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몽돌이의 글상자

누군가를 사랑한다는건, 응답하라1988 (11화, 12화) 본문

[글]읽기/드라마/ TV

누군가를 사랑한다는건, 응답하라1988 (11화, 12화)

sound4u 2015.12.15 00:00
  • 누군가를 사랑한다는건/ 엄마를 사랑하는건/ 소년과 소녀가 사랑할때/ 
  • 그래도 우정이 제일 좋아보아요
  • 소품/ OST : 보라빛 향기, 김현철의 "동네" : 응답하라1988 (11화, 12화)


구구절절한 서사로 나열하지 않고, 기억나는 장면별로 적어본다.

이제 와.. 하고 재밌는 소재나 이야기 맛은 좀 덜해졌지만, 가족 이야기나 슬그머나 나오는 감동적인 장면들이 있어서 참 자세히 들여다보고 있다.


한 1년쯤 지나면 지금의 재미는 덜해지겠지만, 지금도 간혹 생각나면 꺼내보는 <미생> 명장면이나 대사들처럼 지금 기록에 남긴 사진이나 장면들을 보면 좋을 것 같다.



# 누군가를 사랑한다는건



"사랑한다는건, 미워하지 않는다는 의미가 아니라 

결코 미워할 수 없다는 뜻인거야."



자기가 좋아하는 덕선이를 좋아하는 택이가 신경쓰이고 외면하고 싶지만, 택이를 아끼는 마음에 외면하지 못하는 정환이를 보며 그 장면에서 나오는 보라누나의 나레이션이 확 와닿았다.




누군가를 사랑하게 되면!!!




맨정신에 절대로 하지 않을 것 같은 일을 해버리게 되는건가보다.

엄마 심부름을 해본 적이 없어 보이는 보라누나가, 좋아하는 선우네 집에 묵을 갖다드리겠다고 자원(?)해서 온다.




무뚝뚝한 택이 아버지는 진주와 놀아주면서 남사스러운 삐삐머리도 마다않고, 진주의 요구사항도 모두 들어준다 : )

누군가를 사랑하면 '절대'하지 못할거 같은 행동도 하게 되나보다.




밤 늦게 술 한잔 거나하게 걸치고 들어오는 아버지의 차가운 손이 너무너무 싫어하는 노을이를 위해, 

손을 이불 밑에 넣어 따뜻하게 데워서 매만지는 아버지의 마음.


전에 밤 늦게 한잔 드시고 오셔서, 싫다는데도 볼을 부벼대시던 아버지 생각이 났다. 피곤하지만 사랑하는 아이들을 몹시 보고 싶어했던 아버지의 마음을.. 그때는 이해하기 힘들었는데.




엄마를 사랑하는 아빠는 아들에게 감동적인 이야기를 전한다.

너희들이 엄마 닮았으면 좋겠다고. 그래서 똑똑한거였으면 좋다고!

이렇게 아내를 생각하는 남편이 있는 가정은 복받은 가정이겠구나 하는 생각이 들었다.




러브레터를 받고 부끄러워하는 정봉이형 : )




# 엄마를 사랑하는건


어른이 어린 사람에게 "나 그거 몰라. 못해"라고 말하는게 얼마나 힘든건지.. 나이가 들어가면서 절감하게 된다.

게다가 엄마가 아이에게 그렇게 말하는건 정말 힘들 것 같다. 엄마나 아빠도 모르는건 모르는거다.

그렇지만 인정하고 이야기하는게 얼마나 용기가 필요한 일인가.




엄마에게 슬그머니 군밤을 건네는 정환이




엄마를 위해 알파벳 이름을 적어드리는 장면이 감동적이었다.




어렸을때 엄마한테 한글도 배우고, 숫자도 배우고, 시계 읽는 법도 덜덜 떨면서 배웠었는데

이제 엄마가 잘 모르시는 것을 알아봐 드리고, 컴퓨터나 핸드폰 사용법도 알려드려야 한다.




엄마의 힘듦을 알고도 내색하지 않고, 아무렇지도 않게 행동하기란 어려운 일인 것 같다.

보라누나 말을 듣고 엄마를 이해하기 시작한 선우는 사랑을 통해 사랑을 배우게 된다.




# 소년과 소녀가 사랑할때


사랑과 우정 사이에 고민하고 선을 긋는 정환이.

어차피 남편은 정환이구나. 이 버스 장면 보고 다시 그런 생각이 들었다.




말없이 마주한 두 사람 장면도 그렇고.




배려하는 선우의 행동에 매번 감동하는 보라누나는




쿨하게 선우를 위로해준다. 맨날 동생 패기만 하는 줄 알았는데 속도 깊은 누나다.




예고편에서 심하게 낚시질 했던 바로 그 장면.

지친 택이는 덕선이 어깨에 푹.. 기대버린다.




택이한테는 덕선이가 누나나 엄마처럼 잘 챙겨줘서 좋아하다보니 연민의 감정도 생긴 것 같은데, 덕선이는 택이한테 별다른 감정이 없어 보인다.



덕선이의 감정변화를 정리해놓은 글을 보게 됐다.



같은 드라마를 보는데, 세세하게 서사구조를 짚어가면서 보는 사람들이 많은 것 같다.

글 잘 쓰는 사람들도 많고.

전에 <나인> 때도 그렇고, <미생> 때도 그렇고.. 본 드라마만큼이나 드라마 분석하거나 정리한 글이 흥미롭다.




택이 무척 행복해보인다.






# 그래도 우정이 제일 보기 좋아요


누가 누구를 좋아하고 그런 것도 뭐.. 좋긴 좋은데, 난 이 드라마 보면서 형제같이 돈독한 아이들의 우정이 부럽다.




중고등학교때 저렇게 허물없이 터놓고 지낼 수 있는 친구들이 있었다는 사실이 부럽다.




소중한 시절에 친구를 사귀지 않고 혼자 섬에서 살았으니.. 아쉽다.




경향식집에 가서 신경쓰이는 식사를 하던 친구들




# 소품


옛날에 집에 있던 전화기는 까만색이었고, 숫자 돌리는 다이얼식 전화기였다. 

그래서 다이얼 돌리다가 잘못 전화하고 그랬었다. 잘못 걸린 전화도 많이 걸려왔던거 같다.

집집마다 있던 전화번호부




퓨전으로 먹어서 좀 그렇지만, 80년대말 돈가스집에 가는게 소원일 정도로 귀한 음식이었다.

고등학교 졸업식때 학교앞 경향식집에 언니랑 같이 간게 처음 간거였다.




요술공주 밍키. 




요즘도 화면 조정 시간에 저 화면이 나오는지 모르겠다.




통통 튀어서 가운데 맞게 하는 물 장식품겸 장난감.. 생각이 난다.




이미연.. 진짜 엄청났었는데.

세상에 저렇게 예쁜 사람이 있나 하고 몇번을 돌아보게 할만큼 예뻤고 인기있었다.


이미연 유행할때즈음에 긴 생머리가 유행해서, 저렇게들 많이 길렀다.

덕분에 학교 가느라 버스타면 긴 생머리 여자들이 넘긴 머리에 얼굴을 맞는 일이 많았다. 


이미연 보니까 유행하던 긴 생머리 생각도 나고, 고등학교때 버스타고 다니던 기억도 나고 그러네.




중고등학교때 못 가본 경향식집은 나중에 대학교 가서 가끔 가게 됐다.

그러고보니 학교 앞에 이런 경향식집이 있었다.


동룡이 형 이름이 금룡이가 있는걸 보니, 이름이 금룡이, 은룡이, 동룡이 이렇게 되나보다 : )

큰형 이름은 뭘까? 아들 4형제라면서..

뜬금없이 그런 생각을 했다.




90년대 중반에 유행했던 파르페.

비싸서 그냥 먹지는 못했고, 나도 대학교 4학년때 딱 한번 했던 소개팅 때 화나서 시켜서 아주 맛있게 먹었던 기억이 난다.




# OST


 
와블 - 보라빛향기

보라누나의 테마곡. 처음에는 막무가내 막가파에 진짜 별로로 보였는데, 보라누나가 은근 멋지다.
생각도 깊고..


덕선이와 정환이가 비오는 날 만날때마다 나오는 테마곡. 김현철의 "동네"

버스 장면에서 '처음' 내린 비.. 에서 잠깐 멈짓하게 편집한 영상팀에 센스에 박수를 보낸다.

가사가 좋아서 가져와봤다.



<동네> 

- 김현철


1

가끔씩 난 아무 일도 아닌데 음~ 

괜스레 짜증이 날땐 생각해 

나의 동네에 올해 들어 처음 내린 비


짧지 않은 스무 해를 넘도록 음~ 

나의 모든 잘못을 다 감싸준 

나의 동네에 올해 들어 처음 내린 비


내가 걷는 거리 거리 거리마다 

오 나를 믿어왔고 내가 믿어가야만 하는 

사람들 사람들


그리고 나에겐 잊혀질 수 없는 

한 소녀를 내가 처음 만난 곳


둘이 아무 말도 없이 

지치는 줄도 모르고 온종일 돌아다니던 그곳



<간주>



2

짧지 않은 스무해를 넘도록 음~ 

소중했던 나의 기억들이 감춰진

나의 동네에 올해 들어 처음 내린 비


내가 걷는 거리 거리 거리마다 

오 나를 믿어왔고 내가 믿어가야만 하는 

사람들 사람들


그리고 나에겐 잊혀질 수 없는 

한 소녀를 내가 처음 만난 곳


둘이 아무 말도 없이 

지치는 줄도 모르고 온종일 돌아다니던 그곳



[마무리]

짧지 않은 스무해를 넘도록 음~ 

나의 모든 잘못을 다 감싸준 

나의 동네에 올해 들어 처음 내린 비 

사람들 사람들




# 그러고보니 떠오르는 추억의 가수들


88년 대학가요제 당시 신해철.

<그대에게> 전주가 참 근사하다. 전주만 듣고 대상을 줬다는 전설이 사실일거 같다.




담다디 춤도 한참 유행했었는데,

같은 반에, 키가 무척 큰 '이상은'이라는 애가 있었다.

그 애는 담다디 노래나 이상은 얘기하면 되게 싫어핬었다. 담다디 춤 춰보라고 놀려댔으니까...




이미연만큼이나 유명했던 가수 이지연.

이쁘셨는데.. 지금은 뭘하고 계실려나.




# 응답하라  그 장면 : 출처 tvN 홈페이지




2016/02/16 - [[글]읽기/드라마/ TV] - 응답하라1988 - 후일담


2016/02/15 - [[글]읽기/드라마/ TV] - 당신은 최선을 다했다, 응답하라1988 (19화, 20화)


2016/02/05 - [[글]읽기/드라마/ TV] - 함께함이 좋아보였던 그들/ 헤어짐과 만남, 응답하라1988 (17화, 18화)


2016/02/02 - [가져온 이미지 / 동영상] - 재밌는 광고 - 올레olleh 광고, 대답하라1988 (정봉이네 가족 광고) 1~4편까지


2016/01/07 - [[글]읽기/드라마/ TV] - 응답하라1988 속 사랑 : 택이, 선우와 보라, 정봉


2015/12/29 - [[글]읽기/드라마/ TV] - 아이러니한 인생, 응답하라1988 (15화, 16화)


2015/12/26 - [[글]읽기/드라마/ TV] - 응답하라1988 잡지표지(1~5호)와 이모티콘(전체화면) : 소년동룡, 선데이쌍문, 하이틴, 영브라더, 남학생


2015/12/24 - [[글]읽기/드라마/ TV] - "함께" 숨쉬는 마음이 있다는걸, 응답하라1988 (13화, 14화)


2015/12/15 - [[글]읽기/드라마/ TV] - 누군가를 사랑한다는건, 응답하라1988 (11화, 12화)


2015/12/11 - [[글]읽기/드라마/ TV] - 드라마 배경음악으로 다시 만나게 된 "NEXT - 아버지와 나 Part I" (응답하라1988, 7화 중에서)


2015/12/10 - [[글]읽기/드라마/ TV] - 설레었던 '기억'에 관하여, 응답하라1988 (9화, 10화)


2015/12/04 - [[글]읽기/드라마/ TV] - 소중한 사람들, 응답하라1988 (7화, 8화)


2015/11/26 - [[글]읽기/드라마/ TV] - 생각만으로도 눈물나는 이름 - 엄마, 아빠/ 비와 첫눈이 함께한 "어떤 날 - 그런 날에는" : 응답하라1988 (5화, 6화)


2015/11/20 - [[글]읽기/드라마/ TV] - 우정, 동기애, 영원한 나의 사랑아 : 응답하라1988 (3화, 4화)


2015/11/13 - [[글]읽기/드라마/ TV] - 울컥했던 1화와 울어버린 2화, 문득 공감해버린 <응답하라1988>


0 Comments
댓글쓰기 폼
광명동굴 & 레인보우팩토리(4.27~11.24): 빛의 놀이터/그림자놀이, 폭포와 쉼터, 가을 구경

광명동굴 & 레인보우팩토리(4.27~11.24): 빛의 놀이터/그림자놀이, 폭포와 쉼터, 가을 구경 집 근처에서 가까이에 있는 광명동굴에 갔다. 22개월 아이가 동굴은 무서워할 것 같아서, 레인보우팩토리라는 빛과 그림자놀이하..

멜로가 체질 12회 : 엔딩 문구 - 앞으로 올 시간에 대한 기대가 지난 시간에 대한 후회를 앞질렀달까/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샴푸향이 느껴진거야(사야)

멜로가 체질 12회 : 엔딩 문구 - 앞으로 올 시간에 대한 기대가 지난 시간에 대한 후회를 앞질렀달까 -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샴푸향이 느껴진거야(사야)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12회는 ..

멜로가 체질 11회 : 엔딩 문구 - 고슴도치/ 내가 좋아해요.

멜로가 체질 11회 : 엔딩 문구 - 고슴도치/ 내가 좋아해요.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우리 떨어져서 일하고 바빠지더라도 서로 이해해주고 배려해주고 개뿔 그러지 말자. 매일 보는거야. 고슴도치..

멜로가 체질 10회 : 엔딩 문구 - 절 보러 가자/ (엔딩)어.. 좋아해/ Moonlight (하현상)

멜로가 체질 10회 : 엔딩 문구 - 절 보러 가자 - (엔딩)어... 좋아해. - Moonlight (하현상)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서로 미안해하지 않아도 되는 걸로 하자. 그냥 일기장에 있..

소방재난센터 보라매 안전체험관 : 휴일 22개월 아이와 함께 가볼만한 곳이었다.

소방재난센터 보라매 안전체험관 : 휴일 22개월 아이와 함께 가볼만한 곳이었다. 보라매공원 안에 있는 소방재난센터 안전체험관에 갔다. 1층에 있는 역사박물관 구경을 하고 있는데, 안내해주시는 분이 3층에 가보라고 하셨다. 지..

멜로가 체질 9회 : 엔딩 문구 - 사랑이었다.

멜로가 체질 9회 : 엔딩 문구 - 사랑이었다.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나 좀 기억해주라. 그냥 나 말고 너랑 행복했던 나. 너가 여기 없으면... 누가 그렇게 행복한 날 기억해 주겠어? 근..

멜로가 체질 8회 : 엔딩 문구 - 사랑을.. 시작하고 난 후에 들춰서 보이는 건 미워하는 마음 아닌가?

멜로가 체질 8회 : 엔딩 문구 - 사랑을.. 시작하고 난 후에 들춰서 보이는 건 미워하는 마음 아닌가? 외로운데 여길 왜 와? 외로울 땐 더 외로운 사람 보면 덜 외로워져. 국장님과 정혜정 작가님 커플도 재밌다. 티격태격 ..

비오는 날, 창밖 풍경/물 바닥/ 칼제비(칼국수+수제비)

며칠전 비오는 날 찍은 사진을 갈무리해본다. 버스 타고 가다가 유리창이 예뻐서 찍었던 사진. 흙바닥에 그려지는 동그라미가 예뻤다. 비 떨어지는 소리가 맑게 들렸다. 칼국수가 생각나서 국수집에 갔다. 김치가 맛있는 집이라 ..

멜로가 체질 7회 : 엔딩 문구 - 사랑했던 사람은 평생 신경 쓰이는 사람으로 남는 거니까...

멜로가 체질 7회 : 엔딩 문구 - 사랑했던 사람은 평생 신경 쓰이는 사람으로 남는 거니까... # 엔딩 문구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괜찮아. 사랑했던 사람은 원래 평생 신경 쓰이는 사람으로 남..

멜로가 체질 6회 : 엔딩 문구 - 정 들었어요. 정 들었다고.

멜로가 체질 6회 : 엔딩 문구 - 정 들었어요. 정 들었다고.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불판 위에 삼겹살과 미나리, 파의 조합이라니! 배 고플 시간에 사람 참 배고프게 하는 재주가 있는 드라마..

반토막 피자, 냉동 CJ 고메 하프피자

반토막 피자, 냉동 CJ 고메 하프피자 쓱배송 시키려고 앱을 들여다보고 있는데 피자가 눈에 띄였다. 하나 다 주문하기엔 조금 부담스러웠는데... 나같은 경우의 사람들을 위해 반쪽 피자가 나온 모양이다. 사람들의 아이디어란! ..

멜로가 체질 5회 : 엔딩 문구 - 사랑은 자동차 소모품 같은 거야.

멜로가 체질 5회 : 엔딩 문구 - 사랑은 자동차 소모품 같은 거야.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다툼이 헤어짐이 아니란 것을 믿게 된 어느 시기. 우린 그 믿음에 안심하게 되고 아이러니하게도 그 ..

멜로가 체질 4회 : 엔딩 문구 - 사랑하는 사람을 만났다는 건/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샴푸향이 느껴진거야 (천우희, 안재홍)(장범준)

멜로가 체질 4회 : 엔딩 문구 - 사랑하는 사람을 만났다는 건 어마어마한 기회거든 -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샴푸향이 느껴진거야 "(천우희, 안재홍) -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샴푸향이 느껴진거야 "(장범준) < 글..

인천공항, 하늘정원 코스모스 꽃밭 : 관람시간 오전 9시반~오후 5시반 - 넓고 예쁜 꽃밭 사이에 비행기도 잘 보여요

인천공항, 하늘정원 코스모스 꽃밭 : 관람시간 오전 9:30~오후 5:30 - 넓고 예쁜 꽃밭 사이에 비행기도 잘 보여요 - 22개월 꼬맹이의 첫 코스모스 꽃밭 관람기 & 비행기 구경 # 하늘정원 이용안내 코스모스 꽃밭을 구..

멜로가 체질 3회 : 엔딩 문구 - 어쨌든 그 마음이 움직인 이유는 당신이니까

멜로가 체질 3회 : 엔딩 문구 - 어쨌든 그 마음이 움직인 이유는 당신이니까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난 택배받는 것도 좋아하고, 식당에서 메뉴판 보는 것도 좋아하는데 그거랑은 비교도 안 될 ..

멜로가 체질 1회 엔딩 문구/ 2회 엔딩노래 "느린걸음"(윤지온, 남영주)

jtbc 드라마 <멜로가 체질> : 1회 엔딩 문구 : 2회 엔딩노래 "느린걸음"(윤지온, 남영주) 1회 엔딩 문구 < 글에 모든 사진 출처 : TVING 드라마 화면 > 일부러 찾아서 끝까지 보고 싶은 드라마를 찾았다. 이..

오늘 커피 : 은행 맥심 믹스커피, 빠바 커피

그냥 커피 : 은행 맥심봉지 커피, 빠바 커피 은행가서 번호표를 뽑고 순서를 기다렸다. 주변을 둘러보다보니 믹스커피가 보였다. 아침에 마시는 커피는 역시 믹스커피지. 하면서 한봉지 뜯어서 한잔 마셨다. 집 바로 근처에 있는..

테라로사커피 광화문점 : 커피잔이 예쁘다/ 커피 맛도 좋다/ 분위기도 좋다

테라로사커피 광화문점 : 커피잔이 예쁘다/ 커피 맛도 좋다/ 분위기도 좋다 < 언니가 아이폰으로 찍은 찻잔 사진 > 테라로사커피 광화문점에 갔다. 오랜만에 갔다. 안 가본지 3년은 훨씬 더 됐을듯 싶다. 이곳 커피가 특이하고..

광명동굴 & 레인보우팩토리(4.27~11.24): 빛의 놀이터/그림자놀이, 폭포와 쉼터, 가을 구경
광명동굴 & 레인보우팩토리(4.27~11.24): 빛의 놀이터/그림자놀이, 폭포와 쉼터, 가을 구경
광명동굴 & 레인보우팩토리(4.27~11.24): 빛의 놀이터/그림자놀이, 폭포와 쉼터, 가을 구경
광명동굴 & 레인보우팩토리(4.27~11.24): 빛의 놀이터/그림자놀이, 폭포와 쉼터, 가을 구경
광명동굴 & 레인보우팩토리(4.27~11.24): 빛의 놀이터/그림자놀이, 폭포와 쉼터, 가을 구경
광명동굴 & 레인보우팩토리(4.27~11.24): 빛의 놀이터/그림자놀이, 폭포와 쉼터, 가을 구경
광명동굴 & 레인보우팩토리(4.27~11.24): 빛의 놀이터/그림자놀이, 폭포와 쉼터, 가을 구경
광명동굴 & 레인보우팩토리(4.27~11.24): 빛의 놀이터/그림자놀이, 폭포와 쉼터, 가을 구경
광명동굴 & 레인보우팩토리(4.27~11.24): 빛의 놀이터/그림자놀이, 폭포와 쉼터, 가을 구경
광명동굴 & 레인보우팩토리(4.27~11.24): 빛의 놀이터/그림자놀이, 폭포와 쉼터, 가을 구경
멜로가 체질 12회 : 엔딩 문구 - 앞으로 올 시간에 대한 기대가 지난 시간에 대한 후회를 앞질렀달까/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샴푸향이 느껴진거야(사야)
멜로가 체질 12회 : 엔딩 문구 - 앞으로 올 시간에 대한 기대가 지난 시간에 대한 후회를 앞질렀달까/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샴푸향이 느껴진거야(사야)
멜로가 체질 12회 : 엔딩 문구 - 앞으로 올 시간에 대한 기대가 지난 시간에 대한 후회를 앞질렀달까/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샴푸향이 느껴진거야(사야)
멜로가 체질 12회 : 엔딩 문구 - 앞으로 올 시간에 대한 기대가 지난 시간에 대한 후회를 앞질렀달까/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샴푸향이 느껴진거야(사야)
멜로가 체질 12회 : 엔딩 문구 - 앞으로 올 시간에 대한 기대가 지난 시간에 대한 후회를 앞질렀달까/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샴푸향이 느껴진거야(사야)
멜로가 체질 11회 : 엔딩 문구 - 고슴도치/ 내가 좋아해요.
멜로가 체질 11회 : 엔딩 문구 - 고슴도치/ 내가 좋아해요.
멜로가 체질 11회 : 엔딩 문구 - 고슴도치/ 내가 좋아해요.
멜로가 체질 10회 : 엔딩 문구 - 절 보러 가자/ (엔딩)어.. 좋아해/ Moonlight (하현상)
멜로가 체질 10회 : 엔딩 문구 - 절 보러 가자/ (엔딩)어.. 좋아해/ Moonlight (하현상)
멜로가 체질 10회 : 엔딩 문구 - 절 보러 가자/ (엔딩)어.. 좋아해/ Moonlight (하현상)
멜로가 체질 10회 : 엔딩 문구 - 절 보러 가자/ (엔딩)어.. 좋아해/ Moonlight (하현상)
멜로가 체질 10회 : 엔딩 문구 - 절 보러 가자/ (엔딩)어.. 좋아해/ Moonlight (하현상)
소방재난센터 보라매 안전체험관 : 휴일 22개월 아이와 함께 가볼만한 곳이었다.
소방재난센터 보라매 안전체험관 : 휴일 22개월 아이와 함께 가볼만한 곳이었다.
소방재난센터 보라매 안전체험관 : 휴일 22개월 아이와 함께 가볼만한 곳이었다.
소방재난센터 보라매 안전체험관 : 휴일 22개월 아이와 함께 가볼만한 곳이었다.
멜로가 체질 9회 : 엔딩 문구 - 사랑이었다.
멜로가 체질 9회 : 엔딩 문구 - 사랑이었다.
멜로가 체질 9회 : 엔딩 문구 - 사랑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