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몽돌이의 글상자

재밌는 광고 - 올레olleh 광고, 대답하라1988 (정봉이네 가족 광고) 1~4편까지 본문

가져온 이미지 / 동영상

재밌는 광고 - 올레olleh 광고, 대답하라1988 (정봉이네 가족 광고) 1~4편까지

sound4u 2016.02.02 00:00

재밌는 광고 - 올레olleh 광고, 대답하라1988 (정봉이네 가족 광고)



응답하라1988 번외편이라고 생각될만큼 재밌었던 광고 4편을 공유한다.

각 광고당 5분 내외의 분량인데, 이거 누가 만들었는지 엄청 기발한 아이디어다.




대답하라1988 제1화 - 정봉은 왜 7수하게 됐을까?


정봉이는 어쩌다가 7수를 하게 되었을까에 대한 비하인드 스토리.

배 아파서 제때 시험 못 보고, 그 다음에는 어떻게 하다가 못 보고.. 그런 다음에는 어떤 과정을 거치고.. 등

응답하라 본방송에서는 나오지 않는 정봉이 7수에 뒷이야기




대답하라1988 제2화 – 성균은 어쩌다 개그에 집착하게 되었나


1화부터 웃기지 않은 개그 따라하기에 목숨을 걸던 성균의 뒷 이야기 겸 성균의 슬픈 '첫사랑' 이야기.

"응답하라1994"에서 성균의 여자친구였던 '도희'가 특별 출연했다.


캬~ 이거 아이디어낸 사람 대체 누구니?






대답하라1988 제3화 - 미란과 성균은 어떻게 사랑에 빠졌나?


둘이 별로 어울려보이지 않는 성격의 미란과 성균이 어떻게하다가 사랑에 빠지게 됐는지에 대한 이야기.

그 부부 어떻게 결혼하게 됐나.


엄청난 내공의 치타여사의 칼솜씨를 볼 수 있다.

왠지 중국집이 배경이 되면 다 재밌는 이야기가 된다.




대답하라1988 최종화 - 정환이는 왜 무뚝뚝한 성격이 되었을까?


원래는 다정한 성격이었던 정환이가 왜 개정팔이 되었는가에 대한 이야기.

1~4편까지 나온 이야기 중에 제일 개연성이 떨어져보인다.

하지만 엄청 낯선, 친절한 정환이를 볼 수 있다는게 나름 재미다.



2016/02/16 - [[글]읽기/드라마/ TV] - 응답하라1988 - 후일담


2016/02/15 - [[글]읽기/드라마/ TV] - 당신은 최선을 다했다, 응답하라1988 (19화, 20화)


2016/02/05 - [[글]읽기/드라마/ TV] - 함께함이 좋아보였던 그들/ 헤어짐과 만남, 응답하라1988 (17화, 18화)


2016/02/02 - [가져온 이미지 / 동영상] - 재밌는 광고 - 올레olleh 광고, 대답하라1988 (정봉이네 가족 광고) 1~4편까지


2016/01/07 - [[글]읽기/드라마/ TV] - 응답하라1988 속 사랑 : 택이, 선우와 보라, 정봉


2015/12/29 - [[글]읽기/드라마/ TV] - 아이러니한 인생, 응답하라1988 (15화, 16화)


2015/12/26 - [[글]읽기/드라마/ TV] - 응답하라1988 잡지표지(1~5호)와 이모티콘(전체화면) : 소년동룡, 선데이쌍문, 하이틴, 영브라더, 남학생


2015/12/24 - [[글]읽기/드라마/ TV] - "함께" 숨쉬는 마음이 있다는걸, 응답하라1988 (13화, 14화)


2015/12/15 - [[글]읽기/드라마/ TV] - 누군가를 사랑한다는건, 응답하라1988 (11화, 12화)


2015/12/11 - [[글]읽기/드라마/ TV] - 드라마 배경음악으로 다시 만나게 된 "NEXT - 아버지와 나 Part I" (응답하라1988, 7화 중에서)


2015/12/10 - [[글]읽기/드라마/ TV] - 설레었던 '기억'에 관하여, 응답하라1988 (9화, 10화)


2015/12/04 - [[글]읽기/드라마/ TV] - 소중한 사람들, 응답하라1988 (7화, 8화)


2015/11/26 - [[글]읽기/드라마/ TV] - 생각만으로도 눈물나는 이름 - 엄마, 아빠/ 비와 첫눈이 함께한 "어떤 날 - 그런 날에는" : 응답하라1988 (5화, 6화)


2015/11/20 - [[글]읽기/드라마/ TV] - 우정, 동기애, 영원한 나의 사랑아 : 응답하라1988 (3화, 4화)


2015/11/13 - [[글]읽기/드라마/ TV] - 울컥했던 1화와 울어버린 2화, 문득 공감해버린 <응답하라1988>



0 Comments
댓글쓰기 폼
집에 '정 붙이기'(1) : 낡은 샤시 유리창, 바깥 베란다 창문에 뽁뽁이 새로 붙이기

앞으로 몇년 더 살아야해서.. 집에 정을 붙여보기로 했다. 지저분한 곳 정리하고(테이프 자국 떼고) (뽁뽁이도) 새로 붙여보는 중이다. < 새로 붙이기 하다가 문제 봉착! > 4년간 붙여놔서 그런가? 바깥 베란다 뽁뽁이가 많..

전세 계약을 연장했다.

< 계약 연장하면서 집주인이 물이 새던 싱크대 수도꼭지를 바꿔줬고, 닫히지 않던 문도 고쳐주었다. > 이사갈 집을 알아보다가, 계약을 연장했다. 이런저런 불편한 점(위층 소음, 아래층 음식냄새 등) 때문에 2년도 못 살고 이..

빼빼로데이.. 미리 사놓았는데, 아침에 꺼내주지 못했다.

주말에 미리 사놓았던 빼빼로. 이렇게 찬장에 쟁여놓고 아침에 남편한테 꺼내주지 못했다. 엄마가 되면 정신이 없나보다. 아휴.. 미안하다.

스마일클럽 던킨커피 100원 (11월 11일)

스마일클럽 던킨커피 100원 (11월 11일) 며칠전부터 공지가 떴던 던킨 100원짜리 커피를 사서 마셨다. 진짜 100원이었다. 0시부터 살 수 있다고 해서 품절됐을까 걱정했는데, 아침 10시에도 살 수 있었다. 100원..

입동 추위를 지나...

갑자기 추웠던 금요일은 입동이었다고 한다. 추위에 접어드는 날.. 가을이 얼마 남지 않았다. 바삭바삭 말라버린, 나뭇잎 색이 곱다.

동네 산책길에 만난, 구절초

동네 산책길에 만난, 구절초 구절초라는 이름의 꽃. 산책하다가 보고 예뻐서 찍어봤다. 꽃검색앱이 없었으면 그냥 "국화 종류"구나 했을텐데.. 사진으로는 큼직해 보이지만, 실제로는 손가락 한마디도 안 된다. 2016/06/..

겨울 딸기와 노지귤

드디어 딸기가 나타났다. 23개월 딸아이가 그렇게 먹고 싶다던 딸기였다. 언제부턴가 딸기는 겨울에 나오는 과일이 됐다. 사라지기 전에 노지귤도 열심히 먹어야겠다.

브런치북 공모전 기간이지만..

브런치북 공모전 기간이지만.. 11월 17일까지 제7회 브런치북 프로젝트 응모 기간이다. 하지만 새로운 책을 준비 하지 못했다. 기존에 떨어졌던 책을 다시 제출했다. 신춘문예만큼 허망하다. 공보전이라는게. https://bru..

외국인 친구 선물 과자 등 : 허니버터아몬드, 그린티라테 퍼프볼, 허니버터칩, 오설록 녹차 스프레드 - 허니버터아몬드 맛있더군요.

외국인 친구 선물 과자 등 : 허니버터아몬드, 그린티라테 퍼프볼, 허니버터칩, 오설록 녹차 스프레드 - 허니버터아몬드 맛있더군요. 미국 사는 언니가 친구들에게 나눠줄 선물 산다며 아래 목록들을 보내줬다. 쿠*과 지*켓에서 보고..

가을이 깊어가다(1) : 10월 20일 - 3주 전 풍경

가을이 깊어가다(1) : 10월 20일 - 3주 전 풍경 3주 전에 찍었던 가을 풍경이다. 낙옆이 다 떨어져 사라지기 전에 갈무리해본다. 3주 전에는 아직 푸른 기운이 더 많았었다. 사진으로 찍어보면 실제 눈으로 보는 ..

비비고 찰보리 감자만두

비비고 찰보리 감자만두 만두피가 감자와 찰보리라고 해서 맛있을거 같아 샀다. 감사하게도 1 + 1이었다. 봉지 뒷면에 나온 조리방법대로 했다. 내맘대로 쪄도 괜찮을 것 같았지만, 라면과 마찬가지로 봉지 뒷면에 나온대로 하는..

빨간 열매 나무 - 이름은 정확히 모르겠습니다.

빨간 열매 나무 - 이름은 정확히 모르겠습니다. 빨간 열매 나무가 눈에 확 들어오는 요즘이다. 꽃이름을 알 수 있는 꽃검색앱으로 검색하려면 꽃이 있어야 하는데.. 열매만 있으니 알 수가 없다. 어쨌든 10월~11월 사이에..

조림용 감자 3천원어치와 작은 귤 2천원어치

< 10월 중순에 찍었던 사진 > 시장에 갔다가 5천원어치 장을 보았다. 조림용 감자 3천원어치와 작은 귤 2천원어치를 샀다. 감자와 귤 모두 작다. 특히 귤이 너무 귀여웠다. 푸르스름한 기운이 아직 남아 있는 귤이었다.

도자기 부엉이도 아크릴케이스에 넣었다.

도자기 부엉이도 아크릴케이스에 넣었다. 선물받은 도자기 부엉이에도 먼지가 자꾸 쌓이길래 아크릴케이스를 사서 넣게 됐다. 딱 맞는 케이스를 찾기가 어려웠다. 조립품이 적당한게 있으면 좋으련만.. 찾아헤매다가 사이즈에 맞게 제작..

요즘 즐겨 마시는 액상스틱커피

요즘 즐겨 마시는 액상스틱커피 요새는 액상스틱커피를 냉장고에 쟁여놓고 마신다. 작은 비닐 봉지(스틱 형태)에 진한 원두가 들어있는 형태다. 컵에 액상원두커피 봉지를 하나 붓고, 끓인 물을 부어서 마신다. 왠만한 커피집 커피만..

미세먼지가 심했던 29일, 겨울이 걱정된다.

미세먼지가 심했던 29일, 겨울이 걱정된다. 새까만 경고창은 아니었지만 그래도 빨간색 경고창을 29일 오전내내 봤다. 황사가 몰려온거라던데... 분명 맑아 보였는데 먼지가 날아든 모양이다. 공기청정기를 틀고서 공기가 꽤 안 ..

새벽배송, 아이스박스가 아니라 두꺼운 특수 비닐이나 종이박스에 담겨서 오는구나

예전에 쿠* 로켓프레시로 김치를 주문했을때, 아이스박스에 담겨서 배달됐다. 재활용 쓰레기 버릴때 하나 더 버리면 되는건데, 왠지 부담이 됐다. 그래서 주문 안하게 됐다. .... 마켓*리앱을 호기심으로 깔고 몇번 주문해 봤다..

혼밥이지만 잘 챙겨 먹은 날

작정하고 찾아간 식당에서 영양밥 세트를 주문했다. 반찬도 푸짐하고 맛있었다. 비록 혼밥이지만... 혼자 먹으니까 더 잘 먹어야한다. 반찬 남기지 않고 최대한 많이 먹었다. 주변 눈치 보지 않고 잘 먹고 잘 살기로 했다.

집에
집에
집에
전세 계약을 연장했다.
전세 계약을 연장했다.
빼빼로데이.. 미리 사놓았는데, 아침에 꺼내주지 못했다.
스마일클럽 던킨커피 100원 (11월 11일)
스마일클럽 던킨커피 100원 (11월 11일)
스마일클럽 던킨커피 100원 (11월 11일)
스마일클럽 던킨커피 100원 (11월 11일)
스마일클럽 던킨커피 100원 (11월 11일)
스마일클럽 던킨커피 100원 (11월 11일)
입동 추위를 지나...
동네 산책길에 만난, 구절초
동네 산책길에 만난, 구절초
동네 산책길에 만난, 구절초
겨울 딸기와 노지귤
외국인 친구 선물 과자 등 : 허니버터아몬드, 그린티라테 퍼프볼, 허니버터칩, 오설록 녹차 스프레드 - 허니버터아몬드 맛있더군요.
외국인 친구 선물 과자 등 : 허니버터아몬드, 그린티라테 퍼프볼, 허니버터칩, 오설록 녹차 스프레드 - 허니버터아몬드 맛있더군요.
외국인 친구 선물 과자 등 : 허니버터아몬드, 그린티라테 퍼프볼, 허니버터칩, 오설록 녹차 스프레드 - 허니버터아몬드 맛있더군요.
외국인 친구 선물 과자 등 : 허니버터아몬드, 그린티라테 퍼프볼, 허니버터칩, 오설록 녹차 스프레드 - 허니버터아몬드 맛있더군요.
외국인 친구 선물 과자 등 : 허니버터아몬드, 그린티라테 퍼프볼, 허니버터칩, 오설록 녹차 스프레드 - 허니버터아몬드 맛있더군요.
가을이 깊어가다(1) : 10월 20일 - 3주 전 풍경
가을이 깊어가다(1) : 10월 20일 - 3주 전 풍경
가을이 깊어가다(1) : 10월 20일 - 3주 전 풍경
가을이 깊어가다(1) : 10월 20일 - 3주 전 풍경
비비고 찰보리 감자만두
비비고 찰보리 감자만두
빨간 열매 나무 - 이름은 정확히 모르겠습니다.
빨간 열매 나무 - 이름은 정확히 모르겠습니다.