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청자몽의 하루

6.1 지방선거, 첫날 사전투표를 했다 본문

[글]쓰기/주제가있는 글

6.1 지방선거, 첫날 사전투표를 했다

sound4u 2022. 5. 28. 00:00
반응형

금요일 아침, 아이를 등원시키자마자 주민센터 가서 사전투표를 했다.

  • 지난번 대선 때만큼 사람이 많진 않았지만, 그래도 제법 사람이 있었다.
  • 비닐 장갑 없어졌다. 소독하라고 강요하지 않는다. (그래도 무조건 손소독)
  • 듣던대로 투표용지가 많았다. 우리 동네는 6장이었다. 투표용지 주시는 분이 "6장 맞는지 확인하라" 하셨다.
  • 신분증 내고 확인한 다음, (테블릿에 이름 쓰지 않고) 지문 찍는다.
  • 비례대표를 찍은 2장은 당이름만 써 있었다.
  • 교육감 선거에는 번호가 없고, 후보들 이름이 세로로 배열되어 있다.


투표하면 이깁니다!



관련글 :
https://sound4u.tistory.com/5094

서울시장 보궐선거, 사전투표를 했다.

4월 7일 서울시장 보궐선거 당일날은 사람이 몰릴 것 같아서, 일찌감치 금요일날 사전투표를 했다. 비닐장갑 끼고 투표하고 나오는 길에 손등에 도장 꾹 찍었는데, 장갑 벗는 통에 다 지워졌다.

sound4u.tistory.com


https://sound4u.tistory.com/4712

기억에 남을 국회의원 사전투표 : 열 체크, 손소독하고 비닐장갑끼고..

선거날은 사람이 많이 몰려 찝찝할 것 같아, 토요일에 사전투표를 하러 갔다. 병원 2곳 들렀다가 주민센터에 갔다. 엘리베이터 안 타고 4층까지 올라갔다. 열 체크하고 손소독제 바르고, 비닐장

sound4u.tistory.com


반응형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