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청자몽의 하루

도전! 셀프컷 : 가위도 사고, 숱칼과 숱가위도 사다 본문

[사진]시간/나

도전! 셀프컷 : 가위도 사고, 숱칼과 숱가위도 사다

sound4u 2022. 1. 19. 00:00
반응형

마지막으로 미용실 간게 작년 7월말이다.
그 이후엔 무서워서 미장원에 가지 않았다.


검색해서 비교적 좋아보이는 가위를 샀다.

간간히 앞머리는 잘랐는데..
커트 머리도 4~5개월이 지나니 단발머리가 됐다. 오랜만에 머리 묶으니 아파서 싫지만, 날이 추워서 묶고 다니지도 못하겠다.


그래서 결심했다.
머리를 혼자 잘라보기로 했다.


머리 자르기 전

자르기 전에 유튜브를 검색하니, 의외로 혼자 머리 자르는 분이 많았다. 코로나가 문제다.


머리 자른 후

대충 잘랐는데 나쁘진 않다.
자세히 보면 이상하겠지만...


숱가위와 숱칼도 샀다.

내친김에 숱가위랑 숱칼도 샀다.
숱가위는 익숙하지가 않아서 잘 안 잘라지고, 숱칼이 잘 잘라진다. 대충 잘라서 잘 잘라진건지 아닌지 모르겠지만.


역시.
인생은 도전이다.

계속 자르다보면 늘겠지.

반응형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