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0/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s
Today
187
Total
1,350,362
관리 메뉴

소중한 하루

드라마 "남자친구" : 대표님하고 직원의 성별이 바뀌었으면... 본문

[글]읽기/드라마/ TV

드라마 "남자친구" : 대표님하고 직원의 성별이 바뀌었으면...

sound4u 2019. 1. 18. 23:59

드라마 "남자친구" : 대표님하고 직원의 성별이 바뀌었으면...


< 사진 출처 : tvN 홈페이지 >


그냥 뜬금없는 생각이 났다.

드라마 "남자친구"에서 성별이 바뀌었으면 어땠을까?

대표님이 남자분이고, 직원이 여자분이면.. 별 문제가 없었겠지? 똑같이 당대표 자녀고 이혼을 한 남자분이라도 그렇게 시달림을 당하진 않았겠다 싶다.
엄마가 남자대표 찾아가서 헤어져 달라고 할 일도 없고. 이 만남 깨네 마네 하지도 않았을 것 같다.

단! 성별이 반대여도 나이는 남자분이 10살 많다는 전제다.
만약 남자 대표가 10살 어리고, 여자 직원이 10살 많다면 이야기는 또 달라질 수 있다. 그러면 또 다른 드라마가 탄생할듯.

서로 사랑하고 좋다는데, 남녀와 나이가 문제가 된다니... 씁쓰름하다.



아직도 완전히 평등한 세상이 아니라서, 여자분이 기업 대표를 하고 운영하는데에는 남자 대표보다 훨씬 더 많은 어려움이 있을 것 같다. 자세히는 모르겠지만...
일반 직원으로 일해도 어려움이 많은데, 대표님이야 오죽하겠는가.

전에 일했던 회사 사장님이 여자분이었는데, 쉽게 다가가기 어려운 한마디로 카리스마 넘치는 분이었다. 말 한마디에도 깜짝 놀라게 건조함이 있었다. 냉철하다고 해야 할까.

그 당시에는 왜 저렇게 얼음공주 같지? 했는데, 나이가 들면서는 이해가 가기 시작했다. 얼마나 많이 치이고 힘들었을까 싶다. 그래서 접근하기 어려운 아우라를 품게 됐겠지.
말씀하실때마다 움찔움찔했었는데, 생일날 사장님한테 받은 손카드에 따뜻한 말씀보고 굉장히 감동했던 기억이 난다. 벌써 16년전 일이다.







< 출처 : tvN 홈페이지 >


메타쇄콰이어길 걷는 장면 보다가 "겨울연가" 생각도 났다. 송혜교 머리가 그 당시 최지우 머리랑 똑같아 보였다. 게다가 둘이 목도리하고 코트 입은 것도 비슷하다.

아무리 드라마라지만...
호텔 이름은 "동화"호텔이다. 저렇게 배려 넘치고 듬직하고 섬세하고 따뜻한 연하남이라니. 그런 남자친구가 있을까? 동화 속 왕자님의 연하남 버전이라고 해둘까.

친한 형의 아내와 로맨스 연기를 해야하는 위험 부담이 있었겠지만, 저런 박보검 자신을 닮은 남자 주인공역을 마다하기는 어려웠을 것 같다.

요새 막장 아니면 자극적인 드라마가 대세다. 드라마 "도깨비"에서 그랬듯이 책도 간간히 나오고 책에 적힌 구절이나 시도 읊어주고 진짜 동화 같다.



< 출처 : tvN 홈페이지 >


남자주인공이 이제 막 사회 발디딘 초년생이 아니라, 공유 도깨비처럼 모든걸 다 가진 부자였으면 인기가 치솟았을지도 모르겠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
내 30분과 바꾼 호박전

냉장고에 있는 호박이 신경쓰여 고민하다가, 호박전을 부치기로 했다. 오늘은, 집안일 다 하고 남은 30분의 여유를 호박전 부치는데 다 써버렸다.

오늘도 (잠시) 해가 떴다.

비록 2시간도 못 가서 다시 비가 내렸지만.. 오늘도 잠깐 해가 났다. 해가 그립다.

되게 인간적인 아파트에 살고 있다

에어컨 틀지 않아도 견딜만한 날씨라 창문을 열어놓는다. 창문을 열어놓아봐야 뭐 딱히 볼게 없다. 앞동에 다다다닥 유리창만 보인다. 앞베란다도, 뒷베란다도 마찬가지다. 창문 열어놔서 좋은가 싶다가도, 훅 치고 들어오는 음식냄새..

비가 멈췄을 때(혹은 부슬비 올 때) 언른 산책을...

한달 가까이 비가 내리다가 멈췄다. 오전에 비가 안 오거나 부슬비 정도로 온다는 일기예보를 듣고, 언른 밖으로 나갔다. 바로 지금이야. 걸어야 되. 무조건 걸어야 된다구.

여유로운 커피 한잔

열잔의 라떼가 부럽지 않은... 커피는 역시 믹스커피다. 얼음 잔뜩 넣고 녹여가며 마시면 별미다.

해를 보다, 며칠만에 해를 본건지..

너무 반가웠다. 해 뜬거 며칠만에 본건지 기억도 안 난다. 해 뜬게 뭐라고.. 이게 뭐라고 문득 기분이 좋아졌다. 열어둔 창문 너머로 매미 합창 소리가 들린다.

10일만에 온수 공사 완료 : 녹물이 펑펑 나오다

10일만에 아파트 온수 공사가 끝났다. 어제부터 온수 나온다고 안내 방송 나오길래 틀었더니... 나오라는 따뜻한 물은 안 나오고 녹물이 콸콸 나왔다. 녹물 좀 나온다더니 조금이 아니라 콸콸 나왔다. 순간 필터가 시꺼멓게 변했..

쿠팡이츠앱 사용 : 배송 빠르고, 실시간 확인 가능해서 편리(첫결제 7천원 쿠폰 사용)

요즘 한참 광고 중인 쿠팡이츠앱을 깔아봤다. 실은 7천원 첫결제 쿠폰을 사용해보고 싶었다. 주문한지 27분만에 온다고 했다. 진짜? 그런데 정말로 25분 안에 도착했다. 정말 빨리 왔다. ※ 제 돈 내고 결제해서 먹었습니..

앞으로 10일간 계속 비온다2

비 진짜 오랫동안 온다. 기억하는 한에 이렇게 비가 오랫동안 온 적이 없었던 것 같은데.. 한달이 더 넘은 것 같기도 하고. 가물가물하다. 게다가 비가 오면 한꺼번에 퍼붓는다. 문제는 이게 시작이라는 사실. 본격적인 장마가 ..

베란다 하수구 냄새 : 이 아파트는 여기저기 냄새 때문에 문제다.

지금 살고 있는 아파트는 냄새 때문에 문제다. 앞베란다 하수구에서 별별 냄새가 다 올라온다. 요즘 날씨가 이래서 락스를 심하게 부어 빨래를 하는 집이 있나보다. 새벽에 락스냄새가 훅 들어온다. 이른 아침이나 저녁에는 나프탈렌..

가족양육수당 아동 마스크 35개씩 지원 : 주민센터 방문

지역신문에서 가정양육수당을 받는 가정(어린이집 안 보내고 집에서 돌보는 가정)은 아동 1인당 35매씩 마스크를 지원해준다는 기사를 봤다. 처음에는 아동수당으로 착각해서, 주민센터 빨리 가봐야지 했는데.. 동생한테 보내주니, ..

앞으로 10일간 계속 비온다

일기예보앱 화면을 보니 우울하다. 앞으로 10일간 비가 계속 온다고 나온다. 장마 시작된지 꽤 된거 같은데.. 심하다.

며칠 비만 주구장창, 수건에서 냄새난다

며칠내내 비만 오니까 수건에서 냄새가 심하게 난다. 플라스틱 큰통에 표백제 가루비누를 물에 풀었다. 거기다가 수건을 다 넣었다. 한 20분 담궜다가 빨래를 하니 그나마 낫다. 식초 들어간 섬유유연제도 소용이 없다. 비가 좋기..

어제 저녁 해를 보았다, 한달 넘게 장마지만...

어제 저녁 해를 보았다, 한달 넘게 장마지만... 한달 넘게 비가 와도 종종 이렇게 노을도 볼 수 있다. 장마라고 주구장창 비만 오는건 아니다. 어제 저녁 밥 먹고 창문 열고 환기하는데 새빨간 노을을 봤다. 상황이 나쁘지만..

온수 중단 첫날, 물 끓이고 바가지로 부어서 목욕시키다

태어나서 얼마전까지 계속 큰 물통 2개에 물 받아 씻겼다. 얼마전부터 목욕하기 힘들어하고 많이 울어서 목욕하는 방식을 바꿨다. 욕조 안에서 놀 수 있게 장난감이랑 작은 대야랑 장난감 바가지랑 띄워줬다. 결과는 성공이었다. 아..

10일 온수 중단 : 열흘동안 냉수마찰하게 생겼다.

라디오에서 5일 온수 중단되서 힘들다는 사연이 나왔다. 헐.. 겨우 5일. 우리 아파트는 10일동안 온수 중단된다. 매년 한여름 이러지만.. 힘들다. 한여름에도 따뜻한 물이 필요해. 덧. 어제 온수중단 안내방송 듣다가 남편왈..

블루투스 스피커 라디오

블루투스 스피커 라디오 한동안 살까말까 며칠을 고민하다가 블루투스 스피커 겸 라디오를 샀다. 오.. 근데 막상 사고 보니까 정말 잘 샀다는 생각이 든다. 라디오도 나오고, 핸드폰으로 듣던 유튜브 방송을 라디오 통해서 들을 수..

(구글로고) 2020.5월 어버이날

(구글로고) 2020.5월 어버이날 카네이션이 귀엽고 예뻐서 갈무리해두었던 로고. 핸드폰에 쟁여놓고 잊어버리고 있다가 꺼내어 본다. 관련글 : 2020/04/16 - [특별한 날의 Google Logo] - (구글로고)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