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몽돌이의 글상자

미생 (13회~16회) 그렇게 깨지고 아프고, 조금씩 자랐던거 같다 본문

[글]읽기/드라마/ TV

미생 (13회~16회) 그렇게 깨지고 아프고, 조금씩 자랐던거 같다

sound4u 2014.12.12 00:50

미생 (13회~16회) 그렇게 깨지고 아프고, 조금씩 자랐던거 같다


나의 이야기 :


돌이켜보건데, 나도

내 성격이 원래 이러지는 않았던거 같다.

훨씬 더 약하고, 훨씬 더 감정적이고, 그리고 훨씬 더 생채기나고 울퉁불퉁했던거 같다.


그런데 회사를 다니면서, 쪼이고 깨지고 긁히고 하면서

그리고 가끔은 깜짝 놀라기도 하고

조금씩 바뀌어갔던거 같다.


지난 2주간의 미생을 보면서

치열했던 순간들이 떠올랐다.


맞춰가는 것을 배웠고, 함께 가야하는걸 배웠던 시간들...



먹고 살기 위해 다니는 회사인데,

다니면서 조금씩 자랐던거 같다. 아프지만..

그런 시간들이 도움이 많이 됐던거 같다.


상처를 상처로 남겨두지 않고, 

그걸 바탕으로 성장의 기회, 또는 (쓰리지만) 사회를 더 알아가는 기회,

더 나아가서는


우리네 아버지들이 혹은 어머니들이

겪었을, 하지만 말해주지 못했던 그런 부분들을 이해하는 소중한 기회로

여길 수 있었던 것


다 큰 어른들도 실은 아프다는걸 알게됐던거 같다.

아프고 힘든데, 각자 자기만의 방법으로 이겨내고 있었음을 알게 됐던거 같다.




미생 13회 ~ 14회 : 그래도, 날아




"나를 키운건 8할이 바람이었어"가 아니고,

이겨내야할 대상 혹은 상황들이었다.

그래도 그런 어려움들이 있어, 더 노력했던 것 아닐까 싶다.





"우린 안 보일 수도 있지만

존재하지 않는다고 생각하면 안됩니다."



"남들에게 보이는건 상관없습니다.

화려하진 않아도 필요한 일을 하는게 중요합니다.

스스로 동기 부여를 하지 않으면, 버티기 힘들겁니다."



강대리가 했던 말은, 한때 지쳐나가 떨어질때, 어느날 문득 의욕이 증발해버렸을때

스스로를 다독이며 되뇌었던 말과 비슷했다.

꼭 돋보여야만 하는건 아니다. 다른 사람들이 또는 업무들이 잘 굴러갈 수 있도록 든든하게 받쳐주는 것도 필요하고 또 중요한 일이다. 내가 내 스스로에게 부여했던 동기랑도 참 비슷하게 닮아있었다.

















"내 인프라인줄 알았는데, 잠깐 빌린거였구나."


내꺼가 아니고, 잠시 빌린 곳이었고

빌려 사용하는 물건들이었지만, 내 회사, 내 책상 위, 나와 함께 하는 사람들에게 최선을 다했던 기억이 난다.





"잊지말자. 나는 어머니의 자부심이다. 모자라고 부족한 자식이 아니다."


깨지고 부딪히면서, 차마 집에다가는 말할 수 없는 일들이 많아지면서

점점 더 어머니와 아버지께 죄송지기도 했다.


잊지말자. 그래도... 나는 어머니의 자부심이다!


열심히 살아야하는 이유를 되뇌게 되었었다.





13회 마지막에 "크리스마스 카드" 부분! 정말 감동적이었다.

영화 <포레스트 검프> 마지막 장면에 깃털 날리던 부분이 떠오르게시리, 바람에 날아가버린 크리스마스 카드는


1회~13회까지 순간순간을 한번씩 떠올리게 했는데,

이게 마지막회였어도 좋았을만큼 좋았다.




그래도 '계약직'인 그래. 

뒷말하는 사람들의 이야기에 푹 가라앉았을 그래에게 따뜻한 카드를 건네는 오차장님이 멋있어 보였다.


잠시 들떠서 걷어부쳤던 와이셔츠를 바로 하고, 옷도 제대로 입고, 옥상가서 카드를 열어본 장그래. 울컥했을게 상상이 됐다.






미생 15회 ~ 16회 : 그대여 내게 힘이 되주오






"그대여. 나에게 힘이 되주오."


넋두리라도  나눌 수 있는 선배나 동료가 있다는건, 정말 행운이다. 

그런 행운이 늘 함께 했었다.


지켜봐주는 분과 따뜻한 위로 한마디 건내줄 수 있는 분,

아니면 위로받을 수 있는 자연이나 따뜻한 차한잔, 

예쁜 자연 등등.. 행운아였다.






"장그래씨, 

나는 아직도 장그래씨의 시간과 나의 시간이 같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그래도.. 

내일 봅시다."


시간을 나누고, 기억을 공유하면서 절대로 친할 수 없을 것만 같았던 사람과도 조금은 가까워질 수 있는

그런 일도 가끔 있었던거 같다.











"하지만 우리 중 누구도 감히 서로에게 섣부르게 충고를 건낼 수 없었다. 

회사에 들어온지 1년 5개월. 우리는 충분히 알게됐다."





포기 또는 양보, 한발작 물러나야 하는 마음.

세상이 그렇게 만만치 않고, 호락호락하지 않았다는 사실을 뼈져리게 깨달았던 시간들.



아프지만..

그렇게 세상을 조금씩 배워나갔다.





보고있자면, 아련하게나마.. 생각이 난다.

맞다. 나도 저때 그랬지. 

하고..





0 Comments
댓글쓰기 폼
광명동굴 & 레인보우팩토리(4.27~11.24): 빛의 놀이터/그림자놀이, 폭포와 쉼터, 가을 구경

광명동굴 & 레인보우팩토리(4.27~11.24): 빛의 놀이터/그림자놀이, 폭포와 쉼터, 가을 구경 집 근처에서 가까이에 있는 광명동굴에 갔다. 22개월 아이가 동굴은 무서워할 것 같아서, 레인보우팩토리라는 빛과 그림자놀이하..

멜로가 체질 12회 : 엔딩 문구 - 앞으로 올 시간에 대한 기대가 지난 시간에 대한 후회를 앞질렀달까/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샴푸향이 느껴진거야(사야)

멜로가 체질 12회 : 엔딩 문구 - 앞으로 올 시간에 대한 기대가 지난 시간에 대한 후회를 앞질렀달까 -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샴푸향이 느껴진거야(사야)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12회는 ..

멜로가 체질 11회 : 엔딩 문구 - 고슴도치/ 내가 좋아해요.

멜로가 체질 11회 : 엔딩 문구 - 고슴도치/ 내가 좋아해요.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우리 떨어져서 일하고 바빠지더라도 서로 이해해주고 배려해주고 개뿔 그러지 말자. 매일 보는거야. 고슴도치..

멜로가 체질 10회 : 엔딩 문구 - 절 보러 가자/ (엔딩)어.. 좋아해/ Moonlight (하현상)

멜로가 체질 10회 : 엔딩 문구 - 절 보러 가자 - (엔딩)어... 좋아해. - Moonlight (하현상)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서로 미안해하지 않아도 되는 걸로 하자. 그냥 일기장에 있..

소방재난센터 보라매 안전체험관 : 휴일 22개월 아이와 함께 가볼만한 곳이었다.

소방재난센터 보라매 안전체험관 : 휴일 22개월 아이와 함께 가볼만한 곳이었다. 보라매공원 안에 있는 소방재난센터 안전체험관에 갔다. 1층에 있는 역사박물관 구경을 하고 있는데, 안내해주시는 분이 3층에 가보라고 하셨다. 지..

멜로가 체질 9회 : 엔딩 문구 - 사랑이었다.

멜로가 체질 9회 : 엔딩 문구 - 사랑이었다.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나 좀 기억해주라. 그냥 나 말고 너랑 행복했던 나. 너가 여기 없으면... 누가 그렇게 행복한 날 기억해 주겠어? 근..

멜로가 체질 8회 : 엔딩 문구 - 사랑을.. 시작하고 난 후에 들춰서 보이는 건 미워하는 마음 아닌가?

멜로가 체질 8회 : 엔딩 문구 - 사랑을.. 시작하고 난 후에 들춰서 보이는 건 미워하는 마음 아닌가? 외로운데 여길 왜 와? 외로울 땐 더 외로운 사람 보면 덜 외로워져. 국장님과 정혜정 작가님 커플도 재밌다. 티격태격 ..

비오는 날, 창밖 풍경/물 바닥/ 칼제비(칼국수+수제비)

며칠전 비오는 날 찍은 사진을 갈무리해본다. 버스 타고 가다가 유리창이 예뻐서 찍었던 사진. 흙바닥에 그려지는 동그라미가 예뻤다. 비 떨어지는 소리가 맑게 들렸다. 칼국수가 생각나서 국수집에 갔다. 김치가 맛있는 집이라 ..

멜로가 체질 7회 : 엔딩 문구 - 사랑했던 사람은 평생 신경 쓰이는 사람으로 남는 거니까...

멜로가 체질 7회 : 엔딩 문구 - 사랑했던 사람은 평생 신경 쓰이는 사람으로 남는 거니까... # 엔딩 문구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괜찮아. 사랑했던 사람은 원래 평생 신경 쓰이는 사람으로 남..

멜로가 체질 6회 : 엔딩 문구 - 정 들었어요. 정 들었다고.

멜로가 체질 6회 : 엔딩 문구 - 정 들었어요. 정 들었다고.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불판 위에 삼겹살과 미나리, 파의 조합이라니! 배 고플 시간에 사람 참 배고프게 하는 재주가 있는 드라마..

반토막 피자, 냉동 CJ 고메 하프피자

반토막 피자, 냉동 CJ 고메 하프피자 쓱배송 시키려고 앱을 들여다보고 있는데 피자가 눈에 띄였다. 하나 다 주문하기엔 조금 부담스러웠는데... 나같은 경우의 사람들을 위해 반쪽 피자가 나온 모양이다. 사람들의 아이디어란! ..

멜로가 체질 5회 : 엔딩 문구 - 사랑은 자동차 소모품 같은 거야.

멜로가 체질 5회 : 엔딩 문구 - 사랑은 자동차 소모품 같은 거야.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다툼이 헤어짐이 아니란 것을 믿게 된 어느 시기. 우린 그 믿음에 안심하게 되고 아이러니하게도 그 ..

멜로가 체질 4회 : 엔딩 문구 - 사랑하는 사람을 만났다는 건/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샴푸향이 느껴진거야 (천우희, 안재홍)(장범준)

멜로가 체질 4회 : 엔딩 문구 - 사랑하는 사람을 만났다는 건 어마어마한 기회거든 -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샴푸향이 느껴진거야 "(천우희, 안재홍) -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샴푸향이 느껴진거야 "(장범준) < 글..

인천공항, 하늘정원 코스모스 꽃밭 : 관람시간 오전 9시반~오후 5시반 - 넓고 예쁜 꽃밭 사이에 비행기도 잘 보여요

인천공항, 하늘정원 코스모스 꽃밭 : 관람시간 오전 9:30~오후 5:30 - 넓고 예쁜 꽃밭 사이에 비행기도 잘 보여요 - 22개월 꼬맹이의 첫 코스모스 꽃밭 관람기 & 비행기 구경 # 하늘정원 이용안내 코스모스 꽃밭을 구..

멜로가 체질 3회 : 엔딩 문구 - 어쨌든 그 마음이 움직인 이유는 당신이니까

멜로가 체질 3회 : 엔딩 문구 - 어쨌든 그 마음이 움직인 이유는 당신이니까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난 택배받는 것도 좋아하고, 식당에서 메뉴판 보는 것도 좋아하는데 그거랑은 비교도 안 될 ..

멜로가 체질 1회 엔딩 문구/ 2회 엔딩노래 "느린걸음"(윤지온, 남영주)

jtbc 드라마 <멜로가 체질> : 1회 엔딩 문구 : 2회 엔딩노래 "느린걸음"(윤지온, 남영주) 1회 엔딩 문구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일부러 찾아서 끝까지 보고 싶은 드라마를 찾았다. 이..

오늘 커피 : 은행 맥심 믹스커피, 빠바 커피

그냥 커피 : 은행 맥심봉지 커피, 빠바 커피 은행가서 번호표를 뽑고 순서를 기다렸다. 주변을 둘러보다보니 믹스커피가 보였다. 아침에 마시는 커피는 역시 믹스커피지. 하면서 한봉지 뜯어서 한잔 마셨다. 집 바로 근처에 있는..

테라로사커피 광화문점 : 커피잔이 예쁘다/ 커피 맛도 좋다/ 분위기도 좋다

테라로사커피 광화문점 : 커피잔이 예쁘다/ 커피 맛도 좋다/ 분위기도 좋다 < 언니가 아이폰으로 찍은 찻잔 사진 > 테라로사커피 광화문점에 갔다. 오랜만에 갔다. 안 가본지 3년은 훨씬 더 됐을듯 싶다. 이곳 커피가 특이하고..

광명동굴 & 레인보우팩토리(4.27~11.24): 빛의 놀이터/그림자놀이, 폭포와 쉼터, 가을 구경
광명동굴 & 레인보우팩토리(4.27~11.24): 빛의 놀이터/그림자놀이, 폭포와 쉼터, 가을 구경
광명동굴 & 레인보우팩토리(4.27~11.24): 빛의 놀이터/그림자놀이, 폭포와 쉼터, 가을 구경
광명동굴 & 레인보우팩토리(4.27~11.24): 빛의 놀이터/그림자놀이, 폭포와 쉼터, 가을 구경
광명동굴 & 레인보우팩토리(4.27~11.24): 빛의 놀이터/그림자놀이, 폭포와 쉼터, 가을 구경
광명동굴 & 레인보우팩토리(4.27~11.24): 빛의 놀이터/그림자놀이, 폭포와 쉼터, 가을 구경
광명동굴 & 레인보우팩토리(4.27~11.24): 빛의 놀이터/그림자놀이, 폭포와 쉼터, 가을 구경
광명동굴 & 레인보우팩토리(4.27~11.24): 빛의 놀이터/그림자놀이, 폭포와 쉼터, 가을 구경
광명동굴 & 레인보우팩토리(4.27~11.24): 빛의 놀이터/그림자놀이, 폭포와 쉼터, 가을 구경
광명동굴 & 레인보우팩토리(4.27~11.24): 빛의 놀이터/그림자놀이, 폭포와 쉼터, 가을 구경
멜로가 체질 12회 : 엔딩 문구 - 앞으로 올 시간에 대한 기대가 지난 시간에 대한 후회를 앞질렀달까/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샴푸향이 느껴진거야(사야)
멜로가 체질 12회 : 엔딩 문구 - 앞으로 올 시간에 대한 기대가 지난 시간에 대한 후회를 앞질렀달까/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샴푸향이 느껴진거야(사야)
멜로가 체질 12회 : 엔딩 문구 - 앞으로 올 시간에 대한 기대가 지난 시간에 대한 후회를 앞질렀달까/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샴푸향이 느껴진거야(사야)
멜로가 체질 12회 : 엔딩 문구 - 앞으로 올 시간에 대한 기대가 지난 시간에 대한 후회를 앞질렀달까/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샴푸향이 느껴진거야(사야)
멜로가 체질 12회 : 엔딩 문구 - 앞으로 올 시간에 대한 기대가 지난 시간에 대한 후회를 앞질렀달까/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샴푸향이 느껴진거야(사야)
멜로가 체질 11회 : 엔딩 문구 - 고슴도치/ 내가 좋아해요.
멜로가 체질 11회 : 엔딩 문구 - 고슴도치/ 내가 좋아해요.
멜로가 체질 11회 : 엔딩 문구 - 고슴도치/ 내가 좋아해요.
멜로가 체질 10회 : 엔딩 문구 - 절 보러 가자/ (엔딩)어.. 좋아해/ Moonlight (하현상)
멜로가 체질 10회 : 엔딩 문구 - 절 보러 가자/ (엔딩)어.. 좋아해/ Moonlight (하현상)
멜로가 체질 10회 : 엔딩 문구 - 절 보러 가자/ (엔딩)어.. 좋아해/ Moonlight (하현상)
멜로가 체질 10회 : 엔딩 문구 - 절 보러 가자/ (엔딩)어.. 좋아해/ Moonlight (하현상)
멜로가 체질 10회 : 엔딩 문구 - 절 보러 가자/ (엔딩)어.. 좋아해/ Moonlight (하현상)
소방재난센터 보라매 안전체험관 : 휴일 22개월 아이와 함께 가볼만한 곳이었다.
소방재난센터 보라매 안전체험관 : 휴일 22개월 아이와 함께 가볼만한 곳이었다.
소방재난센터 보라매 안전체험관 : 휴일 22개월 아이와 함께 가볼만한 곳이었다.
소방재난센터 보라매 안전체험관 : 휴일 22개월 아이와 함께 가볼만한 곳이었다.
멜로가 체질 9회 : 엔딩 문구 - 사랑이었다.
멜로가 체질 9회 : 엔딩 문구 - 사랑이었다.
멜로가 체질 9회 : 엔딩 문구 - 사랑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