했고, 그 이후에 나가가는 중이다. 이번주에 피부과와 안과에..

코로나19, 구로구도 확진자가 나왔다.

우리 구에서도 확진자가 나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라는 이름에서 코로나19 라는 이름으로 바뀐 바이러스. 3월까지 계속 돌듯 한데... 그래서 주말에 집에서 지냈다. 이 사태는 언제쯤 끝날까?

스타벅스 '오늘의 커피' 스몰사이즈 (3,300원)

스타벅스 '오늘의 커피' Small size (3,300원) 가보니까 정말로 3,300원 짜리 커피가 있었다. 드립커피였다. 주문할 때 "오늘의 커피, 제일 작은 사이즈로 주세요." 라고 말해야 한다. 스몰사이즈 위에 톨사이..

대상포진 투병 17일째

대상포진 투병 17일째 2월 11일부터 대상포진을 앓고 있다. 대상포진은 발병 2~3일(골든타임)안에 약(항바이러스제)을 먹었으면 회복이 빨리 됐을거라고 한다. 그런데 아픈걸 참고 또 참다가 발병 5일째에 병원에 가서 진단받..

그리고 또 눈사람

아파트 곳곳에 응달진 곳에는 작고 큰 눈사람이 서있었다. 따뜻해지자 스르르... 볕에 녹아서 없어졌다. 아쉽지만... 반가웠어. 눈사람 ^^.

그리고 눈사람
그리고 눈사람 2020.02.20

슬슬 내리다가 녹아버렸지만 눈이 내렸다. 잠깐 눈이 쌓인 틈에 누군가 이렇게 예쁘게 눈사람을 만들었나보다. 부지런하기도 해라. 그나저나 눈사람! 반갑다.

2월 중순에 내리는 눈...

눈이 정말 귀했던 올겨울. 그래도 2월이 가기 전에 눈이 내렸다. 눈이다. 눈...

대상포진, 초독박육아 휴우증

대상포진, 초독박육아 휴우증 하필 두피관리센터에서 관리받은 다음날부터 이러다니... 설 연휴 끝나고 한주 지나서 바로 어린이집 방학을 했다. 코로나19 바이러스 소식이 한참 뉴스를 도배할 때였다. 설 전에 아이 상태가 좀 안..

2월에 봄 느낌 : 15.4도

이 정도면 초봄 날씨였다. 아직 겨울인데... 이제 2월 중순인데. 올 겨울은 참 이상하다. 눈도 안 내리고 비만 오고. 이러다가 또 영하 7도까지 곤두박질 친다던데. 날씨 참 이상하다.

기생충, 아카데미상 4개(각본상, 국제영화상, 감독상, 작품상) 수상/ 봉준호 감독 수상소감, 인터뷰 영상 등..

기생충, 아카데미상 4개(각본상, 국제영화상, 감독상, 작품상) 수상 : 자랑스럽고 감사하다! / 봉준호 감독 수상소감, 인터뷰 영상 등.. 김연아 선수가 밴쿠버 올림픽때 금메달 땄을때만큼 자랑스럽다. 우리나라 감독이 만든 ..

발렌타인 데이 : 3명에게 포장해서 나눠주다. (선물 한개는 초콜렛이 안 들어있다)

페레로쉐 대충 사서 주기가 그래서.. 이번에는 초콜렛을 3종류 사가지고 포장지에 포장도 했다. 2개에는 초콜렛이 들어있고, 1개에는 초콜렛이 안 들어있다. 남편과 회사 동료 노총각 아저씨꺼를 포장하다 보니 딸내미 생각이 났다..

미세먼지 최악인 날, 바이러스 아니면 미세먼지.. 씁쓰름한 겨울이다.

쩝. 또 미세먼지 최악이다. 바이러스 아니면 미세먼지.. 맑은 공기는 어디에서 마실 수 있을까?

집에 '정 붙이기'(15) : 문틈막이로 문틈 보정하기 - 베란다 창문 문틈이 많이 벌어져 있음을 발견

집에 '정 붙이기'(15) : 문틈막이로 문틈 보정하기 - 베란다 창문 문틈이 많이 벌어져 있음을 발견 투명문풍지로 바람 막는걸 열심히 하다가 문득 알게 됐다. 그동안 왜 그렇게 추웠는지!! 샤시 문 사이에 틈이 엄청나게 벌..

편의점에서 급하게 산 마스크 : 마스크 없이 밖에 나가기 두려운 세상이 됐다.

편의점에서 급하게 산 마스크 : 마스크 없이 밖에 나가기 두렵다. 쓰고 있던 마스크에 습기가 차서 말린다고 책상 위에 올려놓고 밖에 나갔다. 주머니에 마스크가 없다는 사실을 깨닫고는 당황했다. 마치 핸드폰 집에 놓고 나왔을 ..

아파트 엘리베이터 앞에 손소독제 드디어 등장!

아파트 엘리베이터를 탔는데, 못 보던 물건이 눈에 떡.. 하니 들어왔다. 손소독제가 대롱대롱 매달려 있었다. 왠지 보기만 해도 든든해졌다.

mbc 라디오 여성시대(1.29) 양준일 인터뷰 / 여성시대 양희은, 서경석입니다

mbc 라디오 여성시대(1.29) 양준일 인터뷰 / 여성시대 양희은, 서경석입니다 양준일이 mbc라디오에 나와서 인터뷰한 내용을 들었다. 생방송으로 듣지 못하고, 다음날 유튜브 영상으로 봤다. 역시.. 존재가 아트다. 말씀을..

무선청소기를 다시 샀다.

유선청소기 돌리기가 힘들어서 적당한 가격의 무선청소기를 사서 청소를 했다. 그런데 너무 적당한걸 산 탓인지, 청소가 덜 되는거다. 그래도 유선청소기보다 편하고 없는거 보다는 나으니까 꾹 참고 1년 정도 사용했다. 그러다가 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