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몽돌이의 글상자

깊어가는 가을, 좋은 글 / 좋은 블로그와 함께 본문

이 블로그!

깊어가는 가을, 좋은 글 / 좋은 블로그와 함께

sound4u 2008. 10. 19. 12:08
좋은 글을 계속 접하게 되면 좋은 생각 하게 되고, 좋은 생각을 하다보면 여러가지로 삶의 영감을 얻어 좋은 일도 하게 되고 ..그렇게 모두 다 좋게 잘 될 수 있을거 같다.
오늘은 토요일이라 피곤하기도 하고 약간 정서적으로 출출한 느낌이 들다가 잘 가보는 블로그 두 곳에서 좋은 글들을 발견하고 꽉찬 감동을 받아, 참 감사하는 중이다.


# 끊임없이... 포기하지 말고 도전하세요.

("그녀, 가로지르다" 블로그 중에서)

늦되는 사람들의 창작 과정은 점진적입니다. 뭘 하고 싶은지 불분명할때 '번쩍'하는 순간을 기다리기보다 시행착오의 반복을 통해 배우고 개선하는 것이 이들이 자신의 길을 찾아내는 방법입니다.
... 세잔이 늦된 이유는 간단합니다. 나이가 들때까지 별로 그림을 잘 그리질 못했기 때문이죠.

보통 천재적인 사람, 위대한 일을 한 사람들은 '타고난' 사람이다. 그런 통념을 깨고
포기하지 않고 인내심을 가지고 꾸준히 노력한 사람이 훌륭한 작품을 남길 수 있다는 글이다.
정말 타고난 사람이라서 그리고 마이더스 손을 가지고 있어서 손만 대면 황금이 나오는 그런게 사실 아니라는거.
당신도 할 수 있어요! 희망을 가지라구요.


# 진짜 게으름이란 ..

("책읽는 엄마의 보석창고" 블로그 중에서)

꼭 빈둥거리는 것만이 게으름은 아니다. 방향성 없이 똑같은 하루를 반복하고, 
중요한 일을 뒤로한 채 사소한 일에 매달리고, 완벽주의라는 덫에 빠져 결정을 끊임없이 미루고, 
늘 바빠 보이지만 실속은 없고, 똥줄이 타야만 일이 되고, 
능력이 됨에도 불구하고 도전하지 않는다면, 당신은 게으르다. 

꼭 굼뜨고, 안 움직이는 사람만 게으른게 아니다. 허벌나게(?) 움직이고 있더라도 만약 방향성 없이 무의미하게 .. 그냥 쳇바퀴 도는 다람돌이(다람쥐)처럼 뺑뺑 돌고 있다면 당신도 게으른 사람이닷! 하는 이야기.
윽; 그래서 어떤때는 엄청 움직이는데 뭔가 묵직한게 제자리 뛰는 느낌이 드는거구나 싶어 반성했다. 이 글에 링크 걸려있는 간디의 이야기 (진짜 비전 vs 가짜 비전..포스팅과 함께 합니다^^) 도 다시금 마음을 다지게 하는 좋은 글이었다.

좋은 글을 보고, 좋은 생각하고, 그렇게 되려고 가열차게 노력하며 살다보면 그러다보면 어느날 문득 그렇게 머리 속으로 그리고 또 그리던 삶을 살고 있는 내 자신을 발견하게 될..그런 날도 오지 않겠는가. 좋은 글, 블로그님들께 감사합니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
창문 밖 풍경 : 벚꽃은 지고 나뭇잎은 올라오고..

벚꽃이 바닥에 많이 떨어져 있었다. 볕이 좋았다. 나무에 나뭇잎이 나는 것도 보였다. 4월 6일부터 방학 중이지만 정상 운영한다는 어린이집 문자를 보았는데, 그래서인지 아침부터 어딘가로 향하는 아이들이 눈에 띄였다. 우리집 ..

사회적 거리두기 2주 연장(~4.19) : 안전 안내 문자 (앞으로도 문제) / 지난 주말은 꽃놀이, 이번주는 부활절, 다음주는 선거

쌀쌀했던 주말에 꽃놀이 인파로 걱정이 된다. 사회적 거리두기.. 좀 지킵시다. 덧. 지난주는 꽃놀이 인파로 걱정이 됐는데, 돌아오는 일요일은 부활절이다. 그러고 그 다음주는 선거.. 답답하다.

토요일, 병원가는 길(2) : 이렇게라도 만나서 반가웠던 벚꽃... 안녕

걷는 사람도 드문데 예쁜 벚꽃이 흐드러지게 피어 있었다. 추워서.. 목련이고 벚꽃이고 순서를 헛갈릴듯. 언제부턴가 꽃 필 무렵이 참 춥다. 예뻐서 슬펐던 길

[2017.05] 전동댐퍼 설치(가스렌지 후드 교체로 아랫집 음식냄새 역류를 막다)/ [2020.04] 전동댐퍼 오작동?(후드에 냄새 새어들어온다.)

[2017.05] 전동댐퍼 설치(가스렌지 후드 교체로 아랫집 음식냄새 역류를 막다) [2020.04] 전동댐퍼 오작동?(후드에 냄새 새어들어온다.) ==> 3년 정도 사용하니 낡아서 오작동되는가보다. 글을 접은 이유 : 201..

토요일, 병원가는 길(1) : 눈부시게 예쁜 벚꽃.. 슬프다

토요일에 약 받으러 병원에 갔다. 지난주 토요일보다 훨씬 춥고, 훨씬 더 눈부셨다. 뭔가 울컥했다. 일주일만에 나온건데, 이게 마지막 구경이구나. 병원 가야되서 빨리 가야 되는데.. 이러면서 아쉬워서 막 사진을 찍어댔다.

그래도 화분을 키우자(1) : 만천홍을 사다

갇혀지내는 삶이지만... 볕도 좋은데 뭔가 변화를 주고 싶어 화분을 들였다. 꽃 색깔이 정말 곱다. 밖에 흩날리는 벚꽃 따위와 비교도 안 될만큼 이쁘다. 게다가 꽤 오래 이쁜 모습으로 살아줄테니.. 만천홍. 그대가 최고일쎄.

창문 열고 벚꽃 구경

벚꽃 한창 좋을 때다. 다음주면 다 질 것 같아 아쉽다.

어린이집 개학 무기한 연기

세번이나 연장되었는데.. 이번엔 얼마나 연기될까? 궁금했었다. 그런데 어린이집 개학이 무기한 연기됐다. 연기되는게 맞다. 아직도 확진자가 하루 100명 넘게 나온다고 하던데.. 외국에서 입국하시는 분들 중에 확진자가 많은지,..

집콕, 밖에 나갈 수 없는 삶 한달째 : 택배기사님들! 감사합니다.

택배기사님들 덕분에 집에서 한발자국 나가지 않아도 살 수 있다. 감사드립니다.

일주일만에 바깥 세상(2) : 벚꽃과 목련과 동백꽃

미안. 엄마만 밖에 나왔어. 언른 병원에 갔다올께. 근데 바깥이 너무 추워. 올해도 어김없이 예쁜 동백꽃. 누가 처음 이 나무를 심었을까? 궁금하다. 보고 있는데 뭔가 울컥했다.

일주일만에 바깥 세상(1) : 곱게 피는 매화와 벚꽃

토요일에 아이를 아빠에게 부탁하고 병원 두군데를 다녀왔다. 대상포진에 이어 귀까지 아파서 어쩔 수 없었다. 곱게 핀 매화와 벚꽃을 볼 수 있었다. 봄이구나.

마스크 쓴 라이언, 요즘 카카오톡 스플레시 화면 : 귀엽다.

며칠 전부터 카카오톡 시작하면 뭔가 훅.. 평소와 다른게 떴다. 뭐지? 궁금해서 화면 캡쳐해보니, 마스크 쓴 라이언이었다. 귀엽다. 힘내라! 대한민국. 코로나19 이겨냅시다.

4월은 잔인한 달.. 어김없이 봄은 오고 꽃도 피고

코로나바이러스 세상이지만.. 봄은 봄인가보다. 환기시키느라고 창문을 여니 목련꽃 냄새가 훅 올라온다. 벚꽃도 꽃망울을 터뜨릴 기세다. 이번주, 다음주 외출음 최대한 자제해야 하는 때라. 하필.. 꽃은 창문 열어 구경하는 것으..

티스토리앱 사진 업로드 오류,  '모든 사진' 클릭하면 아무것도 안 보여요

이 오류 생긴지 며칠 됐는데 수정을 안해주셔서 글로 남겨요. 티스토리앱에서 사진 첨부하기 버튼 클릭 -> 모든 사진이 다 보임 -> 특정 폴더에 사진을 찾아서 올릴려고 '모든 사진' 클릭 하면 화면이 하얗게 되요. 그런데다가 ..

아이와 작년에 함께 만들었던 개운죽 화분(?), 대나무에서 잎을 분리하다

부엌 창가에 개운죽 화분이 있다. 울집 꼬마가 16개월이었던 작년, 어린이집에서 처음으로 부모 참여 수업이라는데를 가서 만든 화분이다. 화분이라 그래야 하나? 화분컵이라고 해야 하나? 적당한 단어가 생각이 안나서.. 암튼 그..

2주간의 멈춤, 잘 지켜져야 할텐데...

2주간의 멈춤이 잘 지켜졌으면 좋겠다. 하필 날씨도 좋아지고, 봄 기운이 완연하다.

3월 보육료 결제에 대한 질문과 답변 : 한번도 등원시키지 않았는데 보육료 결제하라네요.

보육료 결제한 것이 답답한게 아니라, 등원 한번 시키지 않고 가정 보육한 내가 속상해서 질문을 올렸다. 답변은 정답이었다.

나비난에 꽃대가 올라오다.

6년전인가? 7년전인가? 추석에 큰형수님이 주신 화분을 이름도 모른채 키웠다. 난인듯 난이 아닌듯? 모르겠다 그러면서 열심히 키웠는데, 오늘 드디어 이름을 알았다. 나비난이라고 했다. 이름을 알게 된 날, 참 우연히 꽃대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