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소중한 하루

Firefox가 (IE보다) 좋은 5가지 이유 본문

[글]쓰기/개발자 노트

Firefox가 (IE보다) 좋은 5가지 이유

sound4u 2007. 3. 11. 05:03
Firefox(FF)라는 브라우저를 처음 만난건 2005년 가을 무렵이었다.
나온지 얼마 안된 녀석이 엄청난 기세로 치고 올라왔다고 들었다. IE가 두려워할 정도로..
한국 사이트는 IE에 맞게 코딩이 되어 있어서 그런지 Firefox를 그렇게 많이 사용하지 않나본데, 미국에서는 이 녀석을 정말 많이 사용한다. 맥OS에서도 무리없이 도니 얼마나 좋은가. 미국에서는 mac도 많이 쓴다.

IE쓰던 버릇이 몸에 배어가지고 암 생각 없을때는 무심결에 IE를 클릭한다. 그래도 워낙 좋은 기능들이 많아서 IE와 FF를 병행해서 사용한다. 한국 사이트들 요새 표준을 많이 따르는 추세라 FF에서도 잘 보이는데 아직까지 IE에서만 제대로 보이고 FF에선 이상하게 보이는데도 많다. IE가 웹표준을 따르지 않았다는건 전에 Netscape 브라우저에서도 보이게 웹페이지를 만들던 2001년 즈음에 알았지만..FF는 정말 웹표준을 따라서 만든 페이지는 잘 보인다.

FF가 편해서 자주 사용하다보니 좋은 점이 몇가지 있는데 써보면 다음과 같다.


Firefox가 (IE보다) 좋은 5가지 이유

14 Comments
  • Favicon of http://saziko.com BlogIcon 사찌코 2007.03.10 14:48 신고 참 공감가는 내용입니다..
    전엔저도 IE6을 썼었는데요,그브라우져를 기준삼아 블로그스킨을 간혹만들곤 했었는데,
    많은브라우져에서의 출력오점이 상당히 많아서 얼마나 어려움을 많이 격었었는지..ㅠㅠ
    그래서 많이 번거롭긴하지만 항상 FF,IE7을 번갈아가면서 스킨을 만들었던것 같습니다...
    그러면서 저역시 웹표준에 대해 상당히 많은것을 공부할수 있었습니다,,,
    브라우져에 관한 시시비비가 상당히 많긴 한데요..IE만 쭉 써보신 분들은 한번즈음
    경험삼아 파이어폭스를 한번 써보셔도 좋을듯 합니다...유용하거나 편한기능들이 많이 있으니까요..^^
  • Favicon of https://sound4u.tistory.com BlogIcon sound4u 2007.03.11 05:00 신고 네..
    그래도 확실히 한번이라도 FF를 사용해보면 아..참 좋구나 느낄거 같아요.

    이 Tistory는 FF에서도 잘 보이더라구요 :)
    역시 Tistory d^^b
  • Favicon of http://tpdl.info BlogIcon TPDL 2007.03.11 09:56 sound4u님!
    gspace, gmail이나 pop메일 확인하는 checker, 스킨활용..
    이런 기능을 어떻게 사용하는 것인지도 좀 알려주실 수 있으세요?^^
    저도 gmail 사용하는데, FF에서 gmail이 IE보다 훨씬 빠른 것 같아 FF 사용할 때가 많습니다!
    그럼, 시간되실 때 간단하게 알려주세요!^^
  • Favicon of https://sound4u.tistory.com BlogIcon sound4u 2007.03.11 16:22 신고 네.. 궁금해하시는 부분 글로 올려드릴께요.
    되게 편하고 좋습니다.
  • Favicon of http://nidev.tistory.com BlogIcon 나이데브 2007.03.11 12:07 신고 참 좋은 브라우저이죠.
    IE7로 이동한 후에도 파이어폭스를 계속 쓰게 되는 이유들이 포스트에 적혀있군요 :)
  • Favicon of https://sound4u.tistory.com BlogIcon sound4u 2007.03.11 16:23 신고 IE7 무겁다고 하던데;;아직 IE7은 사용해본 적이 없습니다.
    (스크린샷을 보니) FF처럼 tab기능이 있는 등 FF의 기능을 벤치마킹했단 생각이 들더라구요.
  • Favicon of https://linen.tistory.com BlogIcon 리넨 2007.03.11 13:21 신고 IE7도 탭을 지원하지만 아직 여러모로 파이어폭스가 더 괜찮더군요. 그런데 파폭이 익스보다 리소스를 더 먹는느낌?!
  • Favicon of https://sound4u.tistory.com BlogIcon sound4u 2007.03.11 16:24 신고 처음 뜰때 좀 느리게 뜨기는 하는데..
    리소스를 더 먹는지는 잘 모르겠네요.
  • Favicon of http://www.ncfly.net/ BlogIcon NC_Fly 2007.03.11 13:50 IE7도 탭은 지원되지만 FF속도를 따라오지 못하더군요 .. 똑같은 탭개수를 열어놔도 IE7이 리소스부터 어마어마 하게 잡아먹구요..
    IE의 표준아닌 표준으로 블로그 스킨하나 만들때도 주의를 기울여야 하기도 합니다 ㅎㅎ
  • Favicon of https://sound4u.tistory.com BlogIcon sound4u 2007.03.11 16:25 신고 HTML 페이지 만들때도 그렇지만, 전에 관습적으로 쓰던 javascript들이 FF에서 안 돌아갈때가 많아서 FF에서도 잘 돌아가나 돌려볼때가 있더라구요.
  • 임군 2007.03.11 15:30 저는 갠적으로 국산 웹마..ㅋ
  • Favicon of https://sound4u.tistory.com BlogIcon sound4u 2007.03.11 16:26 신고 웹마요?
  • Favicon of http://rukxer.net/ BlogIcon Rukxer 2007.03.11 22:36 IE7과 FF2.0을 동시에 가동 중이지만, 편리함의 차이가 별로 크지 않더군요. 그리고 IE7도 확장 기능 프로그램들이 있습니다. ie7pro 같은 확장 프로그램을 설치하면 FF에 비해 아쉬웠던 점이 많이 보완되죠(마우스 제스처, 광고 필터, 오류 후 복원 등).
    웹 표준은 FF도 제대로 안 지키고 있습니다. 웹 표준에 대해서는 오페라 브라우저가 월등합니다. 개인적으로 FF를 쓰면서 웹 표준을 따지는 건 어불성설이라고 생각합니다만..
  • Favicon of https://sound4u.tistory.com BlogIcon sound4u 2007.03.12 08:02 신고 그렇군요. '오페라' 사용해본 적이 없어서 잘 모르겠습니다. 오페라보다는 사파리 더 많이 사용하는거 같고 사파리보다는 FF가 더 많이 사용되는거 같은데요..

    제목에도 썼듯이 제가 쓴 것은 "(IE보다) FF가 더 표준을 지킨다"는 이야기입니다.
댓글쓰기 폼
동해나들이(1) : 시마크 호텔 커피와 식사

가는 날은 괜찮았는데, 다음날 그 다음날은 비가 부슬부슬 와서 주로 숙소에 있었다. 밥을 먹거나 마실을 갈 때만 잠깐씩 밖에 나갔다. 둘째날 비오는데 밥도 먹고 주변 구경도 할겸 호텔을 찾아갔다. # 커피 장마 때처럼 비가 ..

석류가 익는 계절

지나가다가 석류 나무를 보았다. 석류 맞겠지. 하하.. 색이 곱길래 열심히 봤다.

커피 마시며 푸른 하늘을 보다

날씨가 너무 좋아서.. 일주일만에 커피를 사러 새로 오픈한 커피집에 갔다. 더 이상 방명록을 쓰지 않았다.

미국 캘리포니아 한달째 산불

9월 중순쯤 언니가 사진 한장을 보내줬다. 아침 8시라는데 새벽녘 아니면 해저물 때 하늘처럼 보였다. 실제로는 더 까맣고 더 빨갛다고 했다. 하늘이 이렇게 보이는건 산불 때문이라고 했다. 산이 커서 불을 다 끄는데 시간이 걸..

오뎅볶음과 가지나물 : 책 보고 만들다

반찬을 만들었다. 아이 먹으라고 만들었지만, 실상은 내가 먹는다. 아이가 먹는 양이 적어서 그냥 두면 결국 상해서 버리게 된다. 책 보고 만들었는데.. 생각보다는 어렵다. 간 맞추고 그런게 잘 안 된다. 넣으라는 간장보다 더..

꼬막비빔밥과 만두국 : 꾸물거리는 날엔 따뜻한 식사를 해요.

비가 솔솔 뿌리던 날.. 배달앱에서 주문해서 맛있게 먹었던 점심밥. 꼬막비빔밥은 반은 먹고 반은 냉동실에 쟁여놓았다.

나에게 간식을 선물하다 : 오리온 모두의 간식

달달한게 먹고 싶어서 나한테 간식을 선물했다. 상자를 여는 순간 와! 했다. 당이 필요했는데.. 행복해졌다.

예쁜 잔에 담긴 커피

커피 맛은 잘 모르겠지만.. 왠지 예쁜 잔에 담아서 마시면 더 맛깔나 보인다. 이래서 예쁜 잔을 사나보다. 근사하게 한잔 마셨다.

청춘기록 vs.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 조금은 답답해 보이는 주인공들에게 끌렸다. 음악과 함께..

시간 내서 보고 싶은 드라마가 비슷한 시기에 시작했다. 둘다 월화 드라마다. 두개 다 볼 수는 없고 뭘 보지? 고민이 됐다. 우선 1회를 보기로 했다. # 청춘기록 (tvN) 오랜만에 박보검이 드라마에 나온다. 말이 필요없다..

아아 한잔의 여유

오픈 기념 1천원 짜리 아이스 아메리카노 한잔 사들고 집에 오는데 정말 행복했다. 커피를 싸게 한잔 사서 좋았고, 땅을 딛고 걸어다니는게 행복했다. 행복이 참 별거 없는데.. 이 별거 아닌게 쉽지 않으니.. 야속하다.

동네 커피집 오픈 : 이젠 어딜 가나 방명록을 작성해야 하나보다!

아주 목 좋은 자리에 커피집이 생겼다. 딱 커피집 자리다. 오픈 기념으로 50% 할인행사를 한다고 했다. 아이스 아메리카노 큰거 하나가 1천원이었다. 이젠 빵집을 가든 커피집을 가든.. 방명록을 작성해야 하나보다. 역학조사..

사진으로 남은 수박 한통

사진으로 남긴 수박 한통을 갈무리해본다. 7월 중순에 어른 머리 하나만한 수박 한통을 사서 열심히 분해를 했다. 5개의 그릇에 꽉꽉 채울 수 있었다. 이래서 수박을 사먹지 않게 된다. 2020년 여름엔 그래도 수박 한통을..

볕이 좋다.
볕이 좋다. 2020.09.11

아직 여름 느낌이 더 많이 나지만.. 그래도 가을이 오나보다. 볕이 따스하다.

이번엔 면두부
이번엔 면두부 2020.09.10

신기한게 참 많다. 면두부를 잘게 썰어놓은 느낌이다.

바퀴벌레에 관하여 : 소독해주시는 분이 알려주신 집바퀴와 바깥바퀴 구별법/ 집에 바퀴벌레 덜 생기게 하는 방법

토요일 오전에 소독을 하는 아주머니가 오셨다. 소독해주시면서 두어가지를 이야기해 주셨다. 듣고 마음이 놓였다. 꿀팁도 주고 가셨다. 01. 집바퀴벌레와 바깥바퀴 벌레 구별법 2개는 색깔로 구별한다. 집바퀴벌레는 갈색이고, 바깥..

방에 바퀴벌레가 돌아 다닌다.

한달동안 집안에서 바퀴벌레를 여러번 보았다. 내 눈에 띄여서 죽은건 딱 한번이다. 33개월 아이 눈에는 여러번 보였다. 자다가 2번이나 목격하고 소리를 지르며 울었다. 얼마나 무서웠을까? 전에 미국 살때 집안을 휘젓고 다니..

생일날(9.3) 밤 9시에 축하파티

9월 3일에 방송의 날 기념이라고 라디오에서 좋은 음악을 많이 틀어줘서 기분이 좋았다. 아는 노래도 따라 부르며 밥도 먹고 꽤 괜찮았다. 밤 9시에 남편이 음료수와 초콜렛을 사와서 잘 먹었다. 선물 없다더니.. 좀 그랬나보다.

카톡 업데이트 되면서 생일 노출이 됐다. 흠..

원래 생일 노출 안 되게 해놨는데, 생일 아침에 카톡 플필 보고 놀랐다. 헉.. 생일이 노출 됐어. 카톡이 업그레이드 되면서 생일 노출이 디폴트 옵션으로 바뀐 모양이다. 어떻게 하지 고민하다가 그냥 놔뒀다. 큰 비밀도 아닌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