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몽돌이의 글상자

(소중한) 나의 삶 본문

[글]쓰기/나의 이야기

(소중한) 나의 삶

sound4u 2012.12.22 18:08

# 만화를 보다가, 문득..


어제 집에 오는 길에 지하철에서 스마트폰으로 만화를 봤다.

매주 기다리며 보는 "다음 만화속 세상"에 있는 만화.


출처: 결혼해도 똑같네 38화 (Daum 만화 속 세상) - 존중이 필요해

URL: http://cartoon.media.daum.net/webtoon/viewer/19145


드라마나 영화보면서 눈물이 글썽여본 적은 있는데, 

아니.. 책보다가 울어본 적도 있는데

만화보다가 눈물 글썽여보기는 어제가 처음이었던거 같다.


어제 이야기는 한국와서 겪었던 마음 고생을 다시금 생각나게 하는 이야기였다. (궁금하면 링크 클릭해보시라 ^^. 아마 공감하는 사람들도 있고, 공감하지 못하는 사람들도 있겠지만..)




# 남들과 다르다면..?


남들처럼 별탈없이 고등학교까지 다닐때까지만 해도 별로 겪지 않아도 될 마음 고생들을

고등학교 졸업할때부터는 하게 된다.


- 대학 가야지

- 졸업하고 취직해야지

- 사람 만나서 결혼해야지

- 결혼하면 집 사야지

- 애도 낳아야지

- 차도 사고 그럴듯 하게 살아야지

- 자리잡고 살아야지


등등..

이런 명절때 듣기 두려운 질문들에 끊임없이 시달리며 살아야 한다.


나름 열심히 산다고 해도, 평균적인 사람들이 사는 것들에서 하나라도 빠지거나 놓치는 것들이 있으면

그에 대한 질문이나 질타, 과도한 관심을 받게 되면서 힘들게 된다.

나와 남의 삶이 엄연히 다른 것인데, 조금이라도 다르면 그렇게 시달리며 살아야 한다. 




# 한국 돌아와서 힘들었던 것들


올해 문득 한국에 돌아오게 되었을때

두려웠던 것 중에 하나는, 아무것도 정해진 것 없이 새롭게 시작해야 하는데 잘 할 수 있을까? 하는 것이었다.

그런데 막상 돌아와서

자리 잡고 살면서 어려웠던건, 남들의 기준으로 볼때 어긋나버린 여러가지 일들에 대한 질문들이었다. 


관심에 또다른 표현이었겠지만

어떤때는 그런 얘기 듣는 것 자체도 고통스러웠다.



- 늦은 나이에 돌아와서 어떻게 하냐.

- 자리잡아야 하는데 취직은 되냐.

- 아이도 낳아야하는데, 나이 그렇게 먹어서 어떻게 하냐.


등등..

그래서 처음 돌아와서 한달동안 살 곳 마련하고, 집안 가재도구들 마련하고 그러느라 정신없었을때는 몰랐는데

6월달부터 먹고 사는 문제 등으로 고민할때

바로 이 사람들의 과도한 관심 때문에도 상처를 무지 많이 받게 되었다.


다 정해져서 들어온 것도 아닌지라, 조용히 지낸다고 지냈는데

어떻게 알려져서 누군가 페이스북에 공개적으로 묻는 질문이라도 볼라치면, 화들짝! 놀라곤 했다.

내 생각엔 6월달부터 썩어가기(?) 시작했던거 같다.



그렇게 사는게 사는게 아닌 상태로 꽤 오랜 시간(10월까지) 지내게 됐다.

더운 한증막 여름 더위, 그리고 공포의 명절(추석)을 보내고

낙엽이 예쁘게 물들 무렵 간신히 자리를 잡을 수 있었다.



남편 먼저 취직하고, 혼자 집에 남아 식은밥처럼 오도카니 남아 이 생각 저 생각하면서 

또 한번 인생에 대해, 내 삶에 대해 반추할 수 있는 절절하고 귀중한 시간을 보낼 수 있었다.

당시에는 힘들었는데, 돌아보니 꽤 소중한 시간이었다.




# 소중한 나의 삶


남들 눈 의식하지 않고 산다는건,

내가 수퍼맨이나 울트라맨이라도 쉽지 않을거 같다.


혹시 생각없이 던지는 관심성 질문에 상처를 받을 상황이 되더라도

이제는 웃으면서 답할 수 있는 지혜와 여유를 가져야겠다는 생각이 든다.


다이나믹하게 보낸 2012년.

한해를 마무리하며, 감사할 수 있어서 좋다.


"마야달력"은 끝났지만, 지구는 계속 돌고 하루하루 또 살아지겠지.

그러게.. 또한번 '마지막날'을 보내고, 새로운 날을 맞이하게 된다.



가끔 '충전'이 필요할때 챙겨보는 <강연 100도씨>라는 프로그램.

동네 변호사 이미연씨 나왔을때를 화면 캡쳐했다.




남들 보기에 그럴싸한, 그렇지만 텅빈 그런 생활이 아니라

정말 내가 좋아서 하는 일을 선택한 용감한 분의 이야기였다.





겨울되니까 롯데월드도 조명을 하얗게 바꿨다. 눈내리는 겨울 느낌으로 하얗게 가는건가?

한여름에 산책할때 매일매일 보면서 걷던 롯데월드를 기념해서 찍어보다.










2012/07/30 - [[사진]풍경,터/집] - 롯데월드에 가다(5/15) & 올림픽공원


0 Comments
댓글쓰기 폼
9월초 강릉 여행(6) : 안목항 커피거리, 밤마실

9월초 강릉 여행(6) : 안목항 커피거리, 밤마실 # 송정해변, 밤바다 구경을 갔다. < 송정해변 - 멋진 조형물 > 숙소와는 조금 떨어져 있는 곳이었지만, 21개월 딸아이에게 밤바다를 보여줄겸 송정해변으로 갔다. 역시 여..

9월초 강릉 여행(5) : (태풍 지나가는) 동해 푸른 하늘, 아주 파란 하늘

9월초 강릉 여행(5) : (태풍 지나가는) 동해 푸른 하늘, 아주 파란 하늘 # 이동 중에 본 하늘 비가 온다던 토요일 낮. 이동 중에 차에서 하늘을 보고 깜짝 놀랐다. # 바닷가 하늘 여기 한국 맞아? 하늘이 왤케 파래..

티스토리 임시 점검 : 오늘 오후 3시. 가슴이 철렁

티스토리 임시 점검 : 오늘 오후 3시. 가슴이 철렁 집안일, 볼일 다 보고 나면 빠듯하게 1시간이 남는다. 2시간이 남는 날은 횡재한 날이다. 3시 40분에 아이 하원시간이 되기 전.. 2시 30분 ~ 3시 30분까지 황금 ..

9월초 강릉 여행(4) : 옥상 산토리니 가든 야경 (쏠비치리조트 양양)

9월초 강릉 여행(4) : 옥상 산토리니 가든 야경 (쏠비치리조트 양양) 밤에 쏠비치리조트 옥상 산토리니 가든 구경을 갔다. 숙소 옥상이 이렇게 잘 꾸며져 있어서 좋았다. 밤 구경하러 온 사람들이 많았다. 분수도 예쁜데,..

[펌] 영화 <엑시트> 조정석, 임윤아 900만 공약 댄스

[펌] 영화 <엑시트> 조정석, 임윤아 900만 공약 댄스 영화 <엑시트>을 900만명 이상이 보았나보다. Youtube에서 조정석과 임윤아가 900만이 넘으면 추겠다고 한 춤을 봤다. 영상에 보니 조정석은 춤을 참 잘 췄다..

정세진 아나운서 : 문재인 대통령 특집 인터뷰/ 가짜뉴스 해명(웃음)

정세진 아나운서 : 문재인 대통령 특집 인터뷰/ 가짜뉴스 해명(웃음) <저널리즘토크쇼J>는 본격 미디어 비평 프로그램이라는데, 잘 만들어진 프로그램인 것 같다. 몇편밖에 보지 않았는데도 볼때마다 이렇게 신랄하게 비판을 할 수..

윈도우10으로 (이제서야) 갈아타다. 구 윈도우7 사용자

윈도우10으로 (이제서야) 갈아타다. 구 윈도우7 사용자 : 부팅 속도 빠르고, 종료 속도도 빠르고. 너무너무 좋다. # 윈도우7 시대, 막을 내리다 5년전에 퇴직금 탈탈 털어서 깡통 노트북(프리도스)을 샀다. 한 5년 윈도..

구름이 이렇게 예쁜 날

추석 명절 마지막날. 오늘은 구름이 이렇게 예쁘게 드리운 날이었다. 마지막날이라 비도 안 오고.. 다행이다.

아파트 단지 길 한가운데서 만난 아기쥐 한마리

유모차 끌고 가는데 꾸물꾸물한 형체가 보였다. 지나가는 사람들도 신기한지 구경하는... 그것은! 바로 어린 쥐. 작은 쥐 한마리였다. 어딘가를 다친듯. 어색하게 안갖힘을 쓰며 움직이는 쥐였다. 이런.. 길 한가운데서 쥐를 ..

9월초 강릉 여행(3) : 쏠비치, 비구름 가득 늦여름 바다

9월초 강릉 여행(3) : 쏠비치, 비구름 가득 늦여름 바다 # 첫날 숙소에 도착했다. 숙소 근처에 바다에 갔다. 태풍이 온다고 하더니 하늘엔 먹구름이 가득했다. 먹구름 가득한 것치고 사람들이 많았다. 걱정은 잠시 접어두고 ..

9월초 강릉 여행(2) : 월정사 전나무숲, 다람쥐

9월초 강릉 여행(2) : 월정사 전나무숲 숙소로 가는 길에 길을 약간 돌아 월정사 전나무숲으로 갔다. 비가 올듯 꾸물거리는 날씨여서 축축한 습기가 느껴졌지만 상쾌했다. 전나무숲이라 그런지 공기가 정말 맑았다. 여러번 와본..

비오는 날엔 역시 칼제비(칼국수+수제비)

비오는 날엔 역시 칼제비 어제 후둑후둑 비가 내리는데 칼국수 한그릇을 먹고 싶었다. 국수집에 가서 칼제비(칼국수+수제비)를 주문했다. 허전해서 공기밥도 추가했다. 밥을 먹는 사이 슬쩍 내리다 말 것 같던 빗방울이 거세졌다. ..

9월초 강릉 여행(1) : 고속도로 휴게소 비행기 구경

9월초 강릉 여행(1) : 고속도로 휴게소 비행기 구경 강원도로 늦은 여름 휴가를 떠났다. 뉴스에서는 비바람과 태풍을 예고해서 떨면서 갔다. 다행이 비를 맞지 않았고(수영장에서 잠깐 맞은 정도), 심한 바람도 잠깐 맞은 정도..

구로디지털단지 계란말이 김밥

언젠가 한번 가봐야지 했던, 계란말이 김밥집에 갔다. 이른 시간에 가서 나혼자였지만 북적거릴 시간엔 자리가 없을 것 같았다. 김밥이 작은데 계란물을 입혀서 그런지 맛있었다. 김밥속은 일반 김밥하고 비슷했다. 곁들여 나온 짠지..

예전 회사 건물에 있던 까페에서

버스 타러 갔다가, 문득 까페에 들어갔다. 예전에 다니던 회사 1층에 있던 까페였다. 구로디지털단지 아니면 가산디지털단지에 있는 까페인가? 비록 같은 장소는 아니었지만, 옛날에 출근하면서 아니면 점심 시간에 간혹 들렸던 생각..

맥문동과 일일초, 화단에서..

< 맥문동 > 요즘 흔하게 볼 수 있는 보라색꽃. 꽃검색으로 이름을 알았다. < 일일초 > 하도 예뻐서 조화인가? 만져봤던 꽃이다. 아.. 이뻐라.

맥플러리 1 + 1
맥플러리 1 + 1 2019.09.07

더워서 하나 샀는데, 나중에 보니 한개 더 준다. "저 하나 샀는데요?" 했더니 1 + 1 행사란다. 하나는 비닐에 넣어달라고 했다. 하나는 그 자리에서 먹고, 나머지는 집에 가다가 먹었다. 시원하면서 더운 날이었다. 8월말..

어제 저녁 붉은 하늘

영화에서 봄직한 붉은 하늘이었다. 환기하자 하면서 창문을 활짝 열었는데, 이런 예쁜 하늘이 눈 앞에 펼쳐져 있었다. 21개월 딸과 저녁 먹으면서 라디오를 들었다. 어딘가에 무지개가 떴다는 얘기가 들렸다. 비가 올만큼 왔나보다..

9월초 강릉 여행(6) : 안목항 커피거리, 밤마실
9월초 강릉 여행(6) : 안목항 커피거리, 밤마실
9월초 강릉 여행(6) : 안목항 커피거리, 밤마실
9월초 강릉 여행(6) : 안목항 커피거리, 밤마실
9월초 강릉 여행(6) : 안목항 커피거리, 밤마실
9월초 강릉 여행(5) : (태풍 지나가는) 동해 푸른 하늘, 아주 파란 하늘
9월초 강릉 여행(5) : (태풍 지나가는) 동해 푸른 하늘, 아주 파란 하늘
9월초 강릉 여행(5) : (태풍 지나가는) 동해 푸른 하늘, 아주 파란 하늘
9월초 강릉 여행(5) : (태풍 지나가는) 동해 푸른 하늘, 아주 파란 하늘
9월초 강릉 여행(5) : (태풍 지나가는) 동해 푸른 하늘, 아주 파란 하늘
티스토리 임시 점검 : 오늘 오후 3시. 가슴이 철렁
9월초 강릉 여행(4) : 옥상 산토리니 가든 야경 (쏠비치리조트 양양)
9월초 강릉 여행(4) : 옥상 산토리니 가든 야경 (쏠비치리조트 양양)
9월초 강릉 여행(4) : 옥상 산토리니 가든 야경 (쏠비치리조트 양양)
9월초 강릉 여행(4) : 옥상 산토리니 가든 야경 (쏠비치리조트 양양)
9월초 강릉 여행(4) : 옥상 산토리니 가든 야경 (쏠비치리조트 양양)
9월초 강릉 여행(4) : 옥상 산토리니 가든 야경 (쏠비치리조트 양양)
9월초 강릉 여행(4) : 옥상 산토리니 가든 야경 (쏠비치리조트 양양)
9월초 강릉 여행(4) : 옥상 산토리니 가든 야경 (쏠비치리조트 양양)
[펌] 영화 <엑시트> 조정석, 임윤아 900만 공약 댄스
정세진 아나운서 : 문재인 대통령 특집 인터뷰/ 가짜뉴스 해명(웃음)
윈도우10으로 (이제서야) 갈아타다. 구 윈도우7 사용자
윈도우10으로 (이제서야) 갈아타다. 구 윈도우7 사용자
윈도우10으로 (이제서야) 갈아타다. 구 윈도우7 사용자
윈도우10으로 (이제서야) 갈아타다. 구 윈도우7 사용자
윈도우10으로 (이제서야) 갈아타다. 구 윈도우7 사용자
윈도우10으로 (이제서야) 갈아타다. 구 윈도우7 사용자
윈도우10으로 (이제서야) 갈아타다. 구 윈도우7 사용자
윈도우10으로 (이제서야) 갈아타다. 구 윈도우7 사용자
구름이 이렇게 예쁜 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