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몽돌이의 글상자

(6/12)Newport 다운타운 - 상점, 까페, 주변 건물들 본문

[사진]로드아일랜드(2006~2012.4)/Newport-뉴포트

(6/12)Newport 다운타운 - 상점, 까페, 주변 건물들

sound4u 2011. 6. 18. 11:38
지난주 주말에는 날씨가 별로 좋지 않았다. 토요일은 하늘에 회색 구름이 한가득 비가 연신내렸고, 일요일 역시 구름 가득한 흐린 날이었다. 그래도 그나마 일요일은 비가 오지 않아서 돌아다니기 괜찮았다.

정한 것도 없이 뜬금없이 Newport를 가보게 되었다. 
Newport에 있다는 어떤 음식점에서 호젓하게 식사해볼까 하는 생각에서 가게된 것인데, 그만 그 가게가 문을 닫은 바람에.. 문을 닫은 것도 모르고 가게 찾아서 헤매다가 포기하고 이왕 주차한거 동전 넣은 시간까지 주변이나 구경하자 하다보니 본의아니게 그 주변을 탐방하게 되었다.

※ 주의사항 (통행료와 주차)

Newport 다리 건널때 내는 통행료가 비싸졌어요!

다리 건너다보니 통행료가 $4였다. 예전에는 $2였던거 같은데 언제 오른걸까? 


주차할 곳 찾기가 쉽지 않았어요!
 

제일 싼게 공용주차장이었는데 무려 $7나 했다! 돈내고 하는 유료 주차장은 $10였다.
Brick Market Place라는 상점 많은 곳에 있는 주차장은 1시간 공짜 이후에는 30분에 $2.50라고 하는데, 알고보니 상점 주차장은 물건을 사고 주차권에 도장을 받아가야 1시간이 공짜라는거였다.

다행이 근처 길가에 동전 주차장 자리가 비어서 차를 주차할 수 있었다. 길가 주차는 한번에 3시간까지 할 수 있다. (동전을 '3시간'치 넣을 수 있다. $3) 주차 단속이 심해서 동전이 떨어지지 않게 잘 채워넣어 주어야 한다.




View Larger Map

이번에 열심히 돌아다녔던 곳은 Church Street를 중심으로 Brick Market Place이라는 상점 근방이었다.


트리니티 교회



사진에 보이는 교회 - 트리니티 교회 -를 중심으로 주변에 길을 Church Street라고 불렀다. 트리니티 교회는 엽서나 관광안내 책에서 보던 바로 그 교회였다.

 1600년대에 지은 교회라니 제법 역사가 오래된 곳이었다.


 

Brick Market Place 주변 근방의 상점 등등


 

상점들이 많은 거리였다. Newport는 주로 바다 구경하거나 Ocean drive 길을 따라 드라이브하러 오는 경우가 대부분이라서 상점들은 그냥 지나치기만 했는데 이렇게 걸어다니면서 자세히 보기는 로드아일랜드 생활 6년만에 처음인거 같다. 아기자기한 상점들이 많다.

 
주차한 차 바로 앞에 있는 꽃. 색깔이 예뻐서 찍어보았다. 아주 곱게 생긴 꽃이 아니라, 이렇게 대충 날림(?)으로 만든 것처럼 생긴 꽃도 함께 모여있으면 보기 좋고 예뻐보인다. 눈이 이상한건가???

 
상점 거리에 있는 원숭이와 아저씨 조형물.. 앞에서 옆에서 찍어보다.

 더운날은 물도 뿜어낼까?

 
일반 동네에서 보는 거랑 다르다고 생각해서 그런지(왠지 예술감이 느껴지는) 하다못해 이런 신발가게 간판도 특이해보였다.



 물이 나오는 멋진 가로등. 자세히 보니까 물고기들이 열심히 물을 뿜어대고 있었다. 더운날 보면 정말 시원하겠다.

 

누구신지 잘 모르겠지만.. 기념이 될만한 사람의 동상과 역시 시원하게 물뿜는 작은 분수.

 

간혹 우리 동네에서도 볼 수 있는 울창한 나무. 사람 지나다닐만큼 키만큼 가지를 쳐내는 모양이다.

 
멋진 그림을 파는 상점들이 군데군데 있었다. 그냥 멍..하니 보고 있어도 참 좋았다.

 
유리창문에 비치는 가로수잎때문에 잘 안 보인다. 멋진 풍경.

 
처음에 사진인가? 싶었는데 자세히 보니까 그림이었다!! 그림같이 자세한 유화를 전시한 Gallery 앞에서 찍은 사진.


와인병 위에다가 여러가지 얹어서 마치 장난감 병정처럼 보이게 만든 작품. 재밌는 구성이었다.


상점들 근방에 바닷가 구경


바로 근처에서 바다를 볼 수 있었다. 날씨가 이렇게 흐렸다. 그래도 비가 오지 않으니 바다 위에 요트들이 많이 떠있었다.

 
닻만 뚝 떼어다가 전시해놓은거 같다.

012

기념으로 사진도 찍었다.

돛만 떼어다가 전시한 것, 닻만 떼어다가 전시해놓은 것과 친구인 모양이다.


까페에서, 까페 앞에서

많이 돌아다녀서 다리가 아팠다. 근처 까페에서 커피 한잔 시켜놓고 잠시 앉아있었다. 다리 아프니까 잠이 살짝 왔다. 싫지 않은 피곤함이 몰려왔다.

까페에 비치되어 있는 잡지 하나를 꺼내봤는데, 뉴포트 다리를 멋지게 찍은 사진이 있었다. 그렇다! 바로 이 다리를 건너기 위해 무려 $4를 내야만 했던 것이다 ㅜㅜ


간판과 계단이 특이한 빵집 겸 까페. 특이하다 그러면서 사진 찍었다.

 
St. Mary Church 주변


케네디가 결혼했다는 St. Mary 성당. 로드아일랜드에서 제일 오래된 성당이라고 한다. 오래된 역사가 느껴졌다.

Spring Street라는 길 주변에 있었다.

이름을 알 수 없는 성당건물. 벽돌도 스테인글래스도 멋있었다.


Spring Street 주변 예술 거리

여기도 예술거리라고 하더니, 주변 상점들 유리진열대들이 다 멋있었다.

작은 액자 속 그림들도 멋있었다.

배 축소해놓은 모양도 근사했다.

붓이 참 여러종류가 있구나 하고 한참 들여다봤다.


Inn과 호텔, B&B
Spring Street 주변으로 해서 호텔과 Inn과 B&B들이 많이 있었다.


여긴 호텔이라고 하는데, 아무래도 오래된 동네다보니까 호텔도 이렇게 아담한거 같다.



기념품 : 조개껍질로 만든 장식품

배 안에 있는 작은 상점 앞을 지나가다가 예쁜 장식품들을 구경하게 되었다. 조개로 만든 장식품이 많았는데 신기하기도 하고 예쁘기도 했다. http://www.SeashellsInBloom.com

스누피 옆, 수레끄는 아저씨 옆에 친구로 놓아두었다.


2 Comments
댓글쓰기 폼
티스토리앱 버그 : 사진 첨부하고 저장 후에 열어보면 사진 깨져 있어요.

며칠 됐는데.. 티스토리앱에서 글 올리기 할때 사진 첨부하고 저장한 다음에 다시 열어보면 사진이 깨져 보여요. (이렇게요 ㅠㅜ) 버그 고쳐주세요. 부탁드릴께요!!!!!

올해는 하루에 한장씩이라도 좋으니, 책 읽어보자!

솔직히 머리가 텅 비는 느낌이다. 매일 반복되는 삶. 집안일하고 아이 돌보고.. 남는 틈에는 핸드폰 보고. 이러다 큰일나겠다. 정신이 번쩍 들었다. 올해는 하루에 한장씩이라도 책을 꼭 읽어야겠다고 결심했다. 주중엔 집안일한다..

염색 후 각질 : 미장원에서 들은 '머리감는 방법'과 검색해서 알게된 여러가지 방법들..

전체 염색하고 각질이 생긴지 2주째다. 염색한지 한달반이 넘으니 가르마 사이로 새치가 희긋희긋하게 올라왔다. 뿌리 염색할 때가 됐는데.. (한달반 간격으로 전체 염색 또는 뿌리 염색을 했다) 낼모레 설이고 해서 고민하다가, 염..

세면대 정리
세면대 정리 2020.01.18

25개월 딸내미가 어린이집에서 양치컵을 사용하는 모양이다. 오글오글 퉤... 한다고 했다. 양치컵이 2개가 되다보니 세면대 위가 복잡해졌다. 검색하다가 물병건조대를 발견했다. 역시... 정리를 해야 된다.

동네 고양이
동네 고양이 2020.01.17

아파트 화단을 어슬렁대는 고양이들. 멈춰서서 사진을 찍으니 간식 주는줄 알고 다가왔다. 미안... 그냥 사진 찍은거야. 간식은 없어.

출입문과 물통에서 생긴 무지개

아파트 출입문을 열고 들어오는데 벽에 무지개가 보였다. 25개월 딸내미가 신기한 모양이었다. 열심히 쳐다봤다. 의외로 무지개 생기는 곳이 많구나 싶다.

하원시간 1시간 전...

아이가 다니는 어린이집의 하원 시간은 3시 40분이다. 보통 다른 어린이집은 4시에 하원한다던데.. 여긴 하원시간이 20분 더 빠르다. 어쨌든.. 이 글을 쓰는건 2시 30분이라, 이제 하원시간까지 1시간 가량 남았다. 이 ..

마음 편한 편의점 커피

예전에 살던 집앞에 편의점이 있었다. 그래서 편의점은 참새방앗간이었다. 출근하는 길에, 퇴근하는 길에, 그냥 오며가며.. 편의점에 자주 들렀다. 통신사 할인이 하루 한번밖에 적용 안되는게 아쉬울지경이었다. 그때는 편의점 커피..

집동네 까페같은 지하 식당

집동네에 있는 건물 지하 식당. 밥 먹기도 좋고 차 마시기도 좋다. 사람이 별로 없는(아니 거의 없는) 시간에 편하게 사진도 찍어봤다. 멀지 않은 곳에 이런 조용한 곳이 있어서 좋다.

미세먼지 가득한, 어느 맑은 날 커피 한잔

미세먼지 가득한, 어느 맑은 날 커피 한잔 문밖을 나섰다. 밖에는 미세먼지가 열렬히 환영을 해준다. 겨울에 덜 추우면 미세먼지구나. 볼일을 보고 근처 빠바를 갔다. 바깥이 훤히 보이는 자리에 앉아 여유롭게 한잔을 마셨다. ..

우리에게 필요한 작별의 기술, 알릴레오 1주년 특집 방송 댓글 중에서..

우리에게 필요한 작별의 기술, 알릴레오 1주년 특집 방송 댓글 중에서.. jtbc 신년토론에서 진중권과 유시민 작가님의 썰전, 아니 진중권의 막말을 참아내는 유작가님을 보며 속상했다. 예전 함께 팟캐스트도 진행하고 같은 당을..

전체 염색 후 두피 각질 생김 : 두피샴푸, 두피에센스 그리고 미용실 두피 스케일링 - 할 수 있는건 다 해보는 중이다.

전체 염색 후 두피 각질 생김 : 두피샴푸, 두피에센스 그리고 미용실 두피 스케일링 - 할 수 있는건 다 해보는 중이다. 12월 중순에 전체 염색을 했다. 그리고 한달 조금 못 되서 두피 각질이 생겼다. 머리 껍데기가 벗겨지고..

12월초와 12월말 풍경, 시간이 느껴지다.

가끔 같은 장소(위치)에서 시간차이를 두고 사진을 찍는다. 사진을 보며 시간을 느낄 수 있다.

집에 '정 붙이기'(14) : 넓은 투명문풍지(와이드 투명문풍지)와 문풍지로, 다용도실에서 들어오던 찬바람과 냄새를 잡다

집에 '정 붙이기'(14) : 넓은 투명문풍지(와이드 투명문풍지)와 문풍지로, 다용도실에서 들어오던 찬바람과 냄새를 잡다 # 다용도실 바깥문 영하 9도였던 날, 부엌에 가니 다용도실쪽에서 찬바람이 솔솔 들어오는게 느껴졌다. ..

집에 '정 붙이기'(13) : 찢어지는 벽지에 포인트 스티커 붙이기

기존 실크벽지를 뜯어내지 않고, 그 위에 벽지를 발라버리셔서... 그래서 문제가 생기는 것 같다. 4년이 지나자 벽지 여기저기가 문제다. 스위치 근처의 벽지가 찢어지기 시작해서 포인트 스티커를 붙였다. 덕분에 집안에 곳곳에 ..

2020, 아직도 생소한 년도

볼때마다 신기한게 2020이라는 년도다. 서류에 오늘 날짜 써야할때마다 또 신기할 것 같다. 음력설 즈음 되면 익숙해지려나...

집에 '정 붙이기'(12) : 시트지로 벽지 보정하기/ 벽지를 대충 발라놓으셔서 벽과 벽지 사이가 뜨고 있다.

집에 '정 붙이기'(12) : 시트지로 벽지 보정하기/ 벽지를 대충 발라놓으셔서 벽과 벽지 사이가 뜨고 있다. 4년전 이사올 당시 도배를 했는데, 슬슬 문제가 생긴다. 원래 있던 실크 벽지를 뜯어내고 벽지를 발라야 했던 것 ..

손석희 앵커 마지막날, jtbc 2020 신년특집 대토론 끝나고..

손석희 앵커 마지막날, jtbc 2020 신년특집 대토론 끝나고.. 2일 신년토론을 마지막으로 손석희 앵커님 뉴스룸 진행을 마무리했다. 6년 몇개월간 많이 일이 있었고, 많이 성장한 시간이었다고 한다. 손앵커와 jtbc뉴스룸..

아크릴 장식장에 모형 오토바이를 넣다.
집에
집에
집에
집에
집에
집에
집에
집에
집에
집에
(첫)눈이 내리다
(첫)눈이 내리다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서울.. 이주민의 도시. 북촌 한옥마을 등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21세기 종묘는... - 개성여고가 아니고 "계성여고"에요!(자막실수?)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21세기 종묘는... - 개성여고가 아니고 "계성여고"에요!(자막실수?)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21세기 종묘는... - 개성여고가 아니고 "계성여고"에요!(자막실수?)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21세기 종묘는... - 개성여고가 아니고 "계성여고"에요!(자막실수?)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21세기 종묘는... - 개성여고가 아니고 "계성여고"에요!(자막실수?)
알쓸신잡2(2017년 겨울), 8회 종로 중구편 : 21세기 종묘는... - 개성여고가 아니고 "계성여고"에요!(자막실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