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몽돌이의 글상자

(1)8월의 크리스마스 : 다시 보기 본문

[글]읽기/영화/ 연극

(1)8월의 크리스마스 : 다시 보기

sound4u 2016.12.21 01:30

(1)8월의 크리스마스 : 다시 보기


: 1998년도에 본 <8월의 크리스마스>를 2016년에 다시 보다.


"8월의 크리스마스"


얼마 전에 다시 본 영화 이야기를 하려고 하는데, 마침 크리스마스가 낼 모레다.

정작 영화 속에는 '크리스마스'가 나오지 않는, 제목만 '크리스마스'인 영화 이야기를 우연찮게 크리스마스 무렵에 하게 된 셈이다.


열심히 보면서 기록에 남길겸 며칠에 걸쳐 "8월의 크리스마스"에 대한 이야기를 풀어보려고 한다.




영화가 만들어졌던 1998년도는 그렇게 옛날 같지 않지만, 이미 18년이나 지난 까마득한 과거가 되어버렸다.


시간은 쏜살같이 흐르고, 20년 가까운 시간이 지나면서 강산이 2번이나 바뀔 정도가 됐지만, 영화 속 주인공들은 마치 시간을 박제해버린채 그 모습 그대로였다. 은퇴해서 더 이상 활동하지 않는 심은하의 청순한 모습과 30대 젊은 아저씨 모습의 한석규를 다시 만날 수 있었다. 


이 영화 보기전까지만 해도 심은하는 <마지막 승부>로 일약 스타덤에 오른 운좋은 벼락 스타 정도의 느낌이었는데, 영화 보면서 이런 청순한 배우였구나! 하고 다시 한번 보게 됐던 계기가 되기도 했다. 

어느 인터뷰에서 심은하씨도 이 영화를 찍으면서 많이 배우게 됐다고 했던거 같다.

이 영화 찍으면서 섬세한 감정을 표현하는 방법을 배우게 된게 아닐까 싶다.


20대 철없이 들이대는 아가씨와 이제 살아갈 시간이 얼마 남지 않은 30대 아저씨의 사랑 이야기가 예쁘고 또 슬펐던 영화였다. 요새 한참 인기몰이 중인 <도깨비>와 비슷한 구도다.









원래 내가 기억하고 있던 한석규씨의 모습은 저런 인자하고 온화한 모습이었는데, 요새 <낭만닥터 김사부>에서 항상 찡그리고 심각한 모습으로 소리 빽빽 질러대는 한석규의 모습에 더 익숙해서 그런지, 이게 더 어색해보였다. 




너털 웃음을 짓는 사람 좋은 동네 사진관 아저씨 그 자체였다.




시름시름 병을 앓던 남자주인공이 죽기 전에 마지막으로 희미한 미소 지으며 자신의 사진을 찍게 되는데(셀카) 그게 영정 사진으로 바뀌는 장면이 있었다. 보면서 울컥 치밀었던 장면이기도 하다.


이 영화 만들때 가수 김광석의 웃음띤 영정 사진(1995년) 보고, 거기서 힌트를 얻었다는 이야기도 어디선가 읽었던 기억이 난다. 




덧.


전에 쓴 글에서 여자 주인공 이름이 '다림'인 이유를


"이제와 생각해보니 여자주인공 이름이 '다림'이었는데, 기다린다는 뜻의 작명이었던거 같다. (기)다림"


이렇게 썼다.

그런데 어떤 분이 "그러면 남자 주인공 이름은 왜 '유정원'이었을까요?"라고 댓글을 남겨주신 적이 있다.

그때는 답을 못 드렸는데,이 부분에 대해서는, 이번에 다시 한번 보게 되면서 유추할 수 있게 됐다.




사진관 이름이 "초원사진관"이었고,




주인공의 아버지가 원래 사진을 찍던 분이었던거 같다.

사진관도 아버지가 운영하시다가 아들에게 물려준듯.




그래서 카메라도 아버지 것이었던거 같다.

아버지 이름이 "정우"였나보다. 카메라에 이름이 적혀있었다.


그래서 유추해볼때 아버지 이름에서 "정"자를 따고, 사진관 이름에서 "원"을 따서

"정원"이라 이름 지은게 아닐까? 싶다.

유씨가 된 이유는 촬영감독님 성함이 '유영길'이라서 유씨로 한거 같다.


그래서 "유정원"이 된게 아닐까 : )


고인이 되신 유영길 촬영감독님도 유명한 분이라고 했던거 같다.

전반적으로 따뜻하게 보였던 영화는, 보면서 감탄한 부분이 여러군데 있었는데 촬영감독님 덕분이었나보다.




붙이지 못한 편지


유정원님이 김다림님에게 쓴 마지막 편지.

우표까지 붙였는데, 차마 부치지 못한 것 같다. 부쳤는지 못 부쳤는지 모르겠다.


그러고보니 영화 후반에 목이 빠져라 기다려야 했던 그녀, 다림씨는 성도 '김'씨였다.

기다림....




 

내 기억 속에 무수한 사진들처럼 사랑도 언젠가 추억으로 그친다는 것을

난 알고 있었습니다.

하지만 당신만은 추억이 되질 않았습니다.

사랑을 간직한채 떠날 수 있게 해준 당신께 고맙다는 말을 남깁니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
남편의 양력 생일(10. 21)/ 음력 생일을 버리다

원래는 음력 생일을 챙겼는데, 올해부터는 음력 생일을 버리고 양력으로 하기로 했다. 음력 생일로 하면 나중에 딸내미 챙기기 어려울거라고. 내 생각에도 그렇다. 거하게 생일 축하 케이크 커팅은 주말에 했고, 당일날은 낮에 소박..

멜로가 체질 16회 : 엔딩 - 당신의 눈동자에 건배

멜로가 체질 16회 : 엔딩 문구 - 당신의 눈동자에 건배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어쩌면 우리의 체질은 넷 중에 하나 아닐까요? 멜로소양인. 멜로태양인. 멜로소음인. 멜로태음인. 당신의 눈동..

멜로가 체질 15회 : 엔딩 문구 - 사랑은 결국 변수와의 싸움.../ 야감독(손석구)과의 로맨스라니!

멜로가 체질 15회 : 엔딩 문구 - 사랑은 결국 변수와의 싸움.../ 야감독(손석구)와의 로맨스라니!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타협 결렬 타협 결렬 격렬하게 결렬되는 과정의 연속 이해가 안 가..

멜로가 체질 14회 : 엔딩 문구 - 미워하는 마음보다 사랑하는 마음이 더 귀한 거잖아.

멜로가 체질 14회 : 엔딩 문구 - 미워하는 마음보다 사랑하는 마음이 더 귀한 거잖아.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피곤해도.. 행복하고 싶다 피곤한데.. 행복하다 피곤한데 행복했던 기억이 떠올랐..

멜로가 체질 13회 : 엔딩 문구 - 사랑의 가해자

멜로가 체질 13회 : 엔딩 문구 - 사랑의 가해자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그 사람이 손을 잡아주면 이상하게 마음이 편안해져. 기대도 될 것 같고 안아도 될 것 같고 후회하지 않을 것 가토 뭐..

문득 남산둘레길 산책 & 왕돈까스 : 미세먼지가 몰려오기 전에..

문득 남산둘레길 산책 & 왕돈까스 : 미세먼지가 몰려오기 전에.. # 문득. 남산에 가다 문득 남산에 갔다. 어제보다 덜 화창한데.. 구름도 많고 그랬지만. 미세먼지앱을 보니 일요일부터 미세먼지가 나쁨이었다. 이렇게 좋은 공..

빠바 에코백 받다 (10.17 ~ 10.18) : 1만3천원 이상 구매시 증정

남편 생일이 될려면 며칠 남았지만... 에코백에 눈이 멀어서(?) 겸사겸사 케익을 일찍 샀다. 미안.. 어제, 오늘 1만3천원 이상 사면 준다고 했다. 천이 그렇게 좋지는 않다. 그냥 적당한 시장바구니로 쓰기엔 나쁘지 않은듯..

광명동굴 & 레인보우팩토리(4.27~11.24): 빛의 놀이터/그림자놀이, 폭포와 쉼터, 가을 구경

광명동굴 & 레인보우팩토리(4.27~11.24): 빛의 놀이터/그림자놀이, 폭포와 쉼터, 가을 구경 집 근처에서 가까이에 있는 광명동굴에 갔다. 22개월 아이가 동굴은 무서워할 것 같아서, 레인보우팩토리라는 빛과 그림자놀이하..

멜로가 체질 12회 : 엔딩 문구 - 앞으로 올 시간에 대한 기대가 지난 시간에 대한 후회를 앞질렀달까/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샴푸향이 느껴진거야(사야)

멜로가 체질 12회 : 엔딩 문구 - 앞으로 올 시간에 대한 기대가 지난 시간에 대한 후회를 앞질렀달까 -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샴푸향이 느껴진거야(사야)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12회는 ..

멜로가 체질 11회 : 엔딩 문구 - 고슴도치/ 내가 좋아해요.

멜로가 체질 11회 : 엔딩 문구 - 고슴도치/ 내가 좋아해요.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우리 떨어져서 일하고 바빠지더라도 서로 이해해주고 배려해주고 개뿔 그러지 말자. 매일 보는거야. 고슴도치..

멜로가 체질 10회 : 엔딩 문구 - 절 보러 가자/ (엔딩)어.. 좋아해/ Moonlight (하현상)

멜로가 체질 10회 : 엔딩 문구 - 절 보러 가자 - (엔딩)어... 좋아해. - Moonlight (하현상)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서로 미안해하지 않아도 되는 걸로 하자. 그냥 일기장에 있..

소방재난센터 보라매 안전체험관 : 휴일 22개월 아이와 함께 가볼만한 곳이었다.

소방재난센터 보라매 안전체험관 : 휴일 22개월 아이와 함께 가볼만한 곳이었다. 보라매공원 안에 있는 소방재난센터 안전체험관에 갔다. 1층에 있는 역사박물관 구경을 하고 있는데, 안내해주시는 분이 3층에 가보라고 하셨다. 지..

멜로가 체질 9회 : 엔딩 문구 - 사랑이었다.

멜로가 체질 9회 : 엔딩 문구 - 사랑이었다.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나 좀 기억해주라. 그냥 나 말고 너랑 행복했던 나. 너가 여기 없으면... 누가 그렇게 행복한 날 기억해 주겠어? 근..

멜로가 체질 8회 : 엔딩 문구 - 사랑을.. 시작하고 난 후에 들춰서 보이는 건 미워하는 마음 아닌가?

멜로가 체질 8회 : 엔딩 문구 - 사랑을.. 시작하고 난 후에 들춰서 보이는 건 미워하는 마음 아닌가? 외로운데 여길 왜 와? 외로울 땐 더 외로운 사람 보면 덜 외로워져. 국장님과 정혜정 작가님 커플도 재밌다. 티격태격 ..

비오는 날, 창밖 풍경/물 바닥/ 칼제비(칼국수+수제비)

며칠전 비오는 날 찍은 사진을 갈무리해본다. 버스 타고 가다가 유리창이 예뻐서 찍었던 사진. 흙바닥에 그려지는 동그라미가 예뻤다. 비 떨어지는 소리가 맑게 들렸다. 칼국수가 생각나서 국수집에 갔다. 김치가 맛있는 집이라 ..

멜로가 체질 7회 : 엔딩 문구 - 사랑했던 사람은 평생 신경 쓰이는 사람으로 남는 거니까...

멜로가 체질 7회 : 엔딩 문구 - 사랑했던 사람은 평생 신경 쓰이는 사람으로 남는 거니까... # 엔딩 문구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괜찮아. 사랑했던 사람은 원래 평생 신경 쓰이는 사람으로 남..

멜로가 체질 6회 : 엔딩 문구 - 정 들었어요. 정 들었다고.

멜로가 체질 6회 : 엔딩 문구 - 정 들었어요. 정 들었다고.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불판 위에 삼겹살과 미나리, 파의 조합이라니! 배 고플 시간에 사람 참 배고프게 하는 재주가 있는 드라마..

반토막 피자, 냉동 CJ 고메 하프피자

반토막 피자, 냉동 CJ 고메 하프피자 쓱배송 시키려고 앱을 들여다보고 있는데 피자가 눈에 띄였다. 하나 다 주문하기엔 조금 부담스러웠는데... 나같은 경우의 사람들을 위해 반쪽 피자가 나온 모양이다. 사람들의 아이디어란! ..

남편의 양력 생일(10. 21)/ 음력 생일을 버리다
남편의 양력 생일(10. 21)/ 음력 생일을 버리다
남편의 양력 생일(10. 21)/ 음력 생일을 버리다
멜로가 체질 16회 : 엔딩 - 당신의 눈동자에 건배
멜로가 체질 16회 : 엔딩 - 당신의 눈동자에 건배
멜로가 체질 16회 : 엔딩 - 당신의 눈동자에 건배
멜로가 체질 16회 : 엔딩 - 당신의 눈동자에 건배
멜로가 체질 16회 : 엔딩 - 당신의 눈동자에 건배
멜로가 체질 16회 : 엔딩 - 당신의 눈동자에 건배
멜로가 체질 16회 : 엔딩 - 당신의 눈동자에 건배
멜로가 체질 16회 : 엔딩 - 당신의 눈동자에 건배
멜로가 체질 16회 : 엔딩 - 당신의 눈동자에 건배
멜로가 체질 16회 : 엔딩 - 당신의 눈동자에 건배
멜로가 체질 16회 : 엔딩 - 당신의 눈동자에 건배
멜로가 체질 16회 : 엔딩 - 당신의 눈동자에 건배
멜로가 체질 16회 : 엔딩 - 당신의 눈동자에 건배
멜로가 체질 16회 : 엔딩 - 당신의 눈동자에 건배
멜로가 체질 16회 : 엔딩 - 당신의 눈동자에 건배
멜로가 체질 16회 : 엔딩 - 당신의 눈동자에 건배
멜로가 체질 15회 : 엔딩 문구 - 사랑은 결국 변수와의 싸움.../ 야감독(손석구)과의 로맨스라니!
멜로가 체질 15회 : 엔딩 문구 - 사랑은 결국 변수와의 싸움.../ 야감독(손석구)과의 로맨스라니!
멜로가 체질 15회 : 엔딩 문구 - 사랑은 결국 변수와의 싸움.../ 야감독(손석구)과의 로맨스라니!
멜로가 체질 15회 : 엔딩 문구 - 사랑은 결국 변수와의 싸움.../ 야감독(손석구)과의 로맨스라니!
멜로가 체질 15회 : 엔딩 문구 - 사랑은 결국 변수와의 싸움.../ 야감독(손석구)과의 로맨스라니!
멜로가 체질 14회 : 엔딩 문구 - 미워하는 마음보다 사랑하는 마음이 더 귀한 거잖아.
멜로가 체질 14회 : 엔딩 문구 - 미워하는 마음보다 사랑하는 마음이 더 귀한 거잖아.
멜로가 체질 14회 : 엔딩 문구 - 미워하는 마음보다 사랑하는 마음이 더 귀한 거잖아.
멜로가 체질 14회 : 엔딩 문구 - 미워하는 마음보다 사랑하는 마음이 더 귀한 거잖아.
멜로가 체질 13회 : 엔딩 문구 - 사랑의 가해자
멜로가 체질 13회 : 엔딩 문구 - 사랑의 가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