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소중한 하루

다시 보는 웹툰<미생> : 다음웹툰에서 <미생>을 1회부터 보고 있다. 본문

가져온 이미지 / 동영상

다시 보는 웹툰<미생> : 다음웹툰에서 <미생>을 1회부터 보고 있다.

sound4u 2017. 7. 11. 23:09
다시 보는 웹툰<미생> : 다음웹툰에서 <미생>을 1회부터 보고 있다.

2012년에 웹툰으로 <미생>을 몇편 보다가 어느 순간에 챙겨보지 못하고 있다가(입사하려고 PT하는 장면까지 봤었다) tvN에서 하는 드라마를 봤다.

웹툰만큼이나 드라마 <미생>도 인상적인 작품이었다. 드라마 끝나고 여운이 길어서  갈무리해뒀던 명대사니 명장면 등을 다시 보곤 했다.

그러다가 <미생 part2>가 연재되는걸 알게 되서 열심히 챙겨봤다. 그때는 그 속도로 연재되면 <미생 part2>가 연말에는 드라마화까지 되겠다 막연히 기대를 했었는데, 윤태호 작가님이 팔이 아파서 휴재를 하셨다.
휴재가 꽤 길어지고 어느새 잊고 지냈다.

그러다가 얼마전부터 다시 <미생 part2>를 연재하는걸 알게 됐다. 예전에 봤던 기억을 더듬어 다시 보기 시작했다. 매주 화요일에 연재되고 있다.










<미생 part2>를 보고 있자니, <미생>을 웹툰으로 보지 못했던 생각이 났다. 그래서 1회부터 다시 보기 시작했다.

다시 봐도 새록새록 좋다.
드라마 장면들도 생각이 났다. 드라마도 원작을 잘 살리면서 만들었던거 같다.
<미생>은 현재까지 48회까지 봤는데, 154회까지 봐야한다. 참고로 이미 끝난 작품이라 1회당 200원씩 하는 유료 만화다.



http://m.webtoon.daum.net/m/webtoon/view/miseng#none


현재 연재되고 있는 <미생 part2>는 무료로 볼 수 있다. 49회까지 연재 되었다. 

(50회까지 올라와 있는데, 50회는 다음주까지는 유료 결제해야 볼 수 있다. 일주일 기다릴 수 있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
내가 사랑하는, 베란다 화분 풍경

내가 사랑하는, 베란다 화분 풍경 한동안 베란다 화분을 방치했다. 그러다가 얼마전부터 다시 신경써서 키우고 있다. 사람(아이) 키우느라고 예전만큼 신경쓰지는 못하지만, 그래도 틈틈이 물도 주고 들여다 본다. 관련글 : ..

오늘 점심은 포장 떡튀김 범벅과 순대 : 더위와 장마가 함께 찾아왔고, 여전히 무기력증은 진행 중이다

오늘 점심은 포장 떡튀김 범벅과 순대 : 더위와 장마가 함께 찾아왔고, 여전히 무기력증은 진행 중이다 올 여름은 선선하게 지나가나? 싶었는데 한낮 기온이 30도를 넘어가니 덥긴 덥다. 더위가 찾아왔다. 그리고 비가 자주 오는..

소주연, 웹드라마<하찮아도 괜찮아> 중 에서...

소주연, 웹드라마<하찮아도 괜찮아> 중 에서... 우연히 파일럿 에피소드를 보다가 궁금해져서 본편 10개를 찾아보게 됐다. 주인공이 웹디자이너였는데 같은 IT쪽이라 그런지 엄청 공감하면서 봤다. # 하찮아도 괜찮아 - 파..

박원순 시장님 돌아가시다

어제 밤부터 뒤숭숭했다는데, 박원순 시장님 돌아가셨다는 소식을 아침에 라디오 뉴스를 듣고 알았다. 조우종의 FM 대행진을 들으며 아이에게 프룬주스를 먹이면서 들었다. 까불거리며 정신없던 DJ도 충격적인 뉴스를 전하게 됐다고 ..

슬기로운 의사생활 4~5화 : 애닯은 치홍의 해바라기 사랑 (신발과 조용한 고백과 꽃)

슬기로운 의사생활 4~5화 : 애닯은 치홍의 해바라기 사랑 (신발과 조용한 고백과 꽃) 송화 책상 위에 올려진 신발은 누가 준 선물일까 궁금했었는데... 뜻밖에 늘 송화에게 깨지던 치홍이 준 것이었다. 이런! 늦은 밤 야근..

여름 하늘, 날씨 참 좋다

여름 하늘, 날씨 참 좋다 올려다 본 하늘이 너무 예뻤다. 자주 볼 수 없어서 그랬을까? 애틋하고 아련하기까지 했다. 관련글 : 2020/06/18 - [[사진]풍경,터/하늘] - 붉게 물든 하늘이 멋졌던, 월요일 저녁 붉..

아이가 낮잠을 자는 평온한 오후에...

점심 먹고 노곤하니 잠이 쏟아지는 시간... 아이는 유모차에서 잠이 들었다. 평온한 시간이다. 덥긴 한데 아직까진 그늘에선 시원한 비교적 쾌적한 날씨다. 아이가 자는 틈에 누리는 평온한 짬이다. 돌아다니는 사람들의 소음이 꽤..

한달 반 만에 대청소 : 매트 다 올려놓고 유선청소기 돌리고, 대걸레 청소하기

한달 반 만에 대청소 : 매트 다 올려놓고 유선청소기 돌리고, 대걸레 청소하기 간만에 대청소했다. 바닥 매트 다 들어올리고 유선청소기 돌리고, 물걸레로 박박 닦기를 했다. 자주 이렇게 청소해야 되는데, 5~6주에 한번 할까 ..

아파트에 코로나 확진 환자가 발생

단지내 확진 환자 발생 안내 방송을 듣고 깜짝 놀랐다. 신문과 뉴스로 거의 매일 전해 듣는 코로나가 아주 가까이에 있구나 싶었다. 동선을 확인하러 구청 홈페이지에 들어갔는데, 병원에서 전염된 분이라 동선이 공개되지 않았다. ..

(새삼스럽지만) 티스토리 새에디터랑 친해졌다 - 구에디터와 작별

참 뜬금없고 새삼스럽지만, 티스토리 새에디터와 친해졌다. 마침내 구에디터(옛날 에디터)와 작별하게 됐다. 작별한지 얼마 안 됐다. 정 들었던 구에디터를 떠나보내는게 쉬운 일은 아니었다. 처음 새에디터를 만났을 때는 왠지 불편했..

호접란 꽃대가 올라오다2

호접란 꽃대가 올라오다2 6월 중순에 우연히 호접란 꽃대가 올라온걸 발견했다. 신기하고 기특해서 매일매일 들여다봤다. 옆으로 기울어져 자라는 꽃대에 지지대를 대주었다. 잎도 튼튼해 보이는데 꽃대까지 올리니까 진짜 신기했다. ..

버거 없는 햄버거집이라 : 7월 1일부로 버거 접습니다.(롯데리아)

버거 없는 햄버거집이라 : 7월 1일부로 버거 접습니다.(롯데리아) 유치원 햄버거 사건 이후로 버거가 문제가 됐다. 롯데리아 지나가는데 유리창에 "버거 접습니다"라는 문구가 눈에 띄였다. 덜 익힌 패티로 여러번 문제가 생겼었..

슬기로운 의사생활 10화 : 비오는 이른 아침, 익준 고백 후 비구경, 선이 없어지던 창문, 커피와 빗소리 - 좋아서 여러번 돌려 봤던 장면

슬기로운 의사생활 10화 : 비오는 이른 아침, 익준 고백 후 비구경, 선이 없어지던 창문, 커피와 빗소리 - 좋아서 여러번 돌려 봤던 장면 고백 아닌 고백을 한 익준이가 당황한 송화를 배려해준다. 밖에 비온다고 말해준다. ..

부엌 창가에 첫번째 당근 옆에 두번째 당근 : 당근에 잎이 나다 (시리즈39)

부엌 창가에 첫번째 당근 옆에 두번째 당근 : 당근에 잎이 나다 (시리즈39) 부엌 창가가 확실히 명당 자리인 모양이다. 볕도 잘 들고 바람도 좋고.. 첫번째 당근이 잘 자라서, 당근 하나를 더 키우기 시작했다. 관련글 ..

슬기로운 의사생활 10화 : 비오는 날은 "그대 고운 내 사랑(어반자카파)"이지.

슬기로운 의사생활 10화, 비오는 날은 "그대 고운 내 사랑(어반자카파)"이지. 아침에 라디오 듣다가 어반자카파의 "그대 고운 내 사랑"이 나왔다. 비오는 날에 딱이다. 정말 잘 어울린다는 생각이 들었다. <슬기로운 의사생활..

슬기로운 의사생활 3화 : 인턴쌤의 손가락을 꼭 쥔 아기/ 5화 : 담당선생님을 꼭 쥔 아버지의 손

슬기로운 의사생활 3화 : 인턴쌤의 손가락을 꼭 쥔 아기 5화 : 담당선생님을 꼭 쥔 아버지의 손 3화 : 인턴쌤의 손가락을 꼭 쥔 아기 <슬기로운 의사생활>이 특별하게 다가왔던 이유는, 바로 드라마에 나왔던 환자들의 이야기..

방 정리 : 거실 책장를 방에 들여 놓았다.

거실에 있던 아이 책장을 전면책장으로 바꿨다. 그래서 원래 있던 책장을 방에 들여놨다. 방 책상 위가 지저분했는데 덕분에 깔끔하게 정리를 할 수 있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