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소중한 하루

보스턴, <케임브리지 연합 장로 교회>에 갔다오다.. 본문

♣♧♣♧♣♧♣

보스턴, <케임브리지 연합 장로 교회>에 갔다오다..

소중한 하루 sound4u 2006. 10. 29. 05:35
반응형
어제 어디 다른 교회를 간다는 얘기를 들었는데;;
주보를 자세히 읽지 않고, 그냥 다른 교회에 가나보다. 하고 있었다.

약속시간인 7시쯤에 교회에 갔는데
마침 아직 오지 않은 사람들이 있어서 다들 기다리고 있었다.

듣자하니 '보스턴'에 간다는거다.
보스턴은 우리 동네에서 1시간 30분 가량 가야하는데 @@~
갔다가 예배 끝나고 오면 11시 넘을텐데.
잠시 고민이 됐다.
.
.
흠..그래도 이왕 이렇게 온건데 같이 가지..뭐.
하고 나머지 일행들을 기다렸다가 교회 Van을 타고 갔다.


왼쪽 사진은 어제 핸드폰으로 사진 찍은 연희한테 보내달라고 해서 받은 사진이고
가운데,오른쪽 사진은 그 교회 홈페이지에서 가져온 사진이다.



(예배하는 동안, 그리고 끝나갈때까지 어디에 왔는지 모르고 있었다. 그냥 보스턴 어드메 교회를 왔는가부다 했지)

꽤 오랫동안 했던 찬양이(1시간 가까이) 참 은혜스러웠다.
찬양 끝나고 뭐 각자 부끄러워하지 말고 신앙고백을 한분씩 해보세요~
찬양 인도자가 이렇게 말했을때;;; 에이. 누가 얘기하겠어? 싶었는데

호...정말 돌아가면서 한명씩 큰소리로 자기 느낌을 이야기했다.
.........노래 부를때보다 사실 이때가 더 좋았다. .... 저렇게 자기 느낌을 이야기하는구나.
목사님 말씀도 좋았다.

보니까 우리 교회 말고 어떤 교회에서도 사람들이 왔던데..
너무 먼곳에서 온 관계로, 우리는 개인 기도하는 시간에 빨랑 나와야했다.
.
.
.
돌아오는 길에는 차에서 그 교회 이름을 들었다. 케임브리지 연합 장로교회라고!!!
(ㅡㅡ; 으..무심하기는 정말..)

호...

요새 읽고 있는 <내려놓음>이라는 책의 선교사님이 다녔다는 바로 그 교회.
아~ 그렇구나.
(오늘 보스턴에 같이 갈까말까 고민했었는데 그래도 고민하고서라도 같이 가기로 한건 잘했구나..싶었다.)
.
.
.

선교사님의 삶은 정말 존경스럽고 또 한편으로 은혜스럽고 하다.
누구나 반드시 선교사가 되거나 목사님이 되거나 해야만 하는건 아니다.
특별히 그렇게 되는 사람이 있는거 같다.

그래도 누구든 이 세상에 태어난 귀한 사람들이고, 반드시 무엇인가를 해야할 소명이 있으며
자기 몫을 잘해내야할 의무가 있는거 같다.
특히!! 나처럼 한번 죽을뻔 했다가 살아난 사람은 반드시 이뤄야 할 무엇이 있는거다.
그게 뭔지 ..나도 모르겠지만..아직도.

소중한 삶이다. 정말.
반응형
0 Comments
댓글쓰기 폼
창가에 누워있던, 매미

아파트 계단을 열심히 올라오는데, 창가에 뭐가 누워 있는게 보였다. 뭐지? 가까이 가보니 매미다. 죽은건지, 더워서 기절을 한건지 가만히 누워 있었다. 신기하기도 하고 불쌍하기도 하고.. 있다가 울집 꼬마 보여줘야지 했는데...

모다모다 샴푸 : 공식몰 사이트에서 회원가입 (샴푸하면 염색된다는 샴푸/ 8월 2일부터 구매 가능)

모다모다 샴푸 : 공식몰 사이트에서 회원가입 (샴푸하면 염색된다는 샴푸/ 8월 2일부터 구매 가능) 한동안 지루성 두피염으로 고생할 때 구글에서 열심히 검색을 해서 그런가? 유튜브 알고리즘이 내 머리의 문제점을 알고(?) 있는..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 오늘(7월 29일) 결방. 슬의생 없는 목요일이라니..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 오늘(7월 29일) 결방. 슬의생 없는 목요일이라니.. 지난주 목요일 예고편 마지막에 캠핑 화면 하나 던져놓고... 그렇게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 6화는 사라졌다. 캠핑 스샷 하나로 2주를 버..

마스크 쓰고, 미장원 가서 머리 자르고 셀카

코로나 확진자가 많아서 머리가 덥수룩한데 참고 있었다. 버티고 버티다가, 결국 머리 자르러 미장원에 갔다. 그런데 머리 자르면서 보는 뉴스에, 오늘은 1800명이란다. 헉... 오늘도 지난번부터 가기 시작한, 1인 미용실에 ..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 5화. 벌써 1년/ 귀여운 추추/ 밥이 중요해/ 겨울쌤/ 익송 커플 그리고 비 (조정석, 좋아좋아 OST)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 5화는 신기하게 1년을 후딱 뛰어넘는 화였다. # 벌써 1년 더운 여름, 콩국수를 먹다가 # 귀여운 추추 선생과 석형쌤 5화에서 곰돌이 커플 이야기가 자세히 나왔다. 저런 일이...! ..

수건에서 햇빛 냄새가 난다

얼마나 더운지... 빨래건조대에 널어둔 수건에서 햇빛 냄새가 난다. 35도가 일상이 된 요즘.

배롱나무에 분홍꽃이 탐스럽게 열렸네

35도가 아주 우습게 더운 요즘이지만, 배롱나무 핑크꽃을 볼 수 있다. 배롱나무가 벚꽃만큼이나 동네에 많았다는걸 알게 됐다. 평소엔 무슨 나무인지 잘 모르다가 꽃이 피면 그제서야 벚꽃나무였는지, 배롱나무였는지 알게 되는 것 ..

베란다 화분 : 한창 꽃이 만발한 호접란/ 물꽂이한 가지를 화분에 심어준 수국

# 호접란 많이 덥다. 그래도 베란다 화단에 호접란은 꽃을 활짝 피워서 오며가며 볼때마다 흐뭇하다. 잘 자라줘서 고마워. # 수국, 물꽂이 후... 물꽂이해서 뿌리를 내린 가지를 화분에 심어줬다. 잘라낸 가지도 잘 자라고..

밝은 초저녁달과 엘리베이터 안 광고판

# 밝은 초저녁달 어제 저녁에 밥 먹고 창문 열어 환기시킬 때, 밝은 초저녁달을 봤다. 핸드폰 가지러 간 사이에 오른쪽으로 쑥.. 숨어버렸다. 역시 뭐든지 타이밍이 중요하다. # 엘리베이터 안 광고판 낡은 엘리베이터랑 진짜..

오후 3시에 35.8도.. 이번주가 무더위 정점을 찍는다는데...

덥다. 진짜 너무 많이 덥다. 매해 여름마다 느끼는거지만... 그래도 너무 너무 덥다. 이번주가 고비라던데.. 정말 너무 많이 덥다. 더위는 찾아올 때마다 새롭다. 적응이 안 되는가보다. 그런가보다. 관련글 : https:/..

어제 저녁 무지개, 쌍무지개

어제 오후에 갑자기 비가 왔다. 아니 쏟아졌다. 그야말로 하늘에서 물폭탄이 마구 떨어졌다. 실컷 퍼붓다가 거짓말처럼 뚝 그쳤다. 저녁 먹고 있는데, 남편이 밖에 무지개가 떴다고 카톡을 보냈다. 사방팔방 꽉 막힌 집이지만 혹..

카카오톡 QR체크인 위젯, 스마트폰 홈화면에 설치했다.

QR체크인 해야하는 경우가 많아져서 카카오톡을 부랴부랴 켜는 경우가 많다. QR체크인 쉐이크(카카오톡 켠 상태에서 스마트폰 흔들면 바로 QR체크인 화면 나타나는 기능)도 켜놨는데 그것 말고 더 좋은게 있을까? 위젯 추가 화면을..

(콩국물 사서) 집에서 콩국수 먹다.

콩국수가 문득 생각났다. 면 삶아서 냉동시켜놓은걸 해동했다. 오이 썰어서 넣고 얼음도 넣었다. 시판 콩국수 국물(1500원 안했다) 한봉지 넣고, 소면을 넣으니 근사했다. 맛은 약간 아쉽지만... 그래도 좋았다. 관련글 : ..

행복한 남편, 아빠 만드는 아내의 모습 10가지 (출처 : 차이의 놀이앱)

https://www.chaisplay.com/stories/238?via=android&via=android 행복한 남편, 아빠 만드는 아내의 모습 10가지 때로는 남편에게 섭섭한게 많지만, 결혼 생활은 많이 다른 두 남녀가..

육아는 힘들어요, 엄마의 마음 관리 (이미지와 글 출처 : 차이의 놀이앱)

https://www.chaisplay.com/stories/1328?via=android&via=android 육아는 힘들어요, 엄마의 마음 관리 아직 아이는 아이입니다. 아이 때문에 감정이 출렁출렁 거릴 때도 많지만, 아이..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 4화. 화해와 오해/ 의사선생님 & 이런 선배님들/ 커플 (트와이스, 누구보다 널 사랑해 OST)

한주의 고단함을 잊게 하는 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 4화는 주로 커플에 관한 이야기가 많았다. # 화해 이식 수술 때문에 정신없었는데, 정신을 차리고보니 그제서야 위로해준 엄마가 눈에 들어온 민준이엄마. 그래도..

이무진 <신호등> MV : 라디오에서 틀어주길래 유튜브에서 찾아봤다.

이무진 <신호등> MV : 라디오에서 틀어주길래 유튜브에서 찾아봤다. 아침에 라디오에서 이무진이 부르는 것 같은 노래가 흘러나왔다. 가만히 귀를 기울였다. 특유의 목소리와.. 신호등이라는 단어가 들렸다. 아.. 맞다. 전에 몇..

끝날 때까지 끝난게 아니다... 라지만, 대체 코로나는 언제 끝날까?

작년에 쓴 글을 봐도, 여름이 되면서 확진자가 늘었던 것 같긴 하다. 12일부터 거리두기는 4단계로 격상되었다. 코로나는 언제쯤 끝날까? 코로나19인데.. 2019년도에 발생한 일이 2021년 현재도 계속 고통을 주고 있으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