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청자몽의 하루

11개월만에 미장원에서 머리를 자르다/ 고등학교 때 머리모양으로 돌아갔다. 본문

[사진]시간/나

11개월만에 미장원에서 머리를 자르다/ 고등학교 때 머리모양으로 돌아갔다.

sound4u 2022. 6. 9. 00:00
반응형

작년 7월 28일에 마지막으로 미장원을 갔다.
이후 11개월간 셀프컷으로 잘 버텼는데...
여름이 다가오니 한계가 와버렸다.


그래서 미장원에 갔다.
말은 최대한 하지 않고 컷만 하고 왔다.
신기하게 머리를 안 감아준다. 원래 가자마자 머리 감아주지 않나? 코로나라 어려워져서 그런건지? 알 수가 없다.



엘리베이터에서 급하게 한컷

숏컷해달라고 했더니, 아주 진짜 짧게 쳐버렸다.



마스크 벗고, 뽀로로와 함께

이렇게 설정샷은 괜찮네.
그러고보니 이건 고등학교 다닐 때 내 머리모양이다. 얼굴은 늙고, 머리 모양은 비슷하고.



관련글 :
https://sound4u.tistory.com/40

1989~1999

1989년, 올림픽 공원으로 백일장 갔을때 찍은 사진. 88년에 생긴 올림픽 공원은 그땐 이렇게 황량하기 그지없었다. 기억나는 거는 땡볕 그늘없음. 따가움 땡볕에서 글쓰다가 목 뒤에 다 타고..ㅋㅋ

sound4u.tistory.com

고등학교 때의 나

https://sound4u.tistory.com/5222

마스크 쓰고, 미장원 가서 머리 자르고 셀카

코로나 확진자가 많아서 머리가 덥수룩한데 참고 있었다. 버티고 버티다가, 결국 머리 자르러 미장원에 갔다. 그런데 머리 자르면서 보는 뉴스에, 오늘은 1800명이란다. 헉... 오늘도 지난번부터

sound4u.tistory.com


https://sound4u.tistory.com/5292

가끔 내 사진을 찍어봐야 하는 이유, 머리가 묶여짐/ 속머리는 여전히 하얗다/ 내 옆모습과 뒷모

샴푸 덕분에 흰머리가 갈변이 많이 된 것 같지만.. 그래도 뒤쪽으로는 얼마나 변했는지 궁금하기도 해서, 뒷머리를 찍어봤다. 이 정도로 묶이는구나. 위에서 보면 나쁘진 않지만... 그렇다. 속머

sound4u.tistory.com


https://sound4u.tistory.com/5333

커트머리가 단발머리로 : 미장원 안 간지 3개월이 넘어가다

그 일 있고나서 무서워서 미장원 안 간지 3개월이 넘어간다. 아마 한동안 안 갈거 같다. 덕분에 커트였던 머리가 많이 자랐다. 기념샷을 남겨본다. 샴푸로 염색한 효과가 나서 나쁘지 않다. # 셀

sound4u.tistory.com


https://sound4u.tistory.com/5371

미장원 안 간지 4개월째, 커트머리가 단발이 되다.

미장원에 안 간지 4개월이 됐다. 커트머리가 어느새 단발이 됐다. 앞머리만 조금씩 자르면서 잘 버티는 중이다. 그렇다. 거지존. 그렇다고 흰머리가 완전히 다 사라지진 않았다. 머리 많이 빠지

sound4u.tistory.com


https://sound4u.tistory.com/5415

도전! 셀프컷 : 가위도 사고, 숱칼과 숱가위도 사다

마지막으로 미용실 간게 작년 7월말이다. 그 이후엔 무서워서 미장원에 가지 않았다. 간간히 앞머리는 잘랐는데.. 커트 머리도 4~5개월이 지나니 단발머리가 됐다. 오랜만에 머리 묶으니 아파서

sound4u.tistory.com

반응형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